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참여연대 공식일정+ 더보기

평화군축센터    한반도 평화를 위해 비핵군축운동을 합니다

  • 남북관계
  • 2006.05.24
  • 315
  • 첨부 1

예정일 하루 앞둔 취소 통보는 남북대화의 신뢰성 훼손하는 조치



오늘(5월 24일) 북측이 내일로 예정된 경의선, 동해선 열차시험운행을 취소하겠다는 입장을 통보해 온 것으로 알려졌다. 참여연대 평화군축센터(소장 박순성, 동국대)는 열차시험운행을 하루 앞두고 북측이 이 같이 갑작스럽게 통보한 것에 대해 깊은 유감을 표하지 않을 수 없다.

내일로 예정되었던 남북간 열차시험운행은 남북 간의 교류협력을 진전시켜 한반도 평화를 정착시키겠다는 남북한의 의지를 상징한다고 할 수 있다. 더욱이 6자회담이 교착상태에 빠져 있고, 북미갈등의 골이 더욱 깊어지고 있는 상태에서 이번 열차시험운행이 갖는 역사적 의미는 더욱 중대하다. 북측 또한 민족공조를 통해 이러한 상황을 타개할 것을 수차례 강조해왔음은 주지의 사실이다. 이러한 가운데 남북이 합의한 열차시험운행을 느닷없이 취소를 통보한 것은 남북간의 대화와 합의에 대한 신뢰성을 훼손하는 조치이다.

우리는 북측이 열차시험운행을 무산시킨 이유가 그 무엇이든지 간에 예정일을 하루 앞두고 일방적으로 취소하는 북측의 태도를 납득할 수 없다. 또한 남북 간의 합의사항을 북측이 일방적으로 무산시키는 사례가 반복되고 있는 것 역시 남북간 대화와 합의에 대한 신뢰를 쌓는데 장애가 될 수 있음을 우려하지 않을 수 없다. 이는 대북포용정책을 둘러싼 남한 사회 내 갈등을 심화시키는 것은 물론 남북교류협력을 적극 지지해온 남측 시민사회의 입지를 약화시키는 것으로 이어질 수 있다. 이에 우리는 북측이 이 같은 결정이 남북관계 개선에 전혀 도움이 되지 않는다는 것을 인식하고 조속한 시일 내 열차시험운행이 이루어지도록 전향적인 조치를 취할 것을 촉구하는 바이다.

평화군축센터


PDe2006052400-n16834f001_.hwp
지금 내가 할 수 있는 참여와 행동에 동참해주세요
참여연대 회원가입·후원하기
목록
제목 날짜
[공지] 한미연합군사훈련 중단 촉구 각계 시민사회 기자회견 (2/19 수 오전 11시) new 2020.02.18
[카드뉴스] 너무나 특별한 한미 방위비분담 특별협정 2019.12.04
[서명] 개성공단·금강산관광 재개하라 2019.11.12
참여연대 평화군축센터를 소개합니다 2019.02.23
인도적 문제를 압박수단으로 이용하나   2006.07.20
북측의 일방적인 열차시험운행 취소 유감   2006.05.24
대북제재와 압박으로 문제해결할 수 없어, 북한과 직접대화에 나서야   2006.07.10
© k2s0o1d4e0s2i1g5n. Some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