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참여연대 공식일정+ 더보기

평화군축센터    한반도 평화를 위해 비핵군축운동을 합니다

  • 이라크
  • 2002.12.10
  • 1345

600여 시민사회단체, 미국 전쟁정책 규탄 기자회견



참여연대, 환경연합, 전국연합 등 600여 시민사회단체로 구성된 '전쟁반대 평화실현 공동실천'은 10일 이른 11시 미 대사관 앞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미국이 관철하려는 전쟁정책을 반대하는 한편, 이날 예정된 미국무부 부장관 아미티지의 방한을 규탄했다.

▲ "미국의 전쟁정책 반대!"는 전 세계 민중의 뜻이다.


이 자리에 모인 시민사회단체들은 이날 미국의 이라크 침공과 대북 적대정책에 반대의 뜻을 명확히 밝혔다. 이와 함께 미국의 패권주의 정책에 대한 국내외 반미여론이 집중되고 있는 가운데 아미티지 부장관이 방한하는 것 자체가 "분노와 규탄의 목소리에 대한 정면도전"이라고 주장했다.

이들은 아미티지 부장관의 이번 방한 목적이 대북적대정책과 이라크 전쟁에 대한 한국군 파병 및 지원을 관철시키려는 의도의 하나일 뿐이라고 단정지었다.

특히 그들은 북한의 핵개발의혹에 대해 미국이 보인 독선적인 태도가 현재 이라크를 일방적으로 압박하는 것과 다르지 않다고 보았다. 이에 대해 그들은 "미국 패권정책의 일환인 대이라크 전쟁의 다음 차례가 한반도가 될 수 있음을 분명하게 보여주고 있다"고 우려했다.

이들은 대선을 앞둔 "정치적 전환기"에 아미티지 부장관이 방한하는 것은 "'한미공조'를 내세운 굴종적 태도를 강요하는 것으로 풀이된다"며 "획기적인 개선책을 상의하려 오는 것이 아니라면 우리가 그에게 기대할 것은 아무것도 없다"고 반발했다.

장유식 참여연대 협동사무처장은 기자회견문을 통해 "한국정부의 전쟁지원은 어리석은 자기파멸의 길이 될 것"이라고 경고하는 한편, "전지구적인 평화애호세력과 함께 미국의 패권적 전쟁기도를 저지하고 한반도와 세계의 평화정착을 위해 굳건히 연대할 것"이라고 확고한 뜻을 전했다.
김선중
지금 내가 할 수 있는 참여와 행동에 동참해주세요
참여연대 회원가입·후원하기
목록
  • profile
    이라크 파병에 대해 반대 합니다.
    이미 국회에서는 이라크 파병안을 통과시켜 이라크에 우리 군인들을
    파견하였지만 지금 이라크에서는 각종 테러 행위와 참수
    행위가 계속 벌어지고 있습니다. 오늘 신문에서 보았는데 이탈리아
    기자도 참수 되었다고 하는군요.
    참으로 안타까운 현실입니다.
    우리가 파병을 하지 않아 미국에 경제적 제재를 받는다고 할지라도
    파병을 하지 않는 것이 옳다고 생각합니다.
    이라크 파병은 곧 전쟁을 지원한다는 말이기 때문에 평화를 주장하는
    우리에게는 지양해야할 행동입니다.
    이미 파병한것은 어쩔수 없다고 해도 앞으로 파병하는 일이 없어야
    합니다.
    그럼 이상으로 제 의견을 마치겠습니다.
제목 날짜
[안내] 북한 '파워 엘리트'와 남북교류 월례 세미나 (11/5 목 오후 6시) 2020.10.19
[브로셔] 한반도 종전 평화 캠페인을 소개합니다 2020.10.16
매주 월요일, 한반도 종전 평화를 위해 거리에서 시민들을 만납니다 2020.10.12
[모집] 한반도 종전 평화 캠페인과 함께하는 평화의 가게! 2020.09.24
Korea Peace Appeal 서명 용지 (한/영) 2020.09.08
Korea Peace Appeal : 한반도 평화를 원한다면 서명해주세요! 1 2020.07.30
[함께해요] 군비 대신 보건 의료에 투자하라! 서명하기 2020.04.09
[카드뉴스] 너무나 특별한 한미 방위비분담 특별협정 2019.12.04
참여연대 평화군축센터를 소개합니다 2019.02.23
후세인 체포를 이라크 파병몰이 근거 삼는 것은 위험 (2)   2003.12.15
화씨 9/11, 국회 상륙! (1)   2004.07.20
허구로 드러난 이라크 파병연장 논리, 언제까지 되풀이할 셈인가   2007.05.31
함께 외치자 "전쟁반대! 센서한따이!"   2004.08.16
한승주 주미대사, 미묘한 시국에 왜 또 나서나? (1)   2004.03.25
한미 정상회담은 전쟁협력이 아닌 한반도 평화를 앞당기는 회담이 돼야 한다   2009.11.18
한나라당은 파병결정에 대해 책임있는 자세를 보여라 (3)   2003.10.23
한나라당은 진정 구제불능인가? (3)   2004.03.31
한국정부는 미군의 포로학대에 왜 침묵하나 (1)   2004.05.06
한국정부 이라크 전쟁지원한다면 파멸의 길 갈 것 (1)   2002.12.10
한국인 피랍문제 해결 위해 미국정부에 요구한다 (3)   2007.08.02
한국이라크평화팀 7월 이라크 현지활동 매듭   2003.05.30
한국의 해외군사개입 촉진할 트로이목마, 3권분립 훼손하는 PKO 법안에 반대한다 (3)   2009.11.27
한국군의 레바논 파병관련 외교부에 공개질의서 발송 (1)   2007.01.29
한국군 파병, 스페인 참사와 총선결과에서 교훈 얻어야 (1)   2004.03.16
한국군 파병 중단을 호소하는 이라크인의 편지 (6)   2004.06.23
한국군 키르쿠크 파병, 섶지고 불에 뛰어드는 격 (1)   2004.01.13
한국군 철군만이 김선일의 희생을 헛되게 하지 않는 길   2007.06.22
한국군 이라크 파병연장에 반대하는 아시아 평화연대의 성명   2004.12.28
한국군 레바논 파병 반대한다   2006.08.25
© k2s0o1d4e0s2i1g5n. Some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