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참여연대 공식일정+ 더보기

의정감시센터    국민이 뽑은 국회의원 국민이 감시합니다

  • 정치개혁 공동행동
  • 2019.06.17
  • 1858

20190617_국회파행_못참겠다 20190617_국회파행_못참겠다 20190617_국회파행_못참겠다

2019. 6. 17(월) 13:30 세종문화회관 계단. 전국 570여개 시민사회단체로 구성된 정치개혁공동행동과 시민사회단체연대회의의 <파행 국회 규탄 기자회견> 모습 (사진=참여연대)

 

자유한국당이 현행 선거제도로 누리던 부당 이득을 내려놓기 싫어 선거제도 개혁 요구를 끝끝내 외면하더니 이제는 자신의 정치적 잇속을 챙기느라  정상적인 국회 운영까지 훼방을 놓고 있습니다. 국민을 외면하고 국회를 부정하는 정당에 더 이상 기회를 줄 수는 없습니다. 여야 정당이 조건없이 국회를 열 것을 촉구합니다.

 

선거제 개혁과 국회 개혁을 촉구하면서 패스트트랙에 올린 선거법 개정안을 후퇴시켜선 안 됩니다. 이 안을 최저선으로 온전한 연동형 비례제 도입 논의에 최선을 다해줄 것을 주문합니다. 또 국회의원이라면 누구랄것 없이 그간의 직무유기를 사죄하고 세비 반납이라도 약속하는 것이 마땅합니다. 오늘 시민사회단체들은 국회  파행의 책임을 지고 여야 정당이 세비 반납을 스스로 결단하라고 촉구했습니다. 아울러 국민소환제를 포함해 철밥통 국회의원을 견제할 장치에 대해 범국민적 논의를 시작할 것을 제안했습니다.

 


기자회견문

국민 외면 파행 국회, 더 이상은 못참겠다!

 

우리는 오늘, 사상 최악의 국회 파행 사태를 지켜보면서 참담한 심정으로 이 자리에 섰다. 민생, 개혁 법안이 수두룩하게 쌓여있는데도 국회가 제대로 가동되지 않은지 수 개월이고, 법정 국회인 6월 국회조차 보름이 넘도록 개원하지 못하고 있기 때문이다. 

 

사태가 이 지경에 이른 책임은 무엇보다 자유한국당에 있다. 현행 선거제도로 누리던 부당 이득을 내려놓기 싫어 선거제도 개혁 요구를 끝끝내 외면하더니 이제는 자신의 정치적 잇속을 챙기느라 정상적인 국회 운영까지 훼방을 놓고 있다. 자유한국당의 패악 정치에 깊은 분노를 느낀다. 

 

대화와 타협이라는 의회 민주주의 원리는 마땅히 존중되어야 하지만 국민을 외면하고 국회를 부정하는 정당에 더 이상 기회를 줄 수는 없다. 여야 정당은 그간의 직무유기에 대해 국민 앞에 머리숙여 사죄하고 지금 당장 조건 없이 국회를 열어라. 

 

선거제 개혁, 국회 개혁 단행하라!

지금의 파행 국회는 왜 수많은 국민들이 정치개혁과 국회개혁을 요구하는지 그 이유를 분명히 보여주고 있다. 책임 지지 않고 기득권만 지키려는 정치를 바꾸자는 요구는 촛불 시민의  염원이다. 낡은 정치, 시대착오적인 국회, 불공정한 선거, 이제는 바꿔야 한다.  

이를 위해서라도 패스트트랙에 올린 선거법 개정안을 후퇴시키는 일은 결코 없어야 한다. 이 개정안은 선거제 개혁을 요구해 온 국민의 눈높이에는 미치지 못하지만 자유한국당을 제외한 여야 정당이 합의해 올린 안이라는 점에서 의미가 적지 않다. 이 안을 최저선으로 향후 국회 논의 과정에서 온전한 연동형 비례제 도입 논의에 최선의 노력을 다해줄 것을 촉구한다. 아울러 6월 말로 끝나는 국회 정치개특위 활동 시한을 연장하고, 선거제 개혁과 더불어 국회 예산 동결, 국회의원 연봉산정을 위한 독립기구 설치 등 국회 특권 폐지를 병행 추진할 것을 촉구한다. 

