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참여연대 공식일정+ 더보기

평화군축센터    한반도 평화를 위해 비핵군축운동을 합니다

  • 국방정책
  • 2017.06.30
  • 914

송영무 국방부 장관 후보자, 사드 등 국방 현안에 대한 입장 우려스럽다

사드 배치 국회 동의 불필요하다는 답변과 군의 방산업체 취업 등에 대한 인식은 심각,

국방개혁 정책과 계획 제대로 검증하지 못한 청문회


지난 6/28(수) 송영무 국방부 장관 후보자에 대한 인사 청문회가 장시간 진행되었다. 국방개혁을 위한 적임자인지 충분히 검증되지 않았고, 여전히 우려되는 부분이 적지 않다. 


첫째, 가장 심각한 부분은 주한미군 사드 배치에 대한 인식이다. 우선 후보자는 사드 배치가 “필요하다”고 명확히 답했다. ‘사드 한반도 배치에 대한 국회 비준 동의 추진’은 문재인 대통령의 대선 공약이다. 그러나 후보자는 청문회에 앞서 서면 질의에 “주한미군 부대나 무기체계 배치는 이미 국회에서 비준 동의한 한미상호방위조약이나 주한미군지위협정을 근거로 추진되며, 별도의 조약 체결이 필요하지 않기 때문에 국회 비준 동의 사안은 아닌 것으로 알고 있다. 다만 사드 배치가 국가 경제에 미친 영향, 국내외적 갈등 등 사안의 중요성을 고려 시 민주적 절차적 정당성과 투명성을 확보하기 위한 방안을 강구할 필요가 있다고 생각한다”고 답변했다. 문재인 대통령의 공약과 다른 이러한 입장에 대해 수많은 질의가 있었지만, 후보자는 대부분 제대로 된 답변을 피하다가, 법률적으로 국회 비준 동의가 필요 없다고 말했다. “대통령에게 국회 비준 동의 사항이 아니라고 건의하겠다는 것이냐”는 질의에도 그렇다고 답했다. 이러한 답변은 국회 비준 동의를 추진하지 않고, 환경영향평가 등으로 사실상 절차적 정당성만 확보하여 사드 배치를 그대로 추진하겠다는 입장이라고밖에 볼 수 없다. 이는 대선 시기 문재인 대통령의 ‘사드 배치 차기 정부 재검토’ 입장이나 ‘국회 비준 동의 추진’ 공약만도 못한 것이다. 나아가 국민을 대표하는 국회가 사드 배치의 타당성, 효용성 등에 대한 토론과 검증을 할 기회 자체를 차단하겠다는 것으로 매우 부적절하다. 


이러한 후보자의 인식은 단순히 문재인 대통령의 공약과 다르다는 문제를 넘어서는 것이다. 국방부 장관 후보자가 한국 국민의 의사 확인이나 국회 동의 없이도 이 땅에 주한미군의 부대나 무기체계의 배치가 이루어질 수 있다고 국회에서 답변한 것이다. 사드 배치에 대해 국회 동의가 필요하지 않다는 것은 사드가 미국 MD의 일부로 ‘한반도 방어’에 한정된 한미상호방위조약의 범위를 넘어서는 무기체계라는 점을 인정하지 않는다는 것이고, 헌법에 보장된 안전보장에 관한 조약, 주권의 제약에 관한 조약, 중대한 재정적 부담을 지우는 조약 체결에 대한 국회 동의권을 무시하는 것이다. 근본적으로 국방·외교 분야에 대한 국회의 감시와 통제 권한에 대한 인식이 부족하다는 의미다. 


둘째, 퇴직 후 방산업체와 방산 관련 소송을 담당하는 법무법인에 근무한 경력에 관한 우려다. 이번 청문회에서는 후보자가 겸직했던 국방과학연구소와 법무법인 율촌의 업무 연관성에 대해 제대로 검증되지 않았다. 법무법인 율촌에서 고액의 자문료를 받고 어떤 자문을 했는지도 구체적으로 밝혀지지 않았다. 가장 근본적인 문제는 방산비리 척결 의지를 밝힌 후보자가 퇴직 군인의 방산업체 취업에 대해서는 안일하게 인식하고 있는 부분이다. 후보자는 “월터 샤프 전 한미연합사령관이나 미 육해공군 장군들은 정정당당하게 대기업에 가서 국가를 위하고 새로운 무기체계 개발하는데 자문도 해주고, 그런 회사들의 지원을 받은 연구소 같은 데서 일하는 것이 상례”라며 자신의 자문활동이 정당하다고 강조했다. 후배들에게 로펌 근무 등을 적극 권하겠다는 발언도 했다.


