메뉴 건너뛰기

참여연대 공식일정+ 더보기

평화군축센터  l  한반도 평화를 위해 비핵군축운동을 합니다

  • 국방정책
  • 2019.01.27
  • 598

이명박 정부 한일군사정보보호협정 밀실 추진 관련 정보 공개 소송 기각한 대법원 판결 유감

7년 전 잘못된 정책 결정 과정에 대한 정보 공개 못할 이유 없어

한미일 군사협력 차원의 일본과의 협정은 폐기해야

 

지난 1/17(목) 대법원은 참여연대가 외교부 장관을 상대로 제기한 한일군사정보보호협정(GSOMIA, 이하 ‘협정’) 정보 비공개 취소 소송에 대한 상고를 기각했다. 정보가 공개될 경우 국가의 중대한 이익을 현저히 해칠 우려가 있고, 업무의 공정한 수행에 현저한 지장을 초래한다는 이유였다. 그러나 해당 소송은 2012년 이명박 정부가 밀실에서 추진하다가 반대 여론에 부딪혀 무산되었던 협정의 추진 경위와 내용을 밝히기 위한 것으로, 7년 전 정부의 잘못된 정책 결정 과정에 대한 정보를 지금 공개하지 못할 이유가 전혀 없다. 실제로 지난 2014년 1심 재판부는 외교부의 정보 비공개 처분이 타당성이 없다며 참여연대가 청구한 정보를 공개하라고 판결하기도 했다. 중대한 외교 사안에 대한 시민의 알 권리를 침해하고, 국방·외교 분야의 비민주성과 불투명성을 바로잡을 계기를 져버린 대법원의 이번 판결에 깊은 유감을 표한다. 

 

지난 2012년 참여연대는 협정이 국무회의에서 졸속 통과된 직후 한일·한미 정부 간에 주고받은 협정 추진에 대한 공문과 회의록, 한일 군사협력에 대한 회담들의 기록, 한국 정부가 협정 체결을 검토한 보고서 등을 정보공개 청구했으나 당시 외교통상부는 ‘국가안전보장’ 등을 이유로 비공개했다. 그러나 참여연대는 협정이 군사비밀 그 자체에 대한 것이 아니라 군사비밀을 어떻게 공유하고 보호할지에 대한 것이고, 협정 체결이 비밀리에 처리된 과정을 볼 때 체결 과정의 합리성과 타당성을 면밀하게 검토해야 할 공익적 필요성이 존재한다고 판단하여 2013년 9월 26일 정보 비공개 취소 소송을 제기했다. 

 

이후 2014년 1심 재판부는 외교부의 비공개 문서를 직접 검증한 결과 한일 정상 간 회의록을 제외한 다른 문서들은 공개된다 하더라도 “국가의 중대한 이익을 현저히 해할 우려가 있다고 보기 어렵고 공정한 업무수행에 지장을 초래한다고 볼 수 없어” 비공개 대상 정보에 해당하지 않는다고 판단했다. ▷공개 정보가 군사비밀의 내용을 직접적으로 담고 있지 않은 점 ▷협정 체결 경위와 내용을 국민에게 공개해야 할 객관적 필요성이 크다는 점 ▷최종 합의된 협정문이 이미 공개되었고 더 이상의 서명 절차가 진행되고 있지 않은 점 ▷의사결정 또는 내부검토과정에 있는 것은 아니라는 점 등을 들어 참여연대 주장이 타당하다고 인정한 것이다. 특히 1심 재판부는 “이 사건 협정이 비공개 국무회의에서 즉석 안건으로 상정되어 처리된 과정, 그 과정에서 공청회 등 여론 수렴 과정이 없었던 점, 대한민국과 일본의 역사적 특수성, 대한민국과 미국, 일본 간의 관계 등을 함께 고려하면 이 사건 협정의 추진 배경에 미국의 압력이 있었는지 여부, 밀실협상 및 졸속처리 등 관련 의혹을 파악하기 위해 이 사건 협정이 체결된 경위와 내용을 국민에게 공개해야 할 객관적인 필요성이 커 보이는 점”에 주목했다. 그러나 2심, 3심 재판부는 이러한 원심을 뒤집어버렸다. 

 

한일군사정보보호협정은 한국이 일본과 맺은 최초의 군사 분야 협정으로, 2012년 반대에 부딪혀 무산되었다가 2016년 국정농단으로 혼란스럽던 시기 갑자기 다시 강행되었다. 협정 체결은 사실상 미일 MD에 편입하기 위한 수순이며 일본의 군사대국화를 뒷받침하는 것이라는 강한 반대를 무시한 채 박근혜 정부는 국회 동의도, 사회적 공론화 과정도 없이 협정 체결을 강행했다. 해당 협정은 대표적인 박근혜 정부 적폐였으나, 문재인 정부는 매년 협정을 연장하여 지금까지 유지하고 있다. 상황이 이렇게 된 것은 이명박 정부의 밀실 추진 경위를 밝히지도, 책임자를 처벌하지도 못한 탓이 크다. 당시 외교부는 참여연대가 청구한 정보 일체를 비공개하여 일본 정부와 어떤 논의들이 오갔고 어떤 과정을 통해 협정이 추진된 것인지, 특히 해당 협정이 반드시 필요한 것인지에 대해 논의할 기회 자체를 봉쇄했다. 그리고 사법부는 외교부의 부당한 정보 비공개를 바로잡을 기회조차 막아버렸다. 

