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참여연대 공식일정+ 더보기

평화군축센터    한반도 평화를 위해 비핵군축운동을 합니다

  • 국방정책
  • 2018.11.08
  • 9611

양심적 병역거부 대체복무제 팩트시트

 

양심적 병역거부 대체복무제,

군 복무 기간의 1.5배 이상은 징벌적이라는

국제사회의 합의 명백히 존재 

시민사회단체, 유럽 인권재판소 판결 등 1.5배 명시된 국제기구 기준에 대한 팩트 시트 발표 

 

어제(11/7) 국회 운영위원회의 국가인권위원회 국정감사에서 양심적 병역거부 대체복무제의 기간에 대한 국제기구의 기준과 관련한 논란이 발생했다. 국가인권위원회가 ‘군 복무 기간의 최대 1.5배 이상의 대체복무 기간은 인권침해’라고 권고한 근거가 된 국제기구들의 명시적 판단이 존재하는지에 대한 것이었다. 

 

‘대체복무제가 군 복무 기간의 1.5배 이상이면 징벌적이다’라는 점에 대한 국제사회의 합의는 분명하다. 오랫동안 양심적 병역거부 대체복무제를 운용해온 유럽평의회 사회권위원회는 “대체복무 기간은 군 복무 기간의 1.5배를 초과해서는 안 된다”고 명시적으로 선언한 바 있다. 유럽 의회는 일찍이 1990년대부터 대체복무 기간은 군 복무 기간과 동일해야 한다고 강조하기도 했다. 이러한 기준에 따라 군 복무 기간의 1.5배를 넘는 그리스, 에스토니아의 대체복무제는 유럽평의회 사회권위원회에서 징벌적이라는 판단을 받았다. 

 

유엔 자유권위원회에서도 사실상 이러한 기준이 통용되고 있으며, 이에 자유권위원회는 대체복무 기간이 현역 군 복무 기간의 1.5배를 넘는 국가들(오스트리아, 러시아, 에스토니아, 그리스, 프랑스 등)에 지속적으로 징벌적이라는 권고를 해왔다. 

 

가장 분명한 국제기구의 명시적 판단은 유럽인권재판소의 2017. 10. 12.자 Adyan 외 대 아르메니아 판결이다(Application no. 75604/11). 위 판결에서 유럽인권재판소는 대체복무 기간이 군 복무 기간의 1.5배를 상회하는 아르메니아의 대체복무제가 징벌적 성격이라고 판단하여, 아르메니아 정부가 청구인들에게 손해배상금으로 12,000 유로를 지급하라고 판결하였다.

 

이러한 자료와 사례에 근거하여 시민사회단체는 그동안 최대 1.5배 이상의 대체복무 기간은 국제인권기준에 맞지 않다고 꾸준히 밝혀왔다. 이에 오늘(11/8) 국제앰네스티 한국지부, 군인권센터, 민주사회를위한변호사모임, 전쟁없는세상, 참여연대는 대체복무 기간이 현역 복무기간의 1.5배 이상이면 징벌적이라고 판단한 판결문, 권고 및 보고서의 원문과 출처, 한글 번역본을 정리한 양심적 병역거부 대체복무제 기간에 대한 국제기구의 기준 팩트시트를 발표했다.

 

유엔 인권위원회(현 유엔 인권이사회)는 1998년 결의 77호에서 “대체복무는 징벌적 성격이 아닌 것이어야 한다”고 밝힌 바 있다. 또한 국제사회는 1.5배 이상의 대체복무는 징벌적 성격이라고 일관되게 판단해오고 있다. 해외 대체복무제 시행 현황을 살펴봐도, 대체복무 기간이 군 복무 기간의 2배를 넘는 국가는 핀란드가 유일하며, 대부분의 국가들은 모두 1.5배 이내의 대체복무를 시행했거나 시행하고 있다. 만약 한국이 군 복무기간의 2배인 대체복무제를 도입한다면, 이는 36개월로 아르메니아와 함께 세계에서 최장기 대체복무를 시행하는 국가가 된다. 

 

이에 시민사회단체들은 군 복무의 1.5배가 넘는 대체복무 기간은 국제 인권 기준에 맞지 않으며, 양심적 병역거부를 헌법상 기본권인 ‘양심의 자유’의 실현으로 인정하고, 양심적 병역거부자를 더 이상 처벌하지 말라는 헌법재판소와 대법원의 판결 취지에도 정면으로 반하는 것이라고 강조했다.

