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참여연대 공식일정+ 더보기

평화군축센터    한반도 평화를 위해 비핵군축운동을 합니다

  • 아프가니스탄
  • 2009.11.30
  • 844
  • 첨부 1


12월 중 아프간 재파병 동의안 국회 제출하기로 한 방침 철회하라


지난 28일, 영국의 고든 브라운 총리는 아프간에서의 철군 전략을 논의하는 정상회의를 내년 1월 28일 개최할 것이라고 발표했다. 고든 브라운 총리는 이 회의에서 영국군의 "분명한 철군 시간표"를 제시할 것이라는 점을 명확히 밝혔다. 물론 이 자리에는 힐러리 클린턴 미 국무장관과 하미드 카르자이 대통령도 참석할 것이라고 외신은 보도하고 있다. 

아프간 상황이 악화되면서 연합군 사망자수가 늘어나자 결국 주요 파병국들은 ‘아프간 출구 전략'을 세우는 데 집중하고 있다. 따라서 중무장한 병력을 아프간으로 재파병하려는 한국 정부의 입장은 국제사회 현실을 무시한 것으로 전혀 이치에 맞지 않는다. 더구나 정부는 빠른 시일 내 아프간 파병 동의안을 국회에 제출할 예정이다. 우리는 정부의 이러한 아프간 재파병 방침을 반대한다.

백번 양보하더라도 정부의 파병 동의안은 내년 각국 정상들의 아프간 출구 전략 결과가 나온 뒤에 제출되어도 늦지 않다. 정부는 밀어붙이기식 아프간 재파병 강행을 중단하고, 우선적으로 12월 중 파병 동의안을 국회에 제출하기로 한 방침을 철회하라.

PDe2009113000.hwp


지금 내가 할 수 있는 참여와 행동에 동참해주세요
참여연대 회원가입·후원하기
목록
  • profile
    아우... 우리나라보다 못사는나라들도 파병하는데 안부끄럽냐>??
  • profile
    국방부냐 국정원이냐 기무사냐 견찰이냐 뭐냐 어디 와서 알밥짓이냐 똥오줌 못가리고
  • profile
    븅신아 딴나라들 봐라 다 하두군데 씩은 파병한다
    미국 개라서 파병하는게 아니고 서로 오고가는게 분명있을텐데
    무조건 파병 안좋다고 지랄떨면 그건 더 병신같아보여
  • profile
    김정일이 빨리 뒤지고 북한이 민주화 되면 우리도 미국 눈치볼 필요 없고 아프간 같은데 안가도 될텐데... 그치??
  • profile
    알밥놈들이 한동안 참여연대 사이트 접속 못하게 훼방을 놓았더랩니다.. 오바마는 대체 무슨 심산인지.. 미국 내에 파병 반대하는 목소리가 저리도 높은데 네오콘들이랑 붙어서 뭐 해먹자는 것인지.. 새로운 군대 파병해서 식량 원조라도 해주려는 새로운 전략인 것인지.. 대체 뭐가 새로운 전략이라는 것인지 지켜볼 일입니다.. 이명박외 국방부는 꼴통짓 그만하고 도곡동 땅 내놓고 공기업 민영화 중단하고 부유층 세금 올려야 합니다. 대한민국 상위 6만명 중에 이명박 정책에 반대하는 이가 단 하나도 없다는 말인가..????? 그렇다면 이 나라도 미국 따라서 망할 징조가 다분합니다.
  • profile
    파병 명분이 거의 없는, 단순히 미국과의 우방을 지켜 나가겠다는 차원 뿐인, ...
    이래도 되는 것인지...
    평화를 사랑하는 민족으로서 진정으로 세계 평화에 이바지해야 하지, 무기-군대나 뽐내며, 미국 상대로 물건 좀 팔아먹고 미국이 뿌리칠 수 없는 동맹이라고 세계 패권주의에 참여하는 한심한 외교...
    먼 장래를 보며 지켜가야 할 정도를 지켜나가는 것이 진정으로 국가 이익에 부합하는 것이라는 것을 모르는, 하이에나 근성의 싸움꾼 보수 꼴통들...
    무기를 좋아하고 전쟁을 좋아하는 민족은 그것들로 망한다는 것을 모르는 무식한 불도저들이 정권을 잡으니, 나라 품격이 영 개판...
제목 날짜
국방예산 솔까말 토크① 53조 역대급 국방예산, 이대로 괜찮은 걸까 2020.12.15
한반도 종전 평화 캠페인과 함께하는 평화의 가게를 모집합니다 2020.09.24
Korea Peace Appeal : 한반도 평화를 원한다면 서명해주세요! 1 2020.07.30
참여연대 평화군축센터를 소개합니다 2019.02.23
죽음의 저글링, 파병을 멈춰라!   2007.03.02
주한 미 대사관, “한국정부에 파병 요청한 바 없다” 답변   2009.11.10
조지 W 부시는 야만적인 침략 전쟁을 즉각 중단하라   2003.03.20
조영길 장관은 이라크 국민 앞에서도 '국익'을 주장할 수 있는가? (2)   2004.07.13
제2의 이라크파병, 레바논 파병논의 중단하라 (1)   2006.11.13
제2 전면전 벌어진 이라크 "이제 파병은 곧 참전이다" (2)   2004.04.09
제1회 반전평화영화제 열린다…미개봉작 '조각난 이라크' 등   2007.03.16
정치권·시민, 파병동의안 부결 낙관   2003.03.30
정부의 안이한 파병정책이 윤장호 병장의 죽음을 불러와   2007.02.28
정부의 무모한 파병결정이 낳은 참사 (3)   2003.12.01
정부와 국회는 미국의 부당한 추가파병 요청을 거부하라   2003.09.16
정부는 한국인 피랍자들의 무사귀환에 만전 기울여야 한다 (9)   2007.07.21
정부는 이라크전에 대한 지지와 파병계획을 즉각 철회하라   2003.03.18
정부는 이라크 파병방침을 원점에서 재검토하라   2003.11.17
정부는 아프간 파병 관련 양국 입장 차이를 분명히 규명해야   2008.08.08
정부는 故 김선일씨 피랍사실 은폐의혹 해명하라. (3)   2004.06.23
정부는 ‘눈 가리고 아웅’식의 파병연장 시도 중단하라   2007.10.01
정부, 파병 동의안 제출하기 전에 아프간 출구 전략 지켜봐야 (6)   2009.11.30
정부, 또 다시 자이툰 파병 연장 이유 찾고 있나   2007.09.10
정부 출범후 더욱 불안해진 이라크   2005.05.05
© k2s0o1d4e0s2i1g5n. Some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