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참여연대 공식일정+ 더보기

평화군축센터    한반도 평화를 위해 비핵군축운동을 합니다

  • 이라크
  • 2003.11.06
  • 216
  • 첨부 2

4대종단 종교인과 국민행동, 미대사관 옆 농성 돌입



광화문이 ‘반미 촛불시위’에서 또다시 ‘이라크파병반대 평화기원의 동력’으로 되살아날 전망이다.파병반대 비상국민행동은 4대 종단 종교인들의 광화문 시국기도회와 결합하는 농성캠프를 광화문에 설치, 서울역 농성의 중심을 광화문으로 이동한다고 밝혔다.

이를 위해 파병반대 비상국민행동은 이라크파병철회를 위한 범국민적인 힘을 결집시키기 위한 활동을 전개하기로 했다. 이라크파병반대비상국민행동 대표단은 오늘(11.6) 오후 1시 광화문 KT앞에서 파병철회를 위한 광화문 결의대회 및 광화문 농성 선포식을 갖고 이같은 일정과 계획을 밝혔다. 또한 국민행동은 이라크파병 철회와 미국의 파병압력 중단을 촉구하는 서한을 채택, 청와대와 미국대사관에 전달했다.

파병반대국민행동은 이 날 발표한 정부당국에 보내는 서한을 통해 “잘못된 추가파병결정을 철회할 것”을 거듭 촉구하고, 노무현정부가 국민의사를 끝까지 무시하고 추가파병을 강행한다면 “노무현정부에 대한 국민적 심판운동을 강력히 전개할 것”이라고 밝혔다. 또한 파병반대 비상국민행동은 “‘재건지원부대’니, ‘영외활동 최소화’니 하는 방안들은 무모한 파병을 포장하는 또 다른 국민호도책일 뿐이라며, 비전투병파병 등 모든 형태의 추가 파병을 단호히 거부한다”고 거듭 밝혔다. 오히려 이라크의 진정한 평화를 위한 유일한 길은 “미국이 이라크 국민들에게 주권을 이양하고 점령군을 철수시키는 것”이라고 밝혔다. 파병반대 비상국민행동은 “사실여부를 떠나 국가의 안위와 국민의 생명이 달린 추가 파병문제에 관해 정부가 국민들에게 모든 정보를 투명하게 공개할 것”을 촉구했다.

파병반대비상국민행동은 “오는 11월 17-18일 한미연례안보협의회 참석을 위한 럼스펠드 미국방장관의 방한은 추가파병압력의 확답을 받아내기 위한 것으로 럼스펠드의 방한을 단호히 거부하며 이를 저지하기 위해 강력한 투쟁을 전개할 것”이라고 밝혔다. 파병반대국민행동은 “만약 부시정부가 한국에 대한 파병압력을 중단하지 않는다면 우리 한국의 시민사회단체들은 “우리에게 과연 미국은 무엇인가?”하는 근본적인 질문을 던질 수밖에 없다“고 밝히고, ”평등한 관계를 바탕으로 공동의 이익을 추구하는 진정한 동반자 관계로 나아갈 것인지, 아니면 한국의 시민사회를 비롯하여 한국민의 전면적인 저항을 감수할 것인지 심사숙고해야 한다“면서 추가파병압력을 중단할 것을 거듭 요구했다.

파병반대 비상국민행동은 "광화문 농성을 시작으로 11월 15일까지를 ‘파병결정철회 국민총궐기 주간’으로 선포하고 광화문농성과 청와대, 미대사관 집회, 전국적인 범국민집중캠페인을 강도 높게 벌여 나갈 것이며, 11월 15일 서울과 전국 각시도에서 국민총궐기 대회를 개최하여 미국의 강압적 파병압력을 막아내고 노무현정부의 잘못된 파병결정을 철회시키기 위해 총력을 다할 것"이라고 투쟁의지를 피력했다. 아울러 파병반대 비상국민행동은 "11월 16일부터 18일까지를 ‘미국의 파병압력-럼스펠드방한반대 총력투쟁기간’으로 정하여 모든 수단을 동원하여 강력한 투쟁을 전개할 것"을 천명했다.

이날 결의대회에는 11시에 열렸던 파병반대 평화기원 종교인대회를 주관했던 파병반대천주교연대,반전평화기독교연대,반전평화불교대책위원회,원불교 사회개벽교무회,민족의 화해와 통일을 위한 종교인협의회 등 5개 연대단체를 대표하여 김성봉 목사, 김대선 원불교 교무, 오영숙 수녀, 정진우 목사, 나핵집 목사, 장창환 목사, 홍근수 목사 등이 참여했고, 그 외 파병반대 국민행동 대표단 및 회원들이 참여했다.



