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참여연대 공식일정+ 더보기

평화군축센터    한반도 평화를 위해 비핵군축운동을 합니다

  • 한미동맹
  • 2003.02.11
  • 458

182차 SOFA 합동위 발표문 분석



정부는 2월 5일 'SOFA 합동위, SOFA 운영개선 성과 발표'라는 제목의 보도 자료를 냈다. 지난 해 채택한 ‘초동 수사 협조 강화 방안’이 잘 이행되고 있고, 성과도 크다는 것이다. 현 SOFA의 '신속하게'를, '1시간 내'라고 한 것 말고는 별 게 없는데, 전에는 미국 대표 '신속하게’출석하다가 요즘엔 '1시간 내'에 출석하는 모양이다.

여중생 사건을 본 국민이 요구하는 것은, 'SOFA를 잘 운용하라'가 아니라, '전면 개정하라'다. 운용 개선책은 아무리 내놔 봐야, 미군이 탱크로 두 명이 아니라, 스무 명을 깔아 죽여도, 우리 사법 당국이 진상규명, 구속, 재판, 처벌, 그 어느 것도 할 수 없기 때문이다.

한·미는 이밖에도 다음과 같은 몇 가지를 더 합의했다. 하나하나 뜯어보자.

첫째, 주한미군 고용 한국인 근로자들의 노동쟁의에 대한 중앙노동위 세부조정절차를 합의했다는 데 대해.

2001년 4월 개정 SOFA 발효 직후 만들었어야 할 세부 이행 사항을 2년 가까이 걸린 지금에야 만든 것뿐이고, 45일의 냉각기간을 10일로 단축해야 한다.

둘째, 주한미군 훈련 사전 통보를 포함한 훈련과 차량 이동시 안전조치 방안을 합의했다는 데 대해.

미군이 훈련 사실을 사전에 통보하면 주민은 어떻게 해야 하나? 사전 통보했으면, 여중생들이 안 죽을 수 있었나? 안 하는 것보다야 낫겠지만, ‘조속한 시일 내에’한단다. 2000년 12월 두 정부가 SOFA를 개정하기로 합의했다고 발표하던 때를 생각해 보자. 두 정부는 이른바 ‘비세출자금기관’관련 조항은 그 때 못 고치고, ‘2001년 12월 말까지 고치겠다!'고 공언했다. ‘비세출자금기관'은 미군 부대가 한국인 대상 불법 영업으로 엄청난 부당이득을 챙기면서 세금 한 푼 안 내는 PX, 골프장, 슬롯머신, 식당 같은 ‘미군의 돈벌이 업소’들을 말한다. 날짜까지 못박아놓고도 안 고치는데 '조속한 시일'은 언제일까?

▲ 지난 해 9월 6일 한미합동위원회가 진행중인 정부종합청사 정문 앞에서 소파개정촉구 기자회견을 가진 여중생 범대위 대표단들의 모습


셋째, 최초 반환 대상 2개 기지에 대한 환경오염 공동 조사 같은 연합토지관리계획(LPP) 협정의 차질 없는 이행방안을 합의했다는 데 대해.

환경오염 공동조사 절차와 일정에 합의한 것이 처음이고, 이에 따라 2월에 처음으로 공동조사를 한단다. 되찾는 기지의 환경조사는 철저하게 해야 한다. 하지만 복구비의 오염자(미국) 부담 원칙 부재와 ‘대체 시설 제공’이라는 문제가 있다. SOFA를 고치지 않고는 불가능한 것이다.

선언뿐인 '접수국(한국) 법령의 존중’조항

넷째, 주한미군 비공무 사건으로 인한 피해에 대한 배상금 지급 절차를 신속화하기로 합의했다는데 대해.

배상금 선지급과 지급기간 단축은 정말 긴박하고 바람직한 문제다. 그러나 이를 위한 방안을 '조속히 마련하기로' 했다니까 두고 볼 일이다.

다섯째, 주한미군의 한국 문화와 제도에 대한 이해 향상 방안도 합의했다는 데 대해.

미군은 1월부터 '좋은 이웃 프로그램'을 시행하고 있단다. 내용은 전시행정의 표본이다. 미군기지 지역마다, 친미파는 '좋은 이웃', 반미파는 '나쁜 이웃'으로 갈릴지도 모를 일이다. 미군 부대장들과 지자체 장을 비롯한 유지들은 지금도 골프 회동이나 식사 따위로 자주 '대화'를 하고 있다. 미군은 이들에게 여름에는 알래스카, 겨울에는 하와이로 피서, 피한 여행까지 시켜주기도 한다. 사건 사고를 제대로 해결할 생각은 않고, 여론 주도층만 친미파로 만들면 된다는 식이다.

여섯째, 교통 법규의 이행과 준수 확보를 위한 주한미군 차량의 등록 제도 개선 방안도 합의했다는 데 대해.

미군이 한국의 교통 법규를 ‘준수’할 것처럼, 음주 측정에 순순히 따를 것처럼 보이지만, 미군은 문제가 생기면, 한국법을 준수하는 것이 아니라, 존중만 하면 된다. 현 SOFA에‘접수국(한국) 법령의 존중’조항이 있지만 미군이 우리 법을 준수하던가? 그나마 선언적이다. 미군 협조를 확보하기 위한 절차를 '마련하기로' 했고, 미군 사유 차량 관련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노력하기로'했고, 미군 사유 차량 상태 수시 점검을 '늘려 나가기로'했단다.

