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참여연대 공식일정+ 더보기

평화군축센터    한반도 평화를 위해 비핵군축운동을 합니다

  • 평화군축박람회
  • 2013.10.31
  • 2369
  • 첨부 1

20131031_기자회견_한국 최루탄 바레인 수출 중단 촉구 및 규탄 기자회견 (8)

 

바레인으로의 최루탄 수출 금지 촉구 및 무기수출 장려하는 방위사업청 규탄 기자회견

한국 시민사회단체, 바레인으로의 한국산 최루탄 수출 중단 촉구

 

-일시 및 장소 : 2013년 10월 31일 오전 11시, 방위사업청 앞


지난 2011년 아랍의 봄 당시 바레인에서는 민주화 시위가 시작되었고, 바레인 보안군은 시위대를 폭력적으로 진압해왔습니다. 바레인 보안군은 시위 진압 과정에서 최루탄을 무차별적으로 사용하고 있고, 이로 인한 인명 피해가 심각한 상황입니다. 지금까지 최소 39명에서 최대 2백여 명의 사람들이 사망했고 훨씬 더 많은 수의 사람들이 부상당했습니다. 사람들을 향해 최루탄을 직접 발사하고, 심지어 사람이 사는 주택 안으로 최루탄을 쏘는 등 최루탄 오·남용이 계속되고 있습니다.

 

바레인 인권단체 ‘바레인 워치(Bahrain Watch)’에 따르면 바레인에서 시위대를 탄압하는데 사용되는 최루탄을 가장 많이 공급하고 있는 것은 한국 기업들입니다. 최루탄 생산 업체인 대광화공과 CNO Tech는 2011년부터 2013년 사이 바레인에 150만 발 이상의 최루탄을 수출했고, 바레인 정부는 앞으로도 더 많은 양의 최루탄을 수입할 예정입니다.

 

이에 바레인으로의 최루탄 수출 금지를 촉구하는 한국 시민사회단체들은 10월 31일 방위사업청 앞에서 바레인에 최루탄 수출을 즉각 중단할 것을 촉구하고, 생명을 위협하는 무기의 수출을 허가하고 장려하는 방위사업청과 경찰청을 비롯한 한국 정부의 무책임한 태도를 규탄하는 긴급 기자회견을 개최하였습니다.



[기자회견문]


왜 한국의 최루탄이 바레인을 울리는가

 

최루탄은 한국 민주화 운동의 적이었다. 독재 권력은 민주주의를 열망하는 시민들을 막기 위해 최루탄을 쏘았다. 그 와중에 1987년 이한열, 1960년 김주열의 죽음 같은 비극이 일어났다. 최루탄 사용이 많은 문제점을 일으키자 한국 정부는 1999년부터 최루탄을 쓰지 않고 있고, 한국 기업이 만든 최루탄을 외국으로 수출만 하고 있다.


수출된 한국산 최루탄이 문제가 된 것은 이번이 처음이 아니다. 올해 6월에도 터키에서 평화적인 시위를 하는 시민들을 향한 공권력의 폭력적인 진압과정에서 터키 경찰이 최루탄을 남용해 많은 사람이 부상당했다. 그때 사용된 최루탄 중에서도 한국의 대광화공에서 생산한 최루탄이 발견되었다.


지금 바레인 상황은 더욱 심각하다. 바레인 보안군은 한국 업체인 (주)대광화공과 (주)CNO Tech에서 만든 최루탄을 지속적으로 사용하고 있다. 시위를 진압할 때는 물론이고 시위가 없을 때도 무차별적으로 최루탄을 사용하고 있고, 사람들을 향해 최루탄을 직접 발사하는가 하면 심지어 주택 안으로 최루탄을 쏘고 있다. 인권단체 ‘Physicians for Human Rights’에 따르면 2011년 이후 바레인에서 최루탄으로 인해 사망한 사람의 숫자는 최소 39명에서 최대 2백여 명이며, 그보다 훨씬 많은 사람이 부상당했다. 사망한 사람 중에는 미성년자, 노인, 장애인까지 포함되어 있었다.


지난 2011년부터 올해까지 바레인에 가장 많은 최루탄을 수출한 곳은 바로 한국의 두 기업이라고 한다. 2011년부터 2012년 사이, 한국 기업들은 바레인에 최루탄 150만 발을 공급했다. 또한 최근 공개된 바에 따르면 바레인 당국은 최루탄 160만 발을 추가로 수입할 예정이며, 한국 기업들 역시 최루탄을 계속 수출할 계획인 것으로 알려졌다.


