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참여연대 공식일정+ 더보기

의정감시센터    국민이 뽑은 국회의원 국민이 감시합니다

 

투표 독려 금지법 반대한다   

유권자의 자발적인 투표 독려까지 제한해서는 안 돼

법사위는 부결시키고 안행위가 합리적 방안 찾아야 

 

 

투표 독려 행위를 제한하는 공직선거법 개정안(위원회 대안)이 오늘(4/22) 법사위 소위원회에 상정되어 논의가 다시 시작될 것으로 보인다. 지난 2월 참여연대는 기간과 내용에 관계없이 확성장치, 현수막, 어깨띠 등을 이용한 투표참여 권유 행위를 ‘선거운동’으로 보는 개정안은 위헌적이며 불합리하다고 지적한 바 있다. 법사위는 유권자의 자발적인 투표 독려 행위까지 제한하는 개정안을 부결시키고 소관 상임위에서 처음부터 다시 논의해 보다 합리적인 방안을 찾을 것을 촉구한다. 

 

개정안은 투표 독려 행위 자체를 금지하는 것도 문제거니와 그 범위와 방식도 납득하기 어렵다. 투표 독려 행위를 사실상 선거운동의 일환으로 활용하는 일부 사례를 막으려다 유권자의 자발적인 투표 독려 행위까지 제한할 수 있어 매우 우려스럽다. 또한 ‘선거운동 정의’ 조항에 예외를 두고 이에 또 다시 예외를 두는 방식도 법체계상 바람직하지 않으며 유권자들의 혼란만 가중시킬 것이다. 무엇보다 정당 또는 후보자의 명의가 표시된 투표참여 권유 현수막이 과연 법적으로 금지해야할 만큼 중대한 문제를 발생시키는지 의문이다. 물론 지방선거가 다가오면서 투표 독려 현수막이 무분별하게 게시된다는 지적이 있는 것도 사실이다. 그러나 현수막 게시 장소가 부적절해 도로 표지 등을 가로막는 경우에만 제한하는 것이 현명하다. 혹여 후보자들을 포함한 모든 유권자의 투표 독려 행위 자체를 제한하는 방향으로 논의가 흘러서는 안 된다. 

 

투표 독려 캠페인은 위험하게 낮은 투표율을 올리자는 시민들의 자발적인 캠페인으로 시작되어 이제는 하나의 선거 문화로 자리 잡았다. 국회가 어떤 방식으로든 유권자의 선거 참여를 제한하는 것은 표현의 자유를 더 폭넓게 보장하라는 시대적 흐름에 역행하는 것이다. 국회는 일부 사례를 근거로 투표 독려 행위 전체를 금지하는 우를 범해서는 안 된다. 참여연대는 투표 독려 행위를 제한하는 개정안에 반대하며 그대로 통과시키려는 의원들이 누구인지 시민들에게 널리 알릴 것이다. 

지금 내가 할 수 있는 참여와 행동에 동참해주세요
참여연대 회원가입·후원하기
목록
제목 날짜
[종합] 선거잘알 투표잘알 유권자 2020.01.20
[의감록] 연재 종합 2020.01.20
[연대활동] 선거제도 개혁! 2019 정치개혁공동행동 활동 종합 2019.01.22
[선거제도개혁②] 민의를 대표하는 국회, 국회의원 수는 어느 정도가 적정할까요? 2018.10.25
[선거제도개혁①] 연동형비례대표제 도입! 2018.10.26
참여연대 의정감시센터를 소개합니다 2019.02.23
6/26(목) [심포지엄] 정당해산제도와 한국의 민주주의   2014.06.26
[6.4선거참고자료] 의원 출신 시도지사 후보, 국회의원 시절엔 어땠나? (1)   2014.05.30
[후보정보-수도권] 의원 출신 시도지사 후보, 국회의원 시절엔 어땠나?   2014.05.29
[후보정보-호남권] 의원 출신 시도지사 후보, 국회의원 시절엔 어땠나?   2014.05.29
[후보정보-영남권] 의원 출신 시도지사 후보, 국회의원 시절엔 어땠나?   2014.05.29
[후보정보-충청권] 의원 출신 시도지사 후보, 국회의원 시절엔 어땠나?   2014.05.29
[누구나] 투표할 권리, 법적으로 보장받을 수 있어요   2014.05.28
[기자회견] 투표권 보장을 위한 노동.시민단체 공동 기자회견 (2)   2014.05.26
[논평] 반복되는 청와대 비서실의 선거개입, 비서실장부터 해임하라   2014.05.22
[시민캠페인 종료] 국정원에 나의 경고 엽서 보내기   2014.05.21
[보도자료] 선관위와 고용노동부에 투표권 보장 위한 관리감독 강화 촉구 의견전달   2014.05.21
"국정원, 지방선거에서 꼼짝도 하지마라" 시민경고카드 1,684장 (1)   2014.05.21
[보도자료] 선거 의제 선정이 자기역할이라고 고집하는 선관위   2014.04.30
[논평] 4월 임시국회, 국민의 삶과 직결된 민생․복지법안 또 외면   2014.04.28
[논평] 투표 독려 금지법 반대한다   2014.04.22
© k2s0o1d4e0s2i1g5n. Some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