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참여연대 공식일정+ 더보기

평화군축센터    한반도 평화를 위해 비핵군축운동을 합니다

  • 천안함
  • 2011.03.24
  • 3339
  • 첨부 4


벌써 천안함이 침몰한지 1년이 되었습니다.
이 사건으로 46명의 장병과 한주호 준위, 98금양호 선원들이 목숨을 잃었고,
남북관계는 더할 수 없도록 악화되었습니다.

하지만 안타깝게도 천안함 사건의 진실은 아직 완전히 규명되지 않았습니다.
정부가 제시한 증거들과 최종보고서는 신뢰하기 어려울 정도로 미흡했고,
과학적인 검증과 일치하지 않는 부분들에 대한 규명도 과제로 남아 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여전히 시민사회의 정당한 의문제기는 불온시 되고 있습니다.

이에 천안함 사건의 진실을 밝히기 위해 규명되어야 할 사항들을 정리하고,
천안함 사건 이후 후퇴 일로에 있는 한국 민주주의와 한반도 평화를 회복하기 위한
방안들을 모색하고자 지난 3월 24일 국회에서 천안함1주년 토론회 "천안함 진실과 민주주의 그리고 한반도 평화"를 개최했습니다.


문의 : 참여연대 평화군축센터 02-723-4250 peace@pspd.org


<script src="http://b.scorecardresearch.com/beacon.js?c1=7&c2=7400849&c3=1&c4=&c5=&c6="></script><script src="http://b.scorecardresearch.com/beacon.js?c1=7&c2=7400849&c3=1&c4=&c5=&c6="></script>
지금 내가 할 수 있는 참여와 행동에 동참해주세요
참여연대 회원가입·후원하기
목록
  • profile
    북 천안함 공격, 연평도 포격,핵위협이 평화냐
    미치고 정신나간 종자들아
  • profile
    그렇다면 천안함의 진실은 무엇입니까?
    정부에서 조작했다는 말인가요?
    만약 조작했다면 북한에서 저렇게 가만히 있겠습니까?
    아~~이게 바로 우리나라 지식인들...
    소위 지성인이라고 불리는 이들의 현주소입니다.
  • profile
    이번에 밝힌 멍게사건처럼 천안함에 대한 의혹들을 명명 백백하게 밝힐수 없을까요?
    말하자면 최초 사고시점이 9시15분을 45분으로 바꿀수밖에 없었던 경위부터 TOD상 9시22분으로 확정하게된 배경과 해경에 좌초를 신고한 시간과 승조원과 가족간의 전화 및 문자시간이 9시15분인데 이 7분의 차이에 대한 해명이 멍게처럼 어떻게 안될까요?
  • profile
    미국정부의 정책에 잘아는 언론인들이 TV서 천안함 자작극이었다고 폭로하는 자료임
    http://www.youtube.com/watch?v=olY2roYpIFU
  • profile
    알루미늄이 어뢰의 증거가 아니라면 좌초의 증거가 되나?
    멀쩡한 철선이 바위에 부딪히면 알루미늄 코팅이 되는 모양이지?
  • profile
    알루미늄 흔적이 폭발에 의한 잔해물이 아니라는 겁니다.
  • profile
    100개의 검은 구슬 바구니에 회색구슬이 하나 있다. 참여연대는 회색구슬 하나를 들고 "이것은 검지 않다"(과학) "그러니 흰색이다(사기), 흰색 구슬이 있는 것으로 보아 이 구슬바구니는 흰 바구니다 (저질 사기)
제목 날짜
국방예산 솔까말 토크① 53조 역대급 국방예산, 이대로 괜찮은 걸까 2020.12.15
한반도 종전 평화 캠페인과 함께하는 평화의 가게를 모집합니다 2020.09.24
Korea Peace Appeal : 한반도 평화를 원한다면 서명해주세요! 1 2020.07.30
참여연대 평화군축센터를 소개합니다 2019.02.23
[한반도평화보고서2005] 일본의 평화헌법 개정과 동북아평화 (15)  2005.12.12
[한반도평화보고서2005] 이라크 전쟁과 한국군 파병 그리고 한국사회 (15)  2005.12.12
[한반도평화보고서2005] 위협해석의 문제점-북한 위협론과 주변국 위협론 (15)  2005.12.12
[한반도평화보고서2005] 안보패러다임에서 평화패러다임으로 (15)  2005.12.12
[한반도평화보고서2005] 안보섹터-시민사회 관계의 민주적 개혁방안 (3) (15)  2005.12.12
[한반도평화보고서2005] 시민의 입장에서 평가한 '국방개혁 2020' (4) (15)  2005.12.12
[한반도평화보고서2005] 서문-평화운동의 시야를 넓히자 (15)  2005.12.12
[한반도평화보고서2005] 북핵 6자회담의 현재와 미래 (15)  2005.12.12
[한반도평화보고서2005] 북 인권 대한 바람직한 접근방식과 실질적 개선을 위한 권고 (15)  2005.12.12
[한반도평화보고서2005] 무장갈등예방을위한국제연대 동북아시아지역행동의제(요약) (15)  2005.12.12
[한반도평화보고서2005] 남북관계 현황과 남북관계 발전을 위한 제언 (15)  2005.12.12
[한반도평화보고서2005] 국방개혁을 위한 참여연대 제언 (15)  2005.12.12
[한반도평화보고서2005] '동북아 균형자' 역할 선언, 어떻게 볼 것인가? (15)  2005.12.12
[포럼] 한미동맹 전환 모색 : 평화체제와 군사동맹은 공존 가능한가   2019.10.22
[평화캠페인] 정전시대를 끝내고 평화시대로 나아가자!   2003.07.22
[평화에 투표하자 ⑦] 원천적 한계 드러낸 MB의 대북제재   2012.06.11
[평화군축박람회⑦] 전시회 및 평화행동 : 무기로 평화를 살 수 없습니다   2013.11.03
[평화군축박람회⑥] 2013 자료집 - 무기로 평화를 살 수 없습니다   2013.11.01
[팟캐스트] 판문점 선언 1년, 군축이 허무맹랑하다고?   2019.04.29
[토크쇼] 그 어떤 무기도 '금지'되기 전에 없어진 것은 없다 : 핵 없는 세상과 한반도   2019.11.28
© k2s0o1d4e0s2i1g5n. Some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