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참여연대 공식일정+ 더보기

의정감시센터    국민이 뽑은 국회의원 국민이 감시합니다

  • 정치개혁 공동행동
  • 2019.08.13
  • 1648

20190813_국회 정개특위 즉각 가동 , 선거제 개혁 촉구 기자회견

2019. 8. 13(화) 10:00 국회 정문 앞 <국회 정개특위 즉각 가동 ⋅ 선거제 개혁 촉구 기자회견> 모습 (사진=참여연대)

 

전국 570여개 시민사회단체로 구성된 <정치개혁공동행동>은 오늘(8/13) 오전 10시, 국회 정문 앞에서 국회 정개특위 즉각 가동 ⋅ 선거제도 개혁 논의 촉구 기자회견을 진행했습니다. 

 

정개특위가 가까스로 활동기한을 연장하고 민주당과 자유한국당의 합의로 새 위원장을 정했지만, 자유한국당이 선거제 개편 심의를 담당하는 1소위 위원장직을  맡겠다고 나서면서 여전히 개점 휴업 상태입니다. 정개특위 활동 기한 연장은 특위를 새롭게 재구성한 것이 아니어서 소위원장 교체 사유가 발생했다고 볼 수 없습니다. 결국 선거제 개편을 명시적으로 반대해온 자유한국당이 이를 심의하는 소위원회의 위원장을 맡겠다는 것은 결국 선거제 개혁을 좌초시키겠다 것에 다름 아닙니다.  

 

이에 정치개혁공동행동은 이치에 맞지 않는 요구로 선거제 개혁 논의의 발목 잡는  자유한국당을 규탄하고, 정개특위 활동 기한이 3주 밖에 남지 않은 만큼 하루속히 선거제도 개편안 심사에 착수할 것을 촉구했습니다. 또한 정개특위 위원장을 맡아 특위 운영의 책임을 지고 있는 민주당이 8월 말 활동 기한 만료 전에 선거제도 개혁안을 처리할 각오를 분명히 해야 한다고 주장했습니다. 

 

이날 기자회견에서는 정치개혁, 선거제도 개혁을 가로막는 자유한국당에 유권자가 경고장을 보낸다는 의미에서 가면을 쓴 황교안 대표와 나경원 원내대표, 장제원 정개특위 자유한국당 위원에게 레드카드를 붙이는 퍼포먼스를 진행했습니다.

 

기자회견문

 

3주 남은 정개특위 

자유한국당은 더 이상 선거제 개혁 발목잡지 말라!

정개특위는 선거제도 개혁안 즉각 심사하라!

 

국회가 정개특위 활동 기한을 두 달 연장하고 간신히 위원장을 정했지만 여전히 개점 휴업 상태다. 그동안 더불어민주당과 자유한국당은 특위 내 소위원장을 어느 당이 맡느냐를 놓고 논란을 벌이느라 시간을 허비해왔다. 이제 정개특위의 활동 기한은 고작 3주 남았을 뿐이다. 

 

우리는 두 정당에 국회 정개특위를 조속히 정상화할 것을 다시 한 번 촉구한다. 패스트트랙 안건으로 부의된 공직선거법 개정에 관한 논의는 물론이고, 유권자 표현의 자유 등 적지 않은 개혁 법안 관련 논의와 입법작업을 더 이상 지체해서는 안 될 것이다. 

 

현재 정개특위 교착상태의 1차적 책임은 자유한국당에게 있다. 자유한국당은 민주당이 위원장을 맡은 대신 정개특위 1소위 위원장을 맡겠다고 요구하고 있다. 그러나 현재의 정개특위는 작년부터 활동해온 위원회의 기한을 일부 연장한 것이지, 재구성한 것이 아니기 때문에 소위원장 교체 사유가 발생했다고 볼 수 없다. 자유한국당은 그동안 명시적으로 선거제도 개혁에 반대하면서 국회 정개특위 논의에 발목을 잡아온 정당이다. 그런 정당이 선거제 개편안을 심사하는 소위원회 위원장직을 맡겠다며 정개특위 공전시키는 의도가 무엇이겠는가? 결국  선거제도 개혁을 좌초시키기 위한 시간끌기로 밖에 볼 수 없다. 

