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참여연대 공식일정+ 더보기

평화군축센터    한반도 평화를 위해 비핵군축운동을 합니다

  • 한미동맹
  • 2015.12.21
  • 801
  • 첨부 2


<주한미군의 탄저균 불법 반입·실험 관련> 
한미합동실무단 운영 결과 공동발표문과 관련 기자간담회


◆ 일시 : 2015년 12월 22일(화) 오전 10시~12시
◆ 장소 : 참여연대 느티나무홀
◆ 주최 : 탄저균 불법반입·실험규탄 시민사회대책회의

 

◆ 기자간담회 순서 

1. 주제별 브리핑 
1) 생물무기로서 탄저균의 위험성과 문제점 : 우희종 (서울대 수의학과 교수)
2) 한미합동실무단 운영결과 공동발표문의 문제점과 풀리지 않는 의혹들 : 이미현 (참여연대 평화군축센터 팀장)
3) 한미합동실무단이 합의한 재발방지대책의 문제점 : 하주희 (민변 미군문제연구위원회 위원장) 

 

2. 질의와 답변 

 

 

지난 12월 17일, 한미합동실무단은 주한미군의 탄저균 반입·실험 조사결과를 공동발표문의 형식으로 공개했습니다. 평택의 오산 미공군기지에 탄저균이 무단 반입된 사실이 밝혀진 지 205일 만에 나온 이번 조사결과는 충격적입니다.  

공동발표문에 따르면, 주한미군측은 한국정부에 아무런 공유나 허락없이 2009년부터 2014년까지 용산미군기지에 15차례나 무단으로 탄저균을 반입해 실험해 왔으며 탄저균 외 페스트균까지도 반입해 온 사실이 적시되어 있습니다.

 

이 같은 조사결과는 ‘탄저균불법반입실험규탄시민사회대책회의’가 오산 미공군기지 외의 기지에서도 주한미군이 탄저균 실험을 해왔을 가능성이 있다고 제기해 온 그 동안의 의혹을 확인해주는 내용이지만 그 횟수와 범위는 예상을 뛰어넘는 것이기도 합니다. 주요한 사실이 확인되었음에도 공동발표문은 또 다른 추가적인 의혹들을 제기하고 있습니다. 용산미군기지에서 15차례나 진행된 탄저균 등 생화학무기는 비활성화 된 것이었는지, 어떤 방식으로 제독·폐기되었는지, 실험이 이루어졌다는 병원 간이시설은 안전한 곳이었는지에 대해 그 어떤 내용도 언급이 되지 않고 있는 것이 그렇습니다. 

 

그럼에도, 한미 군당국은 주한미군의 탄저균 반입·실험이 법적으로 아무 문제가 없으며 국제안전기준을 준수했다고 주장하고 있습니다. 하지만, 이는 지난 7월, 미국 내에 탄저균을 완전히 비활성화 시킬수 있는 과학적 기술이 존재하지 않으며 이를 통제할 일관된 기준도 없다는 미 국방부의 조사결과와도 일치하지 않으며 이미 국내 법조계에서 주한미군의 탄저균 무단 반입이 국내법인 감염병예방법과 생화학무기법을 위반한 것으로 판단된 것과도 상반되는 주장입니다. 무엇보다 주한미군의 탄저균 반입·실험은 국제규범인 생물무기금지협약을 정면으로 위반한 사안입니다. 아울러, 재발방지대책으로 한미가 합의했다는 합의권고문이 이후 주한미군의 탄저균 등의 지속적인 반입과 실험에 한국정부가 아무런 강제력을 행사할 수 없는 내용으로 채워져 있는 것도 중요한 문제입니다.   

 

이에 탄저균불법반입시민사회대책회의는 한미합동실무단의 공동발표문 보도 직후 진행한 기자회견에서 담지 못한 아직 풀리지 않은 의혹들과 한미 군당국의 재발방지대책의 문제점 등을 각계 전문가들이 함께 한 자리에서 논의하기 위한 기자간담회를 진행하였습니다. 

 

 

지금 내가 할 수 있는 참여와 행동에 동참해주세요
참여연대 회원가입·후원하기
목록
제목 날짜
핵무기는 금지되었다 : 역사적인 핵무기금지조약 발효를 환영하며 2021.01.22
국방예산 솔까말 토크① 53조 역대급 국방예산, 이대로 괜찮은 걸까 2020.12.15
[브로셔] 한반도 종전 평화 캠페인을 소개합니다 2020.10.16
한반도 종전 평화 캠페인과 함께하는 평화의 가게를 모집합니다 2020.09.24
Korea Peace Appeal : 한반도 평화를 원한다면 서명해주세요! 1 2020.07.30
참여연대 평화군축센터를 소개합니다 2019.02.23
10조원의 기지이전비용부담도 모자라 미군주둔경비 더 지원하나   2006.12.07
[21대 총선 정책과제] 미 MD 참여 반대 및 방위비분담금 협정 비준 거부   2020.03.30
[공유] 사드 배치 예정지 성주 소성리, 김천 월명리, 노곡리 주민 상경 입장   2017.01.16
한반도 전쟁억지력? 중국 겨냥한 동북아 MD체제용   2003.06.03
[세계군축행동의날⑦] 군사기지 관련 비용도 삭감하자   2011.04.20
[한반도평화보고서2005] '동북아 균형자' 역할 선언, 어떻게 볼 것인가? (15)  2005.12.12
용산기지이전협상 평가 결과보고-청와대 공직기강비서관실(2003. 11. 18)   2004.09.24
[평화행동] 제1차 소성리 평화행동 '가자! 소성리로!'   2017.03.18
[평화행동] 제9차 소성리 평화행동 '사드 배치 2년, 부지공사 절대 반대!'   2019.04.27
[평화행동] 제3차 소성리 평화행동 #사드 #멈춰   2017.05.13
<안국동窓> 주한미군의 방위비 분담금 전용 가능성, 과연 정부는 몰랐을까   2007.02.05
[문재인 정부 1년 평가] 사드 철거, 한일 일본군'위안부' 합의 폐기   2018.05.11
한국의 독자적 비전도 역할모색도 없는 '전략동맹론'   2008.04.21
한미안보협의회(SCM)결과 및 한미동맹 재편 논의에 대한 공개질의서 발송   2005.10.25
주일미군의 사례가 주한미군 전략적 유연성에 주는 시사점   2006.02.21
주한미군의 전략적 유연성도 모자라 한국군의 대미군사협력도 전지구적으로 확장하나? (1)   2006.01.25
주한미군 역할 확대 지원하는 주한미군경비지원금 단호히 거부하라   2005.03.15
미군기지 축소와 주민 생활터전 보장 등으로 평택문제 풀어야 (2)   2006.08.31
‘말’로 주고 ‘되’로 받은 주한미군 감축 협상 (1)   2004.10.12
[성명] 키 리졸브·독수리 한미연합군사연습 중단하라   2018.04.01
© k2s0o1d4e0s2i1g5n. Some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