 

일하지 않는 국회, 의원 수당 반납하라!

국회의원 ‘무노동 무임금’ 여론이 갈수록 높아지고 있다. 노동자의 파업을 억압하기 위해 고안해 낸 ‘무노동 무임금’이 민주정부 하에서 국회의원에게 외쳐지게 만든 것은 국회의원들 자신이다. 식물국회로도 모자라 무생물 국회라는 조롱을 자초한 것도 국회의원들 자신이다. 국회의원이라면 누구랄것 없이 그간의 직무유기를 사죄하고 세비 반납이라도 약속하는 것이 마땅하다. 국회 파행의 책임을 지고 여야 정당이 세비 반납을 스스로 결단할 것을 촉구한다. 

 

국민소환제 도입 위한 범국민적 논의를 시작하자!

일하지 않는 국회에 대한 국민적 분노가 ‘국민소환제 도입’ 요구로 이어지고 있다.  국민소환제에 대한 찬반 양론에도 불구하고, 철밥통 국회의원을 견제할 장치가 필요하다는 주장에는 이론의 여지가 없다. 국민소환제를 포함해 임기 중 국회의원을 견제할 장치에 대한 범국민적 논의를 시작할 것을 제안한다. 

 

우리는 입법권자인 국회가 스스로 법을 위반하고 일말의 책임도 지지 않는 이런 참담한 상황을 더 이상 묵과하지 않을 것이다. 무책임하고 무능한 20대 국회의 직무유기에 대해 책임을 묻기 위한 모든 방법을 강구할 것이다. 촛불을 들어 대통령을 끌어내린 시민의 힘으로 이번에는 국회를 바꾸기 위해 모든 힘을 다할 것이다. 

 

2019년 6월 17일

기자회견 참가단체

 


보도자료 [원문보기/다운로드]

 

지금 내가 할 수 있는 참여와 행동에 동참해주세요
참여연대 회원가입·후원하기
목록
제목 날짜
[연대활동] 선거제도 개혁! 2019 정치개혁공동행동 활동 종합 2019.01.22
[선거제도개혁②] 민의를 대표하는 국회, 국회의원 수는 어느 정도가 적정할까요? 2018.10.25
[종합] 2018연내 선거제도개혁 촉구 집중행동 2018.10.29
[선거제도개혁①] 연동형비례대표제 도입! 2018.10.26
[진행중] <선거를 바꿔 정치를 바꾸자!> 범국민서명운동 2018.10.11
참여연대 의정감시센터를 소개합니다 2019.02.23
[기자회견] 국회 정개특위 즉각 가동 ⋅ 선거제 개혁 촉구   2019.08.13
[성명] 국회 예결특위 위원장이 ㈜자유한국당 CEO인가? 김재원 위원장은 즉각 사퇴하라   2019.08.09
[논평] 국회개혁 논의, 빠를수록 좋다   2019.08.07
[완료] 학교에서 안 알려주는 ‘진짜’ 정치학 강좌 (2019.10.10~2019.11.7)   2019.08.05
[논평] 대통령과 여야 5당 대표 회담, 정치개혁에 관한 건설적인 논의 이뤄져야   2019.07.18
[기자회견] 국회는 정개특위 조속히 재개하라! 더불어민주당은 선거제 개혁에 앞장서라   2019.07.11
[성명] 더불어민주당은 정개특위 위원장 추천 결단하라   2019.07.02
[성명] 정개특위는 패스트트랙 지정 공직선거법 개정안을 당장 의결하라   2019.06.27
[성명] 국회 복귀 거부하는 자유한국당, 차라리 금배지 반납하라   2019.06.25
[논평] 국회는 정치개혁특위 활동기한부터 연장하라   2019.06.20
[기자회견] 국민외면 파행국회, 더이상은 못참겠다   2019.06.17
[논평] 더 지체하지 말고 6월 임시국회 열어라   2019.06.13
[논평] 자유한국당은 국회법을 준수하라   2019.06.03
「국회의원 수당의 비밀」 국회개혁이슈리포트② 발표   2019.05.22
[인포그래픽] 국회의원, 얼마씩 받나?   2019.05.22
© k2s0o1d4e0s2i1g5n. Some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