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참여연대 공식일정+ 더보기

평화군축센터    한반도 평화를 위해 비핵군축운동을 합니다

  • 남북관계
  • 2009.08.05
  • 1269
  • 첨부 1


클린턴 전 대통령의 전격 방북과 두 명의 여기자의 석방이 이루어졌다. 그리고 북미간 관계개선에 대한 오마바 미 대통령의 구두 메세지가 김정일 위원장에게 전달된 것으로 알려지고 있다. 기자들의 석방 문제를 계기로 클린턴 전 대통령의 방북이 이루어진 것은 강경하게 대립하던 북한과 미국 사이에 대화가 시작되었음을 알리는 신호탄으로 보인다. 참여연대는 이번 클린턴 대통령의 방북이 한반도와 동북아에서 고조되고 있는 핵위기를 해소할 수 있는 중대한 전환점이 되기를 기대한다.

우리는 이번 클린턴 전 대통령의 방북을 지켜보면서 남북관계의 현주소와 이명박 정부의 무대책과 무능력을 다시금 지적하지 않을 수 없다. 굳이 단절 위기에 이른 남북관계를 거론하지 않아도, 현재 북 측에 억류되어 있는 현대아산 직원과 나포된 연안호를 귀환시키기 위해 현재 한국 정부가 어떤 전략으로 임하고 있는지 되돌아보게 하기 때문이다. 정부는 억류되어 있는 유씨 석방을 개성공단 관련 협상의 전제조건으로 삼았고, 연안호 문제에 대해서는 별다른 대책을 내놓지 못하고 있다. 정부가 말로만 대화를 제의하고 실질적인 돌파구는 만들어내지 못함으로써 결국 이들의 귀환문제를 북 측의 결단에 기댈 수밖에 없는 속수무책 상황을 만들어버렸다. 이것이 정부가 말하는 ‘실용외교’인가.

그 동안 오바마 행정부는 향후 협상 국면에서 지렛대로 삼기 위한 의도로 대북제재 이행을 강조하면서도 북 측과의 대화 재개를 시도해왔다. 대북압박에 대한 한미공조를 강조해 온 이명박 정부는 향후 북미관계 개선 움직임에 어떻게 대응할 것인가. 분명한 것은 북한에 대한 지렛대를 모두 상실한 이명박 정부가 지금과 같은 대북정책 기조를 유지한다면 향후 협상국면에서 한국의 입지는 더욱 축소될 것이라는 점이다. 더 늦기 전에 이명박 정부는 결단해야 한다. 북미간 대화 국면에서 소외되지 않으려면, 한반도 평화를 위해 건설적인 역할을 하려면, 남북관계 복원을 위한 대북특사 파견 등 적극적인 대북제의에 나서야 한다.PDe2009080500.hwp

지금 내가 할 수 있는 참여와 행동에 동참해주세요
참여연대 회원가입·후원하기
목록
  • profile
    솔직히 북한이 전쟁을 일으켜도 미국에 피해줄수있는건
    기술수준상 불가능해서 미국도 북한에 크게 관심은 없을듯.
    그리고 북한과 가장 가깝고 수년간 대치하고있는 한국과 일본보다
    북한을 잘하는 국가는 없음. mb정권 이전부터 햇볕정책 했는데
    결과는 핵무기만들고 북한고위층들 먹여살린것밖에 더됐나?
    저런 독재체제 국가는 아무리 투자하고 쏟아부어줘도 마지막은
    결국 우리에게 칼을 겨눕니다. 몇년전에 북한잠수함 발견한것도
    소름돋더군요.. 그렇게 도와줬더니..
    대북정책이 정답. 지금 북한이 또 이상한 테러국들과 손잡고
    몰래 핵거래를 하고 지하깊숙한곳에 핵시설을 만들고있던데.
    백날 도와줘봤자 이러니 의미가 없음.
    연합국들끼리 선제요격해서 핵과 전쟁의 위험성을 뿌리뽑아버리는게
    가장 안전하고 피해를 최소화할수있는 방안.
  • profile
    노무현을 보낼 수도 없고, DJ를 보낼 수도 없다면
    억류된 유씨를 위해 박근혜라도 보내야 하는 게 아닌가 싶다.
    자국민의 안전도 나몰라라 하는 보수와
    남북관계마저 이념에 사로잡혀 자국민을 구해내기 위한
    실용의 방법들 마저도 나몰라라 하는 MB때문에
    너무 답답해서 드는 생각이다. 그냥 박근혜라도 보내라
제목 날짜
[카드뉴스] 너무나 특별한 한미 방위비분담 특별협정 2019.12.04
[서명] 개성공단·금강산관광 재개하라 2019.11.12
참여연대 평화군축센터를 소개합니다 2019.02.23
회담은 재개되지만 성과는 글쎄?   2005.07.22
현인택 통일부 장관 임명 강행은 남북간 파국 막을 의사 없다는 뜻   2009.02.10
핵폐기와 관계정상화 등 일괄타결짓고 동시행동으로 이행해야   2006.12.14
한반도 평화와 군축을 위한 시민제안展(2010)   2010.11.30
한반도 평화실현과 핵문제의 평화적 해결을 위한 시민사회단체 선언   2005.02.25
파병선물로 미국의 대북정책 바꿀 수 없어 (1)   2003.12.12
클린턴과 쌍용자동차   2009.08.06
참여연대 ‘노무현 정부 외교안보정책 2년 평가와 제언’ 발표 (2)  2005.02.24
정부의 전력제공 제안, 북한은 적극 호응해야   2005.07.13
정부는 조건 없이 대북 비료지원에 나서야 (1)   2005.04.27
전시작전통제권 환수 반대 논리를 반박한다 (2)   2006.09.11
자주적 평화외교의 전기 마련하는 한미정상회담이 되어야   2005.06.08
임진강 참사, 북 측의 진지한 사과와 남 측의 신중한 접근이 필요하다   2009.09.10
일본의 북한인권법 입법 추진에 반대한다   2005.03.15
인도적 문제를 압박수단으로 이용하나   2006.07.20
이명박 정부의 대북정책 전환을 요구하는 클린턴의 방북 (2)   2009.08.05
이명박 정부의 결단을 촉구하는 개성공단   2009.05.19
이명박 정부의 '자기만족형' 북한인권정책의 문제점과 대안   2009.04.09
이명박 정부 출범에 즈음한 참여연대 평화군축센터의 입장과 제언   2008.02.27
원칙없이 부유하는 대북정책과 파산 예고하는 남북관계 (2)   2008.11.24
© k2s0o1d4e0s2i1g5n. Some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