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참여연대 공식일정+ 더보기

의정감시센터    국민이 뽑은 국회의원 국민이 감시합니다

  • 기타
  • 2018.06.14
  • 1335

180614-지방선거논평-1200-630.jpg

613지방선거, 지체된 한국 정치에 대한 심판

시험대에 오른 민주당, 정치사법개혁과 민생입법에 박차 가해야

 

 

7대 지방선거가 끝났다. 광역과 기초단체장 및 지방의회는 물론 재보선까지 집권여당인 더불어민주당의 압승과 자유한국당 등의 참패라는 결과로 나타났다. 국민들은 문재인 정부에 힘을 실어 주는 한편, 탄핵과 대통령 선거 패배 이후에도 그 어떤 반성도 혁신도 없이 한반도 평화 문제까지 발목 잡으려는 시대착오적인 자유한국당을 냉정하게 심판했다. 이번 지방선거는 새로운 대한민국과 지체된 한국 정치의 근본적인 변화를 요구하는 국민의 열망이 확인된 선거였다.  

 

이러한 선거 결과는 더불어민주당이 잘해서 나온 결과가 아니라는 것은 자명하다. 문재인 정부 출범이 1년이 넘었지만, 더불어민주당 주도로 개혁입법을 제대로 이룬 것이 거의 없다. 공수처 신설이나 국정원 개혁 등 국가기관 개혁과 민생입법에서 더불어민주당은 집권 여당으로서 제대로 된 성과를 보여주지 못했다. 기초의회 선거구 획정이나 비례대표제 도입 등을 비롯한 정치개혁에 저항하는 모습에서는 기득권 정당의 면모를 보여주기까지 했다. 지난 대선 때 모든 정당이 약속했던 개헌도 더불어민주당의 무능과 자유한국당 등의 반대로 무산되었다. 이제 야당에 책임을 돌리는 것도 통하지 않는다. 새로운 시험대에 올랐을 뿐이다. 더불어민주당은 승리에 도취해 안주할 것이 아니라, 국민적 열망에 부응하여 국가기관 개혁과 정치개혁, 민생입법에 박차를 가해야 한다. 이를 위해 여당이 먼저 협치구조를 만들기 위한 노력을 시작해야 한다. 

 

어제 방송3사가 지방선거출구조사와 함께 진행한 심층출구조사에 따르면 ‘개헌’을 올해 안 또는 문재인 정부 임기 안에 추진해야 한다는 의견이 73%를 넘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곧 민의를 제대로 반영하는 선거구제 개편을 비롯한 정치개혁, 협치가 가능한 권력구조와 지방분권 등에 대한 국민적 열망이 여전하다는 것을 의미한다. 한국사회의 근본적인 변화와 새로운 헌정질서를 구축하기 바라는 시민들의 요구에 국회와 정당들은 반드시 응답해야 한다. 국민은 변화를 거부하고 시대에 뒤떨어진 정당을 반드시 심판할 것이기 때문이다. 

 

>>> 논평 [원문보기/다운로드]

 

 

지금 내가 할 수 있는 참여와 행동에 동참해주세요
참여연대 회원가입·후원하기
목록
제목 날짜
[연대활동] 선거제도 개혁! 2019 정치개혁공동행동 활동 종합 2019.01.22
[선거제도개혁②] 민의를 대표하는 국회, 국회의원 수는 어느 정도가 적정할까요? 2018.10.25
[선거제도개혁①] 연동형비례대표제 도입! 2018.10.26
참여연대 의정감시센터를 소개합니다 2019.02.23
[완료] 학교에서 안 알려주는 ‘진짜’ 정치학 강좌 (2019.10.10~2019.11.7)   2019.08.05
[文정부 2년 국정과제 평가_정치·행정 개혁] 비례대표 연동 방식 정치적 후퇴…인사 개...   2019.05.01
[논평] 613 지방선거 결과에 대한 참여연대 논평   2018.06.14
[모금참여] 국회 감시 전문사이트 '열려라 국회' 새단장을 응원해주세요   2016.01.14
[열려라국회] 18대->19대 국회의원 정보 개편 진행중입니다   2012.05.23
김태호 총리후보, 신재민, 이재훈 장관후보 사의표명 당연한 일 (1)   2010.08.29
의혹 규명 없이 김태호 후보 심사경과보고서 채택해선 안돼   2010.08.27
김태호 후보자, 총리 인준투표가 아니라 사법처리 대상이다 (2) (2)  2010.08.26
[인사의견서] 김태호 후보자 종합 평가 결과, 국무총리로 '부적절'   2010.08.23
여성·시민사회단체, 민주당 우근민 전 제주도지사 공천반대 기자회견 개최 (1)  2010.03.15
[MB정부 캘린더] 도대체 지난 2년간 무슨 일이? (1) (4)  2010.02.23
쇄신은 없다? 국민을 두려워하지 않는 대통령은 반드시 실패한다 (1)  2009.06.04
노무현 前대통령 시민추모위원회 해산에 즈음하여 (1)  2009.06.01
노무현 전 대통령 추모제 진행 안내 (8시 정동로터리) (1)  2009.05.27
노무현 전대통령 시민추모제 (서울시립미술관 앞)   2009.05.27
오세훈 시장 시청광장 사용 사실상 허용, 5/27 추모제 진행   2009.05.27
노무현 전 대통령 서거에 즈음한 시민사회단체 및 각계인사 시국모임 결과 (3) (3)  2009.05.26
노무현 전 대통령의 서거에 깊은 애도를 표합니다 (25) (2)  2009.05.23
[인턴 후기] 국회에 대한 애정과 감시의 필요성을 느끼다   2009.03.03
참여정부시절, 한나라당은 청와대 직원 비위에 대해 어떻게 발언했나?   2009.02.25
© k2s0o1d4e0s2i1g5n. Some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