또한 오후 6시 광화문 KT앞에서는 파병반대국민행동과 노동운동탄압범대위가 함께 주관하는 ‘이라크 파병 철회와 노동열사추모 촛불행사’가 개최될 예정이다.

이라크파병반대국민행동



n9655.hwpn9655_1.hwp

지금 내가 할 수 있는 참여와 행동에 동참해주세요
참여연대 회원가입·후원하기
목록
  • profile
    파병은 누굴위해 해야하는가??
    === 故 김선일씨의 명복을 빕니다. ====

    - 국제사회의 냉험한 이해관계속에서 희생된 故 김선일씨의 명복과
    유가족께 위로를 전하며,
    국가는 우리에게 무엇인가를 새삼 깨닺게 되는군요

    부시의 정치적 지지층은 주로 군수산업체와 보수기득권 세력이다
    부시는 당선의 향기가 가시기도전에 그들의 배를 채워주기위해
    온갖 명분으로(상당부분 거짓으로 밝혀진..)
    도발한 전쟁이 이라크전이다.

    그래서 이라크전 참전은 미국과의 동맹과 우방국 으로서 도와야 한다는
    논리는 허구일뿐이다

    미국은 군사적 우산을 거두겠다고 위협하고,
    한국은 전후 재건의 경재적 기득권을 챙겨야 하기때문에
    파병을 결정하고 해야만하는 당위성이 있을뿐이다

    - 이즈음 우리는 생각한다

    힘없고 빽없는 백성이 기댈곳이 없다는것
    국가라는 울타리는 누굴위해 둘러쳐있는가

    전선에도 힘없는 백성만이 총으로 이나라를 지키며
    세금도 힘없는 백성은 허리가 휘도록 바친다

    고래등같은 집과 온갖 재화를 숨겨둔채 세금을 탈루하며
    호화롭게 살아가는 사회의 이그러진 모습들

    청문회에서 집을 열몇채 가진 대핟교수가 부끄러움을 모르고
    전직 대통령이 가증스러움을 보이고도 떳떳이 살아가는 사회

    - 우리에게 국가는 무엇인가?

제목 날짜
[초대] 한반도 종전 평화, 2021년 전망과 과제 웹세미나 (12/1) 2020.11.20
[의견서] 코로나19 위기에서도 대규모 군비 증강하는 2021년 국방예산 2020.11.06
[브로셔] 한반도 종전 평화 캠페인을 소개합니다 2020.10.16
매주 월요일, 한반도 종전 평화를 위해 거리에서 시민들을 만납니다 2020.10.12
한반도 종전 평화 캠페인과 함께하는 평화의 가게를 모집합니다 2020.09.24
Korea Peace Appeal 서명 용지 (한/영) 2020.09.08
Korea Peace Appeal : 한반도 평화를 원한다면 서명해주세요! 1 2020.07.30
[함께해요] 군비 대신 보건 의료에 투자하라! 서명하기 2020.04.09
[카드뉴스] 너무나 특별한 한미 방위비분담 특별협정 2019.12.04
참여연대 평화군축센터를 소개합니다 2019.02.23
이라크 모니터 보고서 33호 (06. 4/22~4/29)   2006.05.17
2006년 아프간 철군 관련 동의안 투표결과   2006.12.22
국회의 파병 사전 동의권 침해하는 PKO 파병법안   2009.12.10
팔루자 민간인 학살 2차 보고서   2004.06.18
이라크 추가파병 재검토의 근거와 대안   2004.06.18
<강도영의 만화이야기> 업무상과실치사?   2003.04.08
"대규모 시민역량으로 다음 본회의도 막자!"   2003.03.25
[기고] 누가 비전투병은 점령군이 아니라고 강변하는가?   2003.11.11
[성명] 한-미연례안보협의 파병협의에 대한 논평 발표 (2)   2003.11.19
"민주적 절차에 의해 정부 수립한다면 반미정권 들어설 것"   2003.10.09
"비준안 부결될때까지 길거리농성한다 아입니꺼!"   2003.03.25
정치권·시민, 파병동의안 부결 낙관   2003.03.30
[캠페인] 이라크 파병반대 네티즌 서명 (2003년 진행)   2003.03.01
<칼럼> 파병 국익론, 과장 심하다.   2003.09.25
이라크에 전투병력을 보내서는 안되는 12가지 이유 (6)   2003.10.06
"비전투병도 점령군이다" 파병결정철회 광화문 농성 돌입 (1)   2003.11.06
9일 국방위 모니터 후 의정활동 성실성 등 판단, 낙선운동 여부 가릴 예정   2004.02.08
[성명] 파병예정지 내전 고조 관련 논평 발표   2004.02.24
[성명] 제2차 정부조사단에 대한 논평 발표 (2)   2003.10.28
[성명] 국회 파병결정 관련 성명 발표   2003.04.03
© k2s0o1d4e0s2i1g5n. Some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