2015년 <방산비리 합동수사단>은 방산비리가 발생하는 원인 중 하나로 “예비역들이 무기중개 업체, 방산 업체의 고문이나 임직원 등으로 활동하며 현직들을 상대로 로비를 하면서 군·방사청과 방산업체·무기중개상 사이의 뿌리 깊은 유착 고리 형성”을 지적한 바 있다. 후보자는 청문회에서 공직자 윤리규정에 따르면 된다고 발언했지만, 사실상 취업제한제도 자체가 엄격하게 운영되지 못하고 있다. 방산업체는 국방부·방사청의 업무와 매우 연관성이 높은 업종임에도 2009~2015년 사이 취업제한심사 대상자의 80% 이상이 ‘취업 가능’ 결정을 받았다. 대부분 업무 연관성 범위가 협소하게 설정되어 있거나 소극적으로 판단되고 있기 때문이다. 후보자가 불법 로비 활동을 했는지 여부는 정확히 밝혀진 바 없지만, 퇴직 장성들의 방산업체 근무에 대한 인식은 방산비리가 발생하는 원인에 대한 근본적인 성찰이 없다고 볼 수 있는 부분이다. 분명한 것은 방산비리 근절이 ‘의지’만으로 성공할 수 없다는 것이다.


그 밖에 후보자가 해상 고고도 미사일 방어체계인 SM-3 도입이나 핵추진잠수함 건조 의사를 밝히는 등 이미 과잉 투자된 분야인 방위력 개선비 증강의 의지를 보인 점 역시 매우 우려스럽다. 군비 투자는 다른 사회적 투자를 포기한 대가로 이루어지기에 방위력 형성이 절실한 이유를 분명히 해야 한다. 지금 필요한 것은 더 많은 무기 도입이나 군사력 확장이 아니라, 과장된 위협을 재해석하는 것이며 외부의 위협이 군비 증강으로 해결할 문제인지, 군비 통제나 협력외교 등으로 해결할 문제인지 잘 따져보는 것이다 . 


반면 후보자가 전시작전권 환수, 군 복무기간 단축, 병력 감축, 장교 수 감축의 필요성에 동의하거나 의지를 밝힌 점, F-35 기종 선정을 비롯한 과거의 사건에 대해서도 철두철미하게 조사하겠다고 한 점, 군사법원 폐지는 시기상조라고 했던 서면 질의 답변에 비해 청문회에서는 개정된 「군사법원법」 시행 추이를 살펴보고 논의하겠다고 답한 점, 군형법 제92조의6 폐지에 대해 심층적인 법적 검토가 필요하다고 답한 점, 양심적 병역거부자에 대한 대체복무제 도입에 대한 동의의 뜻을 밝힌 점 등은 긍정적인 부분이다. 하지만 국방개혁을 추진할 적임자로 지명된 후보자의 국방개혁에 대한 의지뿐만이 아니라, 어떤 방식과 내용으로 국방개혁에 나설 것인지에 대한 정책 검증은 충분하지 않았다. 정책이나 현안에 대한 후보자의 구체적인 답변을 들을 시간도 태부족했다. 서면 질의에 대한 답변도 선택적으로 공개되었을 뿐이다. 


마지막으로 정책 검증이 실종된 청문회에 대해 지적하지 않을 수 없다. 국방개혁을 공약한 문재인 정부의 국방부 장관 후보자라면, 청문회에서는 가령 이런 질문들이 나왔어야 한다. “지난 정권에서 병력 감축이나 군 복무기간 단축을 위한 시도가 끊임없이 후퇴한 이유가 무엇이라고 생각하는지, 국방개혁의 핵심인 병력 감축이나 군 복무기간 단축을 추진하기 위한 후보자의 구체적인 계획은 무엇인지”, “지난 정권에서 안보 관료들이 정보를 제대로 공개하지 않은 채 국민을 속이고 권력을 남용한 것에 대해 앞으로 어떻게 조사하고 개선할 것인지”, “일본의 집단적 자위권을 뒷받침한다는 반대에도 일방적으로 밀어붙인 한일군사정보보호협정은 올해도 연장할 것인지”, “국방부가 2007년에 이미 대체복무제를 도입하겠다고 결정했는데 백지화된 이유는 무엇이라고 생각하는지, 그렇다면 대체복무제 도입을 위한 구체적인 계획은 무엇인지”, “본인이 해군참모총장이던 시절 시작된 제주해군기지 사업이 미국의 전초기지가 될 우려에 대해 부인했으나 완공되자마자 미 해군의 이지스함 입항과 줌월트 배치 논의 등이 이어지는 상황에 대해 어떻게 평가하는지” 등이다. 국회에서 구체적이고 실효성 있는 정책 검증이 이뤄지기를 바라는 것은 여전히 사치인가. 