SOFA에 ‘주한미군의 모든 차량 종합보험 가입 의무화, 미군 당국의 치료비, 위자료 선 지급, 모든 사유 차량 소유 미군의 출국 전 차량 처리 증명서 제출 의무화’따위를 넣어 전면 개정해야 할 것이다. SOFA 전면 개정만이 미군 범죄 근절과 반미 감정 무마라는 두 마리 토끼를 한꺼번에 잡을 수 있는 유일한 길이다.

김용한 불평등한소파개정국민행동 공동집행위원장
사이버참여연대
지금 내가 할 수 있는 참여와 행동에 동참해주세요
참여연대 회원가입·후원하기
목록
[캠페인] 이라크 파병반대 네티즌 서명 (2003년 진행)
  • 이라크
  • 2003,03,01
  • 163 Read

2003년 노무현 정부가 미국의 이라크 침공을 지지하는 데 이어 미국의 요청에 따라 한국군을 파병하기로 함에 따라 참여연대는 약 350여개 시민사회단...

분단 이후 남북 첫 공동 종교행사 갖는다
  • 남북관계
  • 2003,02,28
  • 672 Read

평화와 통일을 위한 3·1민족대회, 서울에서 열려 분단 이후 처음으로 서울에서 남과 북의 종교인들이 주관하는 3·1민족대회가 열린다. 북측 종교인들은...

<칼럼> 노무현정권, 20세기적 세계관을 버려라!
  • 일반
  • 2003,02,27
  • 470 Read

노무현정부의 외교통일국방분야 국정비전에 대한 소고 '평화와 번영의 동북아 시대'(국정목표 3)를 열기 위한 '한반도 평화체제 구축'(국정과제 1), '...

파월 방한, 노무현 정권 길들이기 수순?
  • 이라크
  • 2003,02,25
  • 318 Read

700여 시민사회단체 콜린 파월 방한 반대 기자회견 ▲ 콜린 파월 미 국무장관의 이번 방한은 대북 압박정책과 이라크전 지지 및 지원을 요구하기 위한 ...

평화의 촛불로 이라크전쟁 막아내자!
  • 이라크
  • 2003,02,25
  • 533 Read

반전평화행동주간 선포한 시민사회단체 3월 1일을 자주독립의 날로 90여 일의 촛불시위 기간동안 자주평화를 염원하는 시민들의 뜻은 오는 3월 1일을 ...

2003 The Year of Independence and Peace
  • English
  • 2003,02,21
  • 826 Read

Dear Friends, Currently in South Korea, an acute tension is emerging related to the issues concerning nuclear weapons in North Korea. Various...

Candlelight in South Korea
  • English
  • 2003,02,21
  • 404 Read

Dear friends, This is an update about the anti-US protests in South Korea in relation to revising SOFA, the agreement governing the status of...

Candle rallies for dignity and peace
  • English
  • 2003,02,21
  • 536 Read

On Christmas Eve, lots of people holding candles gathered in front of the Kyobo bookstore in Kwangwhamoon, Seoul again. A married couple with...

"South Korea is Burning"
  • English
  • 2003,02,21
  • 402 Read

Dear friends, This is to share with you some of the recent situation in South Korea concerning ongoing protests around the country against th...

Revise SOFA! No more death!
  • English
  • 2003,02,21
  • 405 Read

The judgment shows that South Korea belongs to the US. The US military court decided yesterday (November 21st) the Mark Walker was not guilty...

Rallies for peace of the world
  • English
  • 2003,02,21
  • 360 Read

Dear friends, This is our third newsletter. Send us your solidarity message and share this information with others. Thanks. 1. Rallies for pe...

Humanitarian Assistance to North Korea Should Continue for the People in Dire Nee...
  • English
  • 2003,02,21
  • 464 Read

South Korean NGOs' appeal to President-elect Rho Moo-hyun and the international community The US Bush administration is resorting to a hard-l...

야만적인 전쟁의 광기는 집어치워라!
  • 이라크
  • 2003,02,15
  • 614 Read

2·15 국제공동 반전평화 대행진 열려 ▲"부시는 테러리스트!" 를 연호하고 있는 이주노동자들과 평화운동단체 "다함께" 회원들 '국제 반전행동의 날'인 ...

"전쟁 벌이는 미국도 싫지만, 후세인은 더 싫다!"
  • 이라크
  • 2003,02,14
  • 591 Read

한국에 사는 이라크인 3인 연쇄인터뷰 이라크전쟁이 임박한 현실에서 반전운동이 전세계로 확산되고 있다. 전세계 평화운동가들은 오는 2월 15일 400여...

반전평화운동은 삶을 위한 저항이다
  • 이라크
  • 2003,02,14
  • 448 Read

팔레스타인 평화를 위해 싸우는 이스라엘 인권운동가 레아 "세상이 SF소설처럼 되어가는 것 같다. 반전과 평화운동, 이것은 삶을 위한 저항이다. 현재...

© k2s0o1d4e0s2i1g5n. Some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