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참여연대 공식일정+ 더보기

평화군축센터    한반도 평화를 위해 비핵군축운동을 합니다

이스라엘이 팔레스타인 가자지구에 대한 공격과 학살을 시작한지 9일을 지나면서 오히려 사태는 더욱 더 악화되고 있다. 국제사회가 제안한 중재안이 실패하면서 이스라엘은 드디어 지난 4일 새벽, 지상군을 투입해 무자비한 학살을 계속하고 있다.

지난 30일, 이스라엘 대사관 앞에 모였던 시민사회단체 및 정당들은 오늘(5일) 또 다시 이스라엘 대사관 앞에 모여 이스라엘의 학살과 침공을 강력히 규탄했다. 이스라엘 대사관측에 항의서한을 재차 전달했지만, 오늘 역시 이스라엘 대사관 측은 항의서한 전달을 거절하는 태도를 보였다. 이번 이스라엘의 가자지구 학살을 규탄하는 집회는 6일 저녁 7시, 촛불집회로 이어질 계획이다.


|1313260775.jpg|width=\
|1360073243.jpg|width=\

<이스라엘의 팔레스타인 가지지구 지상군 투입을 규탄하는 한국 시민사회단체 성명서>


인간의 피는 메마른 땅을 적시기 위해 존재하는 것이 아니다!


지난 2008년 12월 27일, 이스라엘이 팔레스타인 가자지구에 대한 공격과 학살을 시작한지 9일을 지나고 있다. 수 백 톤에 달하는 폭탄을 가자지구에 쏟아 부으면서 며칠 사이 사망자 수가 500명을 넘고, 부상자도 3,000여명을 헤아리고 있다. 관공서와 병원, 학교, 주택과 도로 등 이스라엘의 파괴는 그야말로 무차별적이다.

지금 이스라엘이 진행하고 있는 공격은 테러리스트를 잡기 위한 것이 아니라 가자지구 팔레스타인인 전체에 대한 폭격과 학살이다. 예를 들어, 이스라엘은 지난 1월 3일 가자지구 자발리야 지역에 있는 한 이슬람 사원을 폭격하였다. 당시 이 사원 안에는 200여명이 기도를 하고 있었으며, 이스라엘의 공격으로 적어도 11명이 사망하고 50여명이 부상을 입었다. 이렇게 남녀노소, 때와 장소를 가리지 않고 진행되는 폭격이 과연 테러리스트를 잡기 위한 것이란 말인가!

1월 4일 새벽, 우리는 또 다른 놀라운 소식을 들었다. 이스라엘이 드디어 지상군을 가자지구에 투입한 것이다. 폭격을 통한 학살로도 피의 굶주림을 채우지 못한 이스라엘이 이제는 탱크와 군인들을 직접 동원하여 대규모 살육에 나서겠다고 하는 것이다.

오래전에 이스라엘은 가자지구에 있는 공항을 파괴하였고, 지금은 전투기와 헬리콥터로 폭탄을 떨어뜨리고 있다. 바다에는 이스라엘 군함이 가자지구를 향해 함포 사격을 하고 있고, 국경에는 이스라엘과 이집트 군인들이 총을 들고 지켜선 채 팔레스타인인들의 이동을 가로막고 있다. 지금 팔레스타인인들은 가자지구라는 좁은 땅에서 도망을 갈래야 갈 수도 없고, 물러 설레야 물러설 곳도 없는 처지에 놓여 있다. 150만의 팔레스타인인들은 그야말로 가자지구라는 감옥에 갇힌 채 이스라엘의 폭격과 총격을 받으며 공포와 두려움에 떨고 있는 것이다.

이스라엘의 군사공격뿐만 아니라 인도주의적 위기 또한 심각하다. 병원마다 환자들이 넘쳐나고 있고, 의료인들은 의약품이 부족하여 환자들을 제대로 치료할 수도 없다. 전기 공급이 중단된 지역에 살고 있는 팔레스타인인들은 외부와의 소통이 끊어진 채 폭탄이 터지는 소리만 듣고 있다. 식량과 물, 연료의 부족은 이미 오래전부터 계속되고 있어 팔레스타인인들은 기본적인 생존권마저 빼앗긴 채 고통의 나날을 보내고 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이스라엘은 가자지구에는 인도주의적 위기가 없다며 공격을 멈출 수 없다고 했고, 국제사회가 가자지구에 식량과 의약품을 전달하려는 시도마저 가로막고 있다.

상황이 이런데도 미국 정부는 이스라엘의 학살 행위를 자위권이라며 이스라엘을 두둔하고 있고, 유엔 안전보장 이사회에서 휴전을 촉구하는 성명을 발표하려는 것도 가로막고 나섰다. 지금 이스라엘이 팔레스타인인 학살에 사용하고 있는 F-16 전투기와 아파치 헬기 등은  미국으로부터 가져 온 무기들이다. 정치적·군사적으로 이스라엘을 일방적으로 지원하고 있는 미국은 팔레스타인인 학살의 공범일 뿐이다.

한국의 외교통상부는 지난 2008년 12월 29일 대변인 성명을 발표하고, "우리 정부는 최근 하마스의 공격과 곧 이은 이스라엘의 공습으로 가자지구 및 인근 상황이 악화되고 있음을 심각하게 우려한다"고 함으로써, 마치 이번 일의 원인이 하마스 측에 있는 것처럼 말하고 있다. 한국 정부가 국제 정치에 어두워 이런 말을 하는 것이라면 우리가 이참에 진실을 말해 주겠다.