 

논평 [원문보기/다운로드]
 

지금 내가 할 수 있는 참여와 행동에 동참해주세요
참여연대 회원가입·후원하기
목록
[2017 제주생명평화대행진 ①] 바다위 6층짜리 구조물... 5년만에 제주에서 벌어진 일
  • 제주해군기지
  • 2017,07,10
  • 603 Read

제주해군기지 반대 싸움이 시작된 지 올해로 꼭 10년이 되었습니다. 평화로운 마을 공동체는 파괴되었고 아름다운 연산호도, 구럼비 바위도 사라졌습...

[기자회견] 대체복무제 도입에 대한 시민사회 의견서 국정자문위 제출
  • 국방정책
  • 2017,07,07
  • 519 Read

2017. 7. 7. 대체복무제 도입 의견서 제출 기자회견 (사진 = 박승호)   대체복무제 도입에 대한 시민사회 의견서 국정자문위 제출 기자회견 양심적 병...

[기자회견] 성소수자 군인 처벌 중단, 동성애 처벌법 군형법 제92조의 6 폐지 촉구
  • 국방정책
  • 2017,07,05
  • 604 Read

성소수자 군인 처벌 중단, 동성애 처벌법 군형법 제92조의 6 폐지 촉구 시민사회 기자회견 O 일시: 2017년 7월 05일(수) 오전 11시 O 장소 : 세종문화...

[보도자료] 국민인수위와 국방부에 '국방개혁특별위원회' 구성에 대한 의견서 제출
  • 국방정책
  • 2017,07,04
  • 528 Read

  참여연대, 국민인수위원회와 국방부에  「국방개혁특별위원회」 구성에 대한 의견서 제출 군에 대한 민주적 통제와 다층적 민군협력 위한 국방개혁 ...

[논평] 송영무 국방부 장관 후보자, 사드 등 국방 현안에 대한 입장 우려스럽다
  • 국방정책
  • 2017,06,30
  • 914 Read

송영무 국방부 장관 후보자, 사드 등 국방 현안에 대한 입장 우려스럽다 사드 배치 국회 동의 불필요하다는 답변과 군의 방산업체 취업 등에 대한 인식...

[강정후원주점] 함께 걸어온 길 10년, 평화가 길이다 우리가 평화다
  • 제주해군기지
  • 2017,06,24
  • 1444 Read

  ▷‘강정법률지원모금위원회’와 함께 해주세요 후원계좌 : 우리은행 1005-202-432127 (강정법률지원모금위원회) 회원가입 : 인터넷카페 cafe.daum.net...

[기자회견] 미 듀이(Dewey) 이지스구축함 제주해군기지 입항 거부한다
  • 제주해군기지
  • 2017,06,20
  • 616 Read

강정마을회 / 제주 군사기지 저지와 평화의 섬 실현을 위한 범도민 대책위원회 / 제주해군기지 전국대책회의 미 듀이(Dewey) 이지스구축함 제주해군기...

[평화행동] 2017 제주생명평화대행진 '평화야 고치글라' (7/31~8/5)
  • 제주해군기지
  • 2017,06,12
  • 2076 Read

    2017 Jeju Grand March for Life and Peace 평화야 고치글라 2017 제주생명평화대행진  7월 31일(월)~8월 5일(토)  7월 30일(일) 18시 대행진 전...

[발언문] 광화문1번가 국민인수위 국민마이크 대체복무제 관련 발언
  • 국방정책
  • 2017,06,10
  • 349 Read

2017. 6. 10. 국민마이크에서 발언하는 임재성 변호사 (사진 = 임재성)   임재성 병역거부자, 광화문1번가 국민인수위원회에 대체복무제 도입 관련 정...