바레인 당국의 최루탄 남용에 대해 알려지자 미국을 비롯한 다른 나라들은 2011년 바레인에 최루탄 수출을 중단했다. 최근에는 비판적 지식인의 대표격인 노엄 촘스키 교수와 노르만 핀켈슈타인 교수, 세계적 다큐멘터리 제작자인 존 필저 등도 한국 등은 바레인으로의 최루탄 수출을 중단하라고 촉구하고 있다.


한국 정부는 무기거래조약 서명국이다. 서명국으로서 인권 침해를 자행하는 데 사용되고 있는 무기류를 계속 수출한다는 것은 국제적으로 큰 문제가 되는 사안이다. 한국 정부는 무기거래조약 제6조(금지)와 제7조(수출 및 수출평가)를 잠정적으로 적용하여 수출을 즉각 중단해야 한다. 더불어 방위사업청장은 방위사업법 제57조 제4항 ‘국제평화․안전유지 및 국가안보를 위하여 필요한 경우 주요방산물자의 수출을 제한할 수 있다.’는 조항에 따라 최루탄 수출을 금지해야 한다.


바레인에 한국산 최루탄 수출을 즉각 중단하라!

방위사업청을 비롯한 한국 정부는 바레인뿐만 아니라 심각한 인권침해를 자행하는 데 쓰이거나 쓰일 가능성이 높은 국가로의 최루탄 수출 허가를 즉각 중단하라!


2013년 10월 31일


개척자들, 경계를넘어, 국제민주연대, 국제앰네스티 한국지부, 군산미군기지피해상담소, 나눔문화, 남북평화재단, 노동자연대다함께, 대전평화여성회, 동북아평화교육훈련원(NARPI), 무기제로, 문화연대, 민주사회를 위한 변호사모임 국제연대위원회, 반전평화연대(준), 비폭력평화물결, 생명평화연대, 시민사회단체연대회의 평화포럼, 인권운동사랑방, 전국교직원노동조합, 전쟁없는세상, 참여연대, 천주교인권위원회, 청년좌파, 통일맞이, 팔레스타인평화연대, 평화네트워크, 평화를만드는여성회, 평화바닥, 평화박물관, 평화의친구들, 평화통일 시민연대 (총 31개)

 

[현장사진]

<param name="src" value="http://www.flickr.com/apps/slideshow/show.swf?v=124984" />

지금 내가 할 수 있는 참여와 행동에 동참해주세요
참여연대 회원가입·후원하기
목록
제목 날짜
[국제 서명 캠페인] 군비 대신 보건 의료에 투자하라 2020.04.09
[카드뉴스] 너무나 특별한 한미 방위비분담 특별협정 2019.12.04
[서명] 개성공단·금강산관광 재개하라 2019.11.12
참여연대 평화군축센터를 소개합니다 2019.02.23
[세계군축행동의날⑤] 군사비 지출에 따른 기회비용 (1)   2011.04.10
[평화행동] 박람회 국회전시 안내 (2)   2011.12.21
10/22~23 지금, 평화를 이야기하자 2011(보신각앞) (3)   2011.10.22
9/17~23 지금, 평화를 이야기하자 2012 (서울광장) (1)   2012.09.17
[자료집] 몹쓸 나쁜 비싼 무기展 (2011)   2011.11.08
[세계군축행동의날] 국회-시민사회 공동선언 '우리 세금을 무기 대신 복지에'   2011.04.12
[자료집] 한반도 평화와 군축을 위한 시민제안 展(2011)   2011.11.08
한반도 평화와 군축을 위한 시민제안展(2010)   2010.11.30
[평화군축박람회] 무기로 평화를 살 수 없습니다 (10/28~11/3)   2013.11.29
[세계군축행동의날] 하루 국방비 877억원, 여러분은 어떻게 생각하세요   2011.04.13
총성없는날에 맞춰 제3회 평화군축박람회가 열립니다   2012.09.17
[죽음의 거래를 멈춰라①] 사람 죽이는 무기, 여기 다 모였다   2013.10.28
[평화군축박람회 ②] ADEX 환영리셉션 대응 직접행동   2013.10.28
몹쓸무기, 나쁜무기, 비싼무기展 (2010) (2)   2010.11.30
[세계군축행동의날①] 날로 증가하는 군사비, 세상은 그리고 한반도는 더 평화로워졌나   2011.03.30
방위산업전시회에 맞서 제2회 평화군축박람회가 열립니다 (1)   2011.10.21
[평화군축박람회③] 토크쇼 '무기도입사업 어떻게 볼 것인가' : 군사전문가와 평화활동...   2013.10.29
[평화군축박람회④] 바레인으로의 최루탄 수출 금지 촉구 및 무기수출 장려하는 방위사...   2013.10.31
평화군축박람회 국회전시 (11/27~29 국회의원회관 1층)   2013.11.27
지금, 평화를 이야기하자 2011   2011.10.26
© k2s0o1d4e0s2i1g5n. Some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