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참여연대 공식일정+ 더보기

평화군축센터    한반도 평화를 위해 비핵군축운동을 합니다

  • 파병
  • 2019.12.13
  • 1130

갈등 더 부추기는 호르무즈 해협 파병은 매우 부적절

부당한 미국의 파병 요구 단호히 거부해야

개인 파견 역시 군사행동 참여, 국회 동의 반드시 필요

 

정부가 또다시 호르무즈 해협 파병 카드를 만지작거리고 있다. 어제(12/12) 청와대는 정의용 안보실장 주재로 국가안전보장회의(NSC) 상임위원회 회의를 개최하고 “호르무즈 해협 인근에서 우리 국민과 선박을 보호하고 해양 안보를 위한 국제적 노력에 기여하는 방안도 검토”했다고 밝혔다. 우선 장교 1명을 바레인에 위치한 호르무즈 호위 연합 지휘통제부로 파견하고 병력 파병은 추후 결정하는 ‘단계적 참여’ 방안을 이미 결정했다는 보도도 나오고 있다. 그러나 미국이 구성한 호르무즈 호위 연합체는 이란에 대한 군사적 견제를 위한 것으로, 한국이 이에 동참하는 것은 매우 부적절하다. 헌법의 국제 평화 유지 원칙 위반이기도 하다. 개인 파견일지라도 지휘통제부 파견은 명백한 군사행동 참여이며, 추후 병력 파병으로 이어질 가능성도 있다. 정부는 호르무즈 해협 파병 검토를 즉각 중단해야 한다. 

 

그동안 정부는 “항행의 안전을 확보하는 것이 우리 선박 보호와 에너지 자원 안보상 중요”하다고 주장해왔지만, 지금까지 호르무즈 해협에서 한국 국적의 선박에 대한 구체적인 위험은 보고된 바 없다. 오히려 이란 정부는 한국 정부의 중립을 당부하며 미국 주도의 호위 연합체에 참여하지 말 것을 요청해왔다. 각국의 군사행동 참여는 이란을 자극하는 것 뿐만 아니라 해당 지역의 갈등을 더욱 부추기는 일이 될 수 있다. 

 

호르무즈 해협 파병은 정부가 일방적으로 결정해서는 안 되며, 헌법에 따라 국회 동의가 필요한 사안이다. 청해부대 작전 지역 변경이나 개인 파견이라고 할지라도 마찬가지다. 호르무즈 해협 파병은 청해부대의 임무나 파견 목적에서 벗어나기 때문에 별도의 국회 동의 절차를 밟아 그 타당성과 위헌성 검토를 거쳐야 한다. 또한 헌법 60조는 개인과 부대를 포함한 국군 모두를 규율하고 있다는 점에서 개인 파견 역시 국회 동의가 필요하다. 국회는 그동안 국회 동의 없는 개인 파견의 문제를 여러 차례 지적해온 바 있다. 

 

문재인 정부는 물론 한국 시민사회도 한반도 문제의 평화적 해결을 위해 국제사회의 지지를 호소해왔다. 우리가 한반도 평화를 위한 국제사회의 건설적인 역할을 기대하면서 정작 스스로는 다른 갈등 지역에서 군사행동에 동참하는 것이 과연 옳은 일인가. 평화적 해결 원칙은 한반도를 넘어 지역 곳곳의 분쟁을 해결하는 과정에서도 변함없이 적용되어야 한다. 정부가 호르무즈 해협에서의 군사적 긴장 완화에 기여하고 민간 선박의 안전을 지키고자 한다면, 파병이 아니라 갈등의 평화적 해결을 위한 외교적 해법을 모색하는 데 모든 노력을 기울여야 한다.  

 

논평 [원문보기/다운로드]

 

 

지금 내가 할 수 있는 참여와 행동에 동참해주세요
참여연대 회원가입·후원하기
목록
제목 날짜
[공지] 한미연합군사훈련 중단 촉구 각계 시민사회 기자회견 (2/19 수 오전 11시) new 2020.02.18
[카드뉴스] 너무나 특별한 한미 방위비분담 특별협정 2019.12.04
[서명] 개성공단·금강산관광 재개하라 2019.11.12
참여연대 평화군축센터를 소개합니다 2019.02.23
[기자회견] 미국의 방위비 강요 규탄, 호르무즈 파병 반대 100인 평화행동   2020.02.18
[공지] 한미연합군사훈련 중단 촉구 각계 시민사회 기자회견 (2/19 수 오전 11시)   2020.02.18
[기자회견] 일본 정부는 방사능 오염수 해양 방출 계획을 중단하라   2020.02.14
[기자회견] 사드 전면·확장 배치 시도 중단하라   2020.02.14
[공개질의] 호르무즈 파병에 대해 문재인 대통령에게 묻습니다   2020.01.23
[긴급 기자회견] 호르무즈 해협 파병 결정 철회하라   2020.01.22
[성명] 호르무즈 해협 파병 결정 철회하라   2020.01.21
[평화행동] 미국의 이란에 대한 전쟁행위 규탄·파병 반대 평화행동 No War on IRAN   2020.01.18
[성명] 해리스 주한 미대사는 주권 침해 발언에 대해 사과, 철회하라   2020.01.17
[공동기자회견] 방위비 분담금 굴욕·졸속 타결 반대!   2020.01.14
[긴급토론] 미국-이란 갈등, 어떻게 볼 것인가   2020.01.14
[기자회견] 미국의 전쟁행위 규탄과 한국군 파병 반대 "No War on IRAN"   2020.01.10
[기자회견] 북미 대화 재개와 대북 제재 완화 촉구   2020.01.07
[논평] 첫 양심적 병역거부 대체복무 도입의 역사적 의미 퇴색시킨 법 통과 유감   2019.12.27
[감시보고서 No.19] 사실에 기초한 다면적인 정보를 언론에 요청한다   2019.12.25
© k2s0o1d4e0s2i1g5n. Some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