 

한일군사정보보호협정은 한미일 군사협력을 통해 지역 동맹을 추진하려는 흐름 속에 있는 것으로 <판문점 선언> 시대에 명백히 역행하는 것이다. 문재인 정부가 한미일 군사동맹에 반대하며 한반도 평화체제가 동북아 다자평화안보협력체제로 발전해나가야 한다고 강조해왔다는 점에서 해당 협정은 이러한 한반도의 미래 비전에 전혀 부합하지 않는다. 최근 일본 초계기의 근접 비행 논란 등은 한일 군사협력이나 협정의 실효성에 강한 의문을 던져주고 있다. 그렇지 않아도 폐쇄적인 국방·외교 분야의 비밀주의에 다시 한번 손들어준 이번 대법원의 판결을 누구도 납득하지 못할 것이다. 이명박, 박근혜 정부의 협정 체결 과정의 진상은 반드시 규명되어야 하고, 더이상 연장할 명분이 없는 협정은 이제 종료해야 한다. 끝. 

 

한일군사정보보호협정에 대한 참여연대의 정보공개청구

2012.06.27 [보도자료] 한일군사협력 졸속추진 정보공개청구, 질의서 발송

2012.07.05 [보도자료] 참여연대, 한일군사협력 밀실추진 과정 관련 2차 정보공개 청구

2012.07.30 [보도자료] 한일군사협정 관련 자료 비공개 처분에 대한 이의 신청, 추가(3차) 정보공개 청구, 질의서 발송

2012.08.29 [보도자료] 정부, 한일군사협정 관련 자료 비공개로 일관

2013.09.29 [보도자료] 참여연대, 외교부의 한일군사협정 정보비공개결정 취소소송 제기

2014.06.20 [보도자료] 한일군사정보보호협정 관련 정보공개 판결 환영

2015.06.22 [보도자료] 한일군사정보보호협정 관련 정보공개 2심 기각 판결 유감

2019.01.27 [논평] 한일군사정보보호협정 정보 공개 소송 기각한 대법원 판결 유감

 

논평 [원문보기/다운로드]

 

지금 내가 할 수 있는 참여와 행동에 동참해주세요
참여연대 회원가입·후원하기
목록
제목 날짜
[성명] 아베 정부는 명분 없는 수출규제 조치 철회하라 new 2019.07.24
[라운드테이블] 한일 관계 어디로? : 시민사회의 역할을 묻다 2019.07.22
[행진] 2019 제주생명평화대행진 평화야 고치글라 (7/29~8/3) 2019.06.25
[팟캐스트] 판문점 선언 1년, 군축이 허무맹랑하다고? 2019.04.29
참여연대 평화군축센터를 소개합니다 2019.02.23
[논평] '한반도 평화와 군축' 외치며 공격형 무기 도입에 열올리는 문재인 정부의 자가...   2019.07.24
[2019제주생명평화대행진 연속기고 ③] 제주 제2공항 건설, 재앙의 문을 여는 것   2019.07.23
[2019제주생명평화대행진 연속기고 ②] 제주해군기지와 경찰청인권침해진상조사   2019.07.19
[2019제주생명평화대행진 연속기고 ①] 해군기지, 비자림로, 제2공항.. 제주도는 인간...   2019.07.16
[성명] 크루즈 항로 불가능, ‘제주민군복합형관광미항’은 처음부터 대국민사기극이었다   2019.07.15
[기자회견] 2019 제주생명평화대행진 <평화야, 고치글라!>   2019.07.09
[이슈리포트] 문재인 정부 2년, 적폐청산 어디까지 왔나 : 외교국방 분야   2019.07.02
[기자회견] 경찰은 인권침해 진상조사위원회 권고 즉각 이행하라!   2019.06.27
[행진] 2019 제주생명평화대행진 평화야 고치글라 (7/29~8/3)   2019.06.25
[기자회견] 제주해군기지 관련 경찰청 인권침해 조사 결과에 따른 입장 발표   2019.05.30
[논평] F-35 사업 과정 문제 있지만 감사 결과는 비공개, 납득할 수 없어   2019.05.22
[문화제] 2019 세계 병역거부자의 날 <피쓰풀 나이트>   2019.05.15
[보도자료] 양심적 병역거부 대체복무 정부입법안에 대한 시민사회단체 의견서 제출   2019.02.11
[입법의견서] 양심적 병역거부 대체복무제 정부안에 대한 의견   2019.02.07
[논평] 한일군사정보보호협정 정보 공개 소송 기각한 대법원 판결 유감   2019.01.27
[논평] 국방부 ‘종교적 신앙 등에 따른 병역거부자’ 용어 변경 부적절   2019.01.06
[보도자료] 양심적 병역거부 대체복무 정부안에 대한 국방부 자문위원 입장   2018.12.28
[기자회견] 양심적 병역거부자 또다시 처벌하는 반인권적인 정부의 대체복무제안 규탄한다   2018.12.28
[보도자료] 국제 단체들, 한국 정부에 국제인권기준에 맞는 대체복무제 도입 촉구   2018.12.20
[논평] 한반도 평화 정세 반하는 2019년 국방예산   2018.12.10
© k2s0o1d4e0s2i1g5n. Some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