2006년 팔레스타인 총선에서 민주적인 절차로 하마스가 집권을 했고, 이때부터 미국과 이스라엘은 하마스 정권을 무너뜨리기 위해 경제봉쇄와 군사공격을 감행했다. 이미 2006년 여름에도 이스라엘은 가자지구를 공격하여 수 백 명의 사람들을 학살 했고, 하마스뿐만 아니라 모든 팔레스타인인들은 살기 위해서라도 저항할 수밖에 없었다. 그리고 2008년 말부터 이스라엘이 다시 가자지구를 공격하며 학살극을 벌이고 있는 것이다.

한국을 비롯해 지금 세계 각지에서는 이스라엘의 공격 중단을 요구하는 목소리가 크게 울려 퍼지고 있다. 우리는 주장한다. 팔레스타인인도 하마스도 테러리스트가 아니다. 팔레스타인인들이 원하는 것은 더 많은 폭탄이 아니라 어린 아이들이 죽음의 공포에 떨지 않아도 되는 평화로운 세상이다. 팔레스타인인들이 원하는 것은 더 많은 탱크가 아니라 자신의 땅에서 자유롭게 길을 걸으며 맑은 하늘을 볼 수 있는 정의로운 세상이다.

이스라엘은 똑똑히 들어라. 인간의 피는 우리 몸속에서 따뜻하게 흐르기 위해 존재하는 것이지 메마른 땅을 적시기 위해 존재하는 것이 아니다. 더 이상 팔레스타인인들의 목숨을 빼앗지 말라. 지금 당장 가자지구에 대한 공격과 학살을 중단하라.


□ 우리의 요구 □

- 이스라엘은 가자지구에서 즉각 철수하라!
- 이스라엘은 학살을 중단하라!
- 미국은 학살 지원 중단하라!

2009년 1월 5일

개척자들, 경계를넘어, 국제민주연대, 나눔문화, 노동자의힘, 다함께, 민주노동당,민주사회를위한변호사모임 국제연대위, 보건의료단체연합, 사회당, 사회진보연대, 아시아의친구들, 외국인이주·노동운동협의회, 이주노동자노동조합, 인권실천시민연대, 진보신당, 참여연대 평화군축센터, 팔레스타인평화연대, 평화네트워크, 한국진보연대

지금 내가 할 수 있는 참여와 행동에 동참해주세요
참여연대 회원가입·후원하기
목록
  • profile
    여러분들의 시위장면을 알-자지라 아랍어 방송에서 보았습니다. 미국의 동맹국으로 눈치를 보며 침묵할 수밖에 없는 우리 정부를 대신하여,그나마 한국인의 체면을 지켜주었습니다. 감사합니다.
  • profile
    저희 블로그를 찾아주셔서 감사합니다. 알 자지라에 나왔다는 소식 전해 주셔서 반갑기도 합니다. 저희는 이번 집회 말고도 팔레스타인 평화를 위한 활동들을 펼칠 계획이니 지속적인 관심과 참여 부탁드립니다.
제목 날짜
강정 평화센터, 우리가 함께 새로 지어요! 2020.08.13
제8차 세계일본군'위안부' 기림일 공동행동 2020.08.10
Korea Peace Appeal : 한반도 평화를 원한다면 서명해주세요! 1 2020.07.30
전쟁을 끝내는 사람들 <전.끝.사>를 모집합니다! 2020.07.27
[함께해요] 군비 대신 보건 의료에 투자하라! 서명하기 2020.04.09
[카드뉴스] 너무나 특별한 한미 방위비분담 특별협정 2019.12.04
참여연대 평화군축센터를 소개합니다 2019.02.23
다음 차례는 북한인가   2003.03.26
아시아 지역에 대한 미국의 역할 변화 : 지배가 아닌 리더십   2003.11.03
한국도 당사자, 세계와 연대해 갈등분쟁 막아내야   2004.04.08
1/10(토) 3시, 이스라엘 학살 중단 촉구 행동의 날   2009.01.06
이스라엘은 팔레스타인 점령지 전역에서 즉각 철수하라   2020.07.01
로카쇼 핵재처리공장 가동 강행을 즉각 철회하라   2006.03.31
평화헌법은 동북아시아 평화인권 공동체의 토대이다   2006.05.03
[자료] 유엔 팔레스타인인의 절대적 권리 이행 위원회(CEIRPP) 성명   2009.01.13
독도문제, 어떻게 해결할 것인가 (1)   2008.07.31
NATO, MD 그리고 파병동맹   2008.04.10
미국은 이란 공격 계획 철회하라 (1)   2007.02.26
[평화캠페인] 종교는 달라도 아픈 마음은 하나 …   2003.05.13
더 이상 팔레스타인인들의 목숨을 빼앗지 말라 (2) (2)  2009.01.05
반기문 사무총장의 유엔개혁의 시작은 유엔군축국을 무력화하는 것부터인가   2007.01.18
한국과 일본 시민사회가 만나다   2008.08.26
레이니, "미국의 배타적인 양자주의 시대 끝났다" (1)   2003.11.03
이스라엘은 레바논과 팔레스타인에 대한 공격을 즉각 중단하라 (2)   2006.07.21
로카쇼무라 핵재처리공장의 가동계획을 즉각 철회하라   2005.12.15
레바논은 미국의 대중동정책 시험장 될 것   2006.12.12
[평화행동 후기] 외발로 선 21세기 디아스포라, 시리아   2017.01.03
© k2s0o1d4e0s2i1g5n. Some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