 

 

[Fact Sheet] 양심적 병역거부 대체복무제 기간에 대한 국제기구의 기준 >> 바로 보기

 

 

해외 대체복무제 시행 현황

 

구분

현역병(a)

대체복무(b)

비율(b/a)

덴마크

4개월

4개월

1

에스토니아

8개월

8개월

1

독일(징)

9개월

9개월

1

오스트리아

6개월

9개월

1.5

스위스

260일

390일

1.5

러시아

12개월

18개월

1.5

벨라루스

18개월

27개월

1.5

대만(징)

4개월

6개월

1.5

그리스

9개월

15개월

1.7

프랑스(징)

10개월

20개월

2

핀란드

5.5개월

11.5개월

2.1

- <종교 또는 개인적 신념 등 양심에 따른 병역거부자 대체복무제 도입방안 공청회> 자료집 6면 인용

 

 

 

참고

2018.10.31 [성명] 양심적 병역거부 대체복무제 관련 현재 논의되는 정부안에 반대한다

2018.11.05 [기자회견] 정부의 양심적 병역거부 징벌적 대체복무제안 반대

지금 내가 할 수 있는 참여와 행동에 동참해주세요
참여연대 회원가입·후원하기
목록
  • profile
    유류세가 높으면 휘발유 가격을 낮춰야지 경유값을 올리면 되겠습니까
    현역 복무 환경의 열악함이 있으면 개선 방안을 찾아야지 대체복무기준을 비정상화 시켜서 해결하려고 해선 안된다고 생각해요
    이미 표준과 참고 기준이 있잖아요
    저도 한참 전에 만기 제대 했지만 우리 아이들에게 같은 경험을 시켜주고 싶지 않습니다
  • profile
    양심적 병역 거부라니 국민 대다수가 수행하는 국민의 의무인데 그걸 양심이라고 하니 양심이 있으면 가야되는게 아닌가요!
    20년 가까이 꾸준이 회비내고 있었더만 참여연대에서 이런걸 나서다니 어느 종교에서 세금을 거부하면 그것도 양심적 세금 거부 인가요?

    대다수 민초의 고통과 힘으로 지금의 한국이 4000년 역사를 이루어 놓았더니 뜽금없이 자리를 차지한 종교가 국의의 의무를 양심적이라는 걸로 포장고
    빽없고 힘없는 대부분의 병역을 수행하는 사람들의 여건이 나아졌을때가 아니지요.

    의무기간도 36개월에서 15~20년에 걸펴 서서히 줄여 왔듯기 대체복무도 1.5배로 시작해 서서히 줄여가는게 합당하지 않는지요1

    아~~~한참 머리돌아가고 혈기왕성할때 국민의 의무라 불만 없이 30개월 다녀왔더만........
제목 날짜
[포럼] 한미동맹 전환 모색 : 평화체제와 군사동맹은 공존 가능한가 (10/22) 2019.10.11
[stopADEX][참여안내] 아덱스저항행동 퍼블릭데이 캠페인에 함께해주세요! (10/19 토) 2019.10.11
[모집] 제 18회 역사인식과 동아시아 평화포럼 서울대회 (11/2~11/4) 2019.10.04
[stopADEX][직접행동] 2019 아덱스 무기박람회 대응 활동 2019.10.15
참여연대 평화군축센터를 소개합니다 2019.02.23
[세계군축행동의날] 우리 세금을 무기 대신에 000   2011.04.13
[세계군축행동의날] 유엔군축사무소(UN ODA) 대표의 지지 성명   2011.04.13
[세계군축행동의날] 국회-시민사회 공동선언 '우리 세금을 무기 대신 복지에'   2011.04.12
[세계군축행동의날⑤] 군사비 지출에 따른 기회비용 (1)   2011.04.10
[세계군축행동의날④] 아랍 독재국가들에 대한 강대국의 군사원조와 무기판매, 민주화세... (1)   2011.04.05
[세계군축행동의날③]펜타곤의 막대한 예산지원으로 이루어지는 군-산-학 복합체   2011.03.31
[세계군축행동의날②] 동아시아의 군비경쟁, 끝없는 군사적 긴장 외 무엇을 남겼나 (1)   2011.03.30
[세계군축행동의날①] 날로 증가하는 군사비, 세상은 그리고 한반도는 더 평화로워졌나   2011.03.30
몹쓸무기, 나쁜무기, 비싼무기展 (2010) (2)   2010.11.30
한반도 평화와 군축을 위한 시민제안展(2010)   2010.11.30
정책제안 자료집을 발간하며(2010) (2)   2010.11.29
[국회 전시회] 지금, 평화를 이야기하자   2010.11.29
[보도자료] 2010 평화군축박람회 지금, 평화를 이야기하자 (2) (1)  2010.09.30
[기자회견] 집속탄(확산탄)금지협약 발효에 즈음한 기자회견 (2) (2)  2010.07.29
정부와 언론은 군사대결과 전쟁 태세를 부추기지 말아야 한다(2010 준비위원회)   2010.05.30
대인지뢰, 집속탄, 열화우라늄 무기까지 금지하는 벨기에, 반대로 가는 한국 (3)   2009.04.27
'지뢰없는 월드컵' 캠페인 내용입니다.   2002.05.30
한국대인지뢰대책회의 발족선언문   1997.11.06
대인지뢰금지 국제민간운동의 승리 (1)   1997.10.13
© k2s0o1d4e0s2i1g5n. Some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