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참여연대 공식일정+ 더보기

평화군축센터    한반도 평화를 위해 비핵군축운동을 합니다

  • 제주해군기지
  • 2016.02.25
  • 746
  • 첨부 2

강정을 짓밟고 들어선 제주해군기지는 절대 동북아 평화를 가져올 수 없다

제주해군기지 준공식에 따른 우리의 입장
구럼비는 없지만 강정은 ‘생명평화의 꽃’으로 피어날 것

 

내일 (2/26) 생명의 땅 강정마을에서 제주해군기지 준공식이 진행된다. 제주해군기지가 평화의 시대를 만들지 못할 것임은 자명하다. 제주해군기지는 근본적으로 미·중 군사적 패권의 틈바구니 속에서 동북아의 평화를 위협하는 거점이 될 수밖에 없다. 오히려 국제적 분쟁의 씨앗이 될 것이며 군비경쟁을 촉발하는 계기로 작용할 것이다. 평화는 평화로 지켜야 하며 제주해군기지는 동북아 평화의 답이 될 수 없다.

 

완공된 제주 해군기지는 주민들의 인권과 천혜의 자연환경을 짓밟은 무자비한 국가폭력을 앞세워 세워졌다. 강정 주민들이 평화의 숨결을 나눴던 구럼비를 파괴하고 그 위에 시멘트를 발라 세운 전쟁기지에 맨몸으로 맞서고자 했던 지난 9년간의 싸움은 진정한 평화를 향한 발걸음이었다. 민주주의의 기본 절차마저 무시한 채 ‘국책사업’이라는 미명 아래 강행된 국가폭력에 포기하지 않고 맞서온 평화의 역사였다. 우리는 제주해군기지 준공식 이후에도 이 평화의 역사를 계속 만들어갈 것이다. 
 
주민들의 인권을 짓밟으며 지어진 제주해군기지는 강정마을 공동체도 무자비하게 파괴했다. 그리고 그 공동체를 복원해야 하는 책임은 제주해군기지 건설을 일방적으로 강행한 정부와 도정에게 있다. 그렇지만 역대 어떤 정부와 도정도 강정의 평화로운 공동체 회복을 위한 노력을 기울인 적이 없다. 이제라도 정부는 강정 주민들의 뜻을 무시하고 강행한 제주해군기지 건설에 대해 사과해야 한다. 말로만 진상규명, 갈등 해소, 공동체 회복을 강조했던 원희룡 제주도지사는 주민들의 입장에서 진정어린 해법을 제시해야 한다. 해군 역시 지역주민들의 의견수렴과 갈등 해소를 위해 나서겠다는 말만 되풀이했을 뿐이다. 오히려 주민들의 의사는 무시하고 군사 작전하듯 대집행을 감행하고 각종 거짓말로 주민들을 겁박하고 이간질하는 등 ‘갈등 유발자’의 역할만을 자임해 왔을 뿐이다. 지역 주민들에게조차 사랑받지 못하는 군대가 무슨 국민의 군대란 말인가?

 

이제 강정마을 주민 스스로의 힘으로 강정마을을 ‘군사기지의 상징’이 아니라 ‘생명평화의 마을’로 거듭나게 할 것이다. 2/26 준공식에 앞서 진행되는 ‘생명평화문화마을’선포는 강정 공동체 회복의 시작이자 진정한 평화를 위한 주민들의 당당한 발걸음이다. 그리고 강정의 평화를 기원하는 우리 모두는 평화의 꽃을 피우기 위한 연대를 공고히 해 나갈 것이다. 제주해군기지 공사를 단 1분, 1초라도 멈추기 위해 저항해온 그 평화의 몸짓들과 외침들을 잊지 않고 이어나갈 것이다. 국가 폭력을 등에 업고 세워진 제주 해군기지, 그 위를 우리는 평화의 물결로 뒤덮을 것이다.

 

강정마을회 / 제주 군사기지 저지와 평화의 섬 실현을 위한 범도민 대책위원회 / 제주해군기지건설 저지를 위한 전국대책회의

지금 내가 할 수 있는 참여와 행동에 동참해주세요
참여연대 회원가입·후원하기
목록
제목 날짜
[카드뉴스] 너무나 특별한 한미 방위비분담 특별협정 2019.12.04
[서명] 개성공단·금강산관광 재개하라 2019.11.12
참여연대 평화군축센터를 소개합니다 2019.02.23
[기자회견] 병역거부자 석방하고 대체복무제 도입하라   2016.11.03
[시민평화포럼][2016-2차보고서] 한국 병역거부의 역사와 현재 상황(국, 영문)   2016.10.31
[정책자료] 2017년 국방 예산안 주요 문제사업에 대한 의견서   2016.10.31
[논평] 박근혜 정부는 한·일 군사정보보호협정 논의할 자격 없다   2016.10.27
[논평] 정부는 강정마을 두 번 죽이는 구상권 청구 즉각 철회하라   2016.10.26
[기자회견] '평화야 고치글라' 2016 강정생명평화대행진 출범 기자회견   2016.08.01
[2016 강정생명평화대행진] 평화야 고치글라 (8/1~8/6)   2016.08.01
[논평] 자위대 창설 기념행사, 항의는 못할망정 빛내주려는가   2016.07.08
[기자회견] 2016 강정생명평화대행진 서울 기자회견   2016.07.04
[성명] 제주해군기지 건설과 세월호 참사의 연관성에 관한 모든 것을 철저히 밝혀라   2016.06.29
[연속기고 ④] 원희룡이 잠룡? 동의할 수 없습니다   2016.06.26
[연속기고 ③] 저들은 왜, 밥 먹는 자리를 철거하려 할까요   2016.06.21
[연속기고 ②] 삼거리 식당 밥 한끼의 힘은 세다   2016.06.20
[연속기고 ①] 제주 강정마을 삼거리 식당 밥, 기억하시나요?   2016.06.13
[강정 후원주점] 모여라, 평화의 달인들   2016.06.04
[보도자료] 강정마을회, 국회 방문 해군기지 구상권 철회 촉구   2016.05.31
[강정국제평화영화제] 모다들엉, 평화 (4/23~26, 서귀포성당&강정마을)   2016.04.23
[보도자료] 사드(THAAD) 배치 예정지, 국회의원 후보들은 어떤 입장일까?   2016.04.08
[성명] 해군은 강정마을 구상권 청구소송 철회하라 (1)   2016.03.30
[보도자료] 사드(THAAD) 배치 예정지 후보자 입장 공개 질의   2016.03.30
© k2s0o1d4e0s2i1g5n. Some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