 

아울러 더불어민주당도 더 책임있는 자세로 정개특위 논의에 임해야 한다. 지난 두 달간 더불어민주당이 보인 모습 역시 선거제도 개혁의 진정성을 의심케하는 장면이 적지 않았다. 지금의 정개특위 공전 사태의 책임을 자유한국당 탓으로만 돌리는 것은 집권당의 책임있는 태도가 아니다. 민주당이 정개특위 위원장을 맡아 특위 운영의 책임을 지고 있는 만큼 8월 말 활동 기한 만료 전에 선거제도 개혁안을 처리하겠다는 각오를 분명히 해야 한다. 

 

공직선거법에 규정된 선거구획정 기한은 이미 4개월을 경과했고, 21대 총선은 8개월 앞으로 다가왔다. 시간이 많지 않다. 우리의 주장은 간명하다. 국회 정개특위는 국민들에게 한 약속을 지켜야 한다. 국회 정개특위는 8월 활동 기한이 종료되기 전에 연동형 비례대표제를 비롯한  선거제도 개혁 사안들을 처리하라. 그리고 이를 가로막는 모든 정치세력은 2020년 4월에  정치적 책임을 져야 할 것이다. 

 

 

2019년 8월 13일

정치개혁공동행동

 

 

보도자료 [원문보기/다운로드]

지금 내가 할 수 있는 참여와 행동에 동참해주세요
참여연대 회원가입·후원하기
목록
제목 날짜
[연대활동] 선거제도 개혁! 2019 정치개혁공동행동 활동 종합 2019.01.22
[선거제도개혁②] 민의를 대표하는 국회, 국회의원 수는 어느 정도가 적정할까요? 2018.10.25
[종합] 2018연내 선거제도개혁 촉구 집중행동 2018.10.29
[선거제도개혁①] 연동형비례대표제 도입! 2018.10.26
[진행중] <선거를 바꿔 정치를 바꾸자!> 범국민서명운동 2018.10.11
참여연대 의정감시센터를 소개합니다 2019.02.23
[기자회견] 이제는 국회개혁, 연동형 비례제 도입   2019.10.30
[토론회] 비례대표 공천제도, 어떻게 달라져야 하나   2019.10.24
[기자회견] 국민과의 약속이다. 연동형 비례제로 선거제 개혁하자!   2019.10.23
[의감록] ② 조국 법무장관 사퇴 이후 국회가 해야 할 일   2019.10.17
[의감록] ① 국회는 매년 법을 어긴다?   2019.10.04
[논평] 국회의원 ‘수당(세비)’제도 전면 개편이 필요하다   2019.09.23
[정책자료] 2019 정기국회 개혁입법·정책과제 - 6대 분야 25개 개혁과제 및 3개 반대과제 (3)   2019.09.19
[2019 정기국회 입법⋅정책과제] 국민이 주인되는 국회, 일하는 국회 위한 「국회법」 개정   2019.09.19
[2019 정기국회 입법⋅정책과제] 연동형 비례대표제 도입⋅참정권 보장 위한 「공직선거...   2019.09.19
[논평] 선거제도 개혁 첫 관문 통과, 늦었지만 다행   2019.08.29
[기자회견] 국회 정개특위 종료 D-5, 8월 내 선거제 개혁안 처리 촉구   2019.08.26
[긴급참여] 자유한국당, 끝까지 발목잡을 겁니까?   2019.08.22
[성명] 자유한국당 의원들 경찰조사에 출석하라   2019.08.20
[기자회견] 국회 정개특위 즉각 가동 ⋅ 선거제 개혁 촉구   2019.08.13
[성명] 국회 예결특위 위원장이 ㈜자유한국당 CEO인가? 김재원 위원장은 즉각 사퇴하라   2019.08.09
© k2s0o1d4e0s2i1g5n. Some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