[기자회견] 정부는 부당한 손배가압류 청구를 즉각 철회하라
  • 제주해군기지
  • 2017,06,08
  • 904 Read

<사진 = 참여연대>   정부는 부당한 손배가압류 청구를 즉각 철회하라 국가의 손배가압류 남용을 방지하기 위한 대책 수립해야 일시 장소 : 2017년 6...

[기자회견] 군형법 제92조의 6폐지안 발의를 환영합니다
  • 국방정책
  • 2017,05,25
  • 664 Read

군형법 제92조의6 폐지안 발의 기자회견 새로운 시대, '동성애 처벌법'은 사라져야 합니다 군형법 제92조의6 폐지안 발의를 환영합니다 군형법...

[보도자료] 참여연대 활동가, 양심적 병역거부 헌법소원 청구
  • 국방정책
  • 2017,05,23
  • 287 Read

  양심적 병역거부, 이젠 헌법재판소도 과거와 달리 판단해야 병역거부한 참여연대 활동가, 5/23(화) 헌법소원 청구해  대체복무제 도입이 양심의 자...

[감사] 구럼비 기억행동 10년 광고에 참여해주셔서 감사합니다
  • 제주해군기지
  • 2017,05,18
  • 383 Read

구럼비 기억행동 신문광고    강정마을 해군기지 반대대책위원회가 출범한 지 꼭 10년이 되는 2017년 5월 18일. 많은 분들께서 모아주신 마음을 담아 ...

[기자회견] 제주해군기지 투쟁 10년 구럼비를 되찾을 때까지 우리는 간다
  • 제주해군기지
  • 2017,05,17
  • 670 Read

    제주해군기지 반대 투쟁 10년 기자회견 구럼비를 되찾을 때까지 우리는 간다 일시 및 장소 : 2017년 5월 17일(수) 낮 12시, 강정마을 해군기지 앞...

[행진] 2017 세계병역거부자의날 자전거 행진
  • 국방정책
  • 2017,05,13
  • 466 Read

  2017년 세계병역거부자의 날맞이 자전거 행진 ‘평화의 페달을 밟자’   5월 15일은 세계병역거부자의 날입니다. 전 세계에서 많은 평화운동가들과 병...

[참여요청] 강정 해군기지 투쟁 10년, 구럼비 기억행동주간 (5월 12일~19일)
  • 제주해군기지
  • 2017,05,12
  • 972 Read

  구럼비를 되찾을 때 까지 우리는 간다!   2007년 기습적으로 유치신청 된 강정 해군기지에 맞서 마을주민들이 모여 해군기지 반대대책위를 세운 날...

[참여연대-한국일보 공동기획-6] ‘청년 표심’ vs ‘안보 이미지’ 군 복무기간 공약 엇갈려
  • 국방정책
  • 2017,04,18
  • 574 Read

참여연대-한국일보 공동기획 19대 대선후보 정책평가    참여연대가 한국일보와 함께 진행한 이번 공동기획은 대선 후보들이 일방적으로 쏟아내는 공약...

[참여연대-한국일보 공동기획-5] 문재인 “북핵 해결 위해 정상회담” 안철수 “비핵화 진...
  • 국방정책
  • 2017,04,18
  • 404 Read

참여연대-한국일보 공동기획 19대 대선후보 정책평가    참여연대가 한국일보와 함께 진행한 이번 공동기획은 대선 후보들이 일방적으로 쏟아내는 공약...

[참여연대-한국일보 공동기획-4] 문재인ㆍ안철수 “비핵화ㆍ평화협정 병행 가능”
  • 국방정책
  • 2017,04,18
  • 390 Read

참여연대-한국일보 공동기획 19대 대선후보 정책평가    참여연대가 한국일보와 함께 진행한 이번 공동기획은 대선 후보들이 일방적으로 쏟아내는 공약...

[참여연대-한국일보 공동기획-3] 문재인 “전작권 조기에 환수” 안철수 “억지력 구축이 ...
  • 국방정책
  • 2017,04,18
  • 511 Read

참여연대-한국일보 공동기획 19대 대선후보 정책평가    참여연대가 한국일보와 함께 진행한 이번 공동기획은 대선 후보들이 일방적으로 쏟아내는 공약...

© k2s0o1d4e0s2i1g5n. Some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