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참여연대 공식일정+ 더보기

의정감시센터    국민이 뽑은 국회의원 국민이 감시합니다

  • 공직선거(법)
  • 2017.09.13
  • 838

진상규명 외친 유가족에 대한 선거법 유죄 판결 유감

유권자 표현의 자유 외면한 대법원과 참정권 보장 책무 방기한 국회
정개특위는 유권자 피해 양산하는 90조, 93조 폐지해야 


어제(9/12) 대법원은 지난 20대 총선을 앞두고 김석기 예비후보(현 자유한국당 경주시 국회의원)의 낙천, 낙선 운동을 진행하여 선거법 위반으로 기소된 용산참사 유가족과 용산참사진상규명위원회 활동가 등 7명에게 최종 판결을 선고했다. 대법원은 상고를 기각해 유가족 및 용산참사 진상규명위원회 활동가들에게 벌금 70만원~90만원을 확정했다. 후보자에 대해 자유롭게 말할 자유를 억압하고 다양한 평가를 가로막은 이번 판결에 깊은 우려와 유감을 표한다. 또한 유권자 입을 틀어막는 위헌적인 선거법을 전면적으로 개정할 것을 국회 정치개혁특위에 촉구한다. 

 

용산참사의 유가족과 용산참사진상규명위원회는 2009년 참사 이후 8년째 진상규명과 책임자 처벌을 요구하는 활동을 하고 있으며, 그 연장선에서 20대 총선에 출마한 김석기 후보가 용산참사의 핵심 책임자라는 것을 알리는 등 낙선 활동을 진행하였다. 국민에겐 대참사의 책임자가 국회의원 후보자로 출마하는 것을 비판하고 반대할 권리가 있다. 이러한 활동마저 불법으로 낙인 찍은 대법원의 판결은 유권자 표현의 자유와 참정권을 외면한 것이다. 유가족과 활동가들이 제기한 위헌법률심판제청을 기존 합헌론을 되풀이하며 기각한 대구지법 경주지원 재판부의 결정에도 유감을 표한다. 

 

‘온통 하지마’ 현행 선거법의 근본적 문제를 지적하지 않을 수 없다. 유가족과 활동가들에게 적용된 선거법 90조, 93조는 무려 선거 6개월 전부터 포괄적 행위 규제를 적용하여 무리한 처벌과 피해를 양산해온 대표적인 독소조항이다. 선거 과정을 위축시키고 후보자 검증 기회를 빼앗는 현행 선거법은 독소조항 폐지 뿐 아니라 전면적인 개정이 필요하다는 것은 시민사회와 학계의 공통된 의견이다. 또한 중앙선관위도 ‘유권자 선거운동의 자유를 침해하는 선거법을 개정해야 한다’고 주장하며, 선거법 90조와 93조 폐지를 의견으로 낸 바 있다. 

 

참정권을 제약하는 선거법 개정은 국회의 책무다. 그러나 지난 1일 정치개혁특위 위원인 정태옥 의원이 “선거운동 규제를 푸는 것이 정치적인 이념이나 집단간의 갈등을 야기한다”고 발언한 것에서도 볼 수 있듯이, 자유한국당은 여전히 유권자 선거운동의 자유 보장을 거부하거나 소극적인 태도로 일관하고 있다. 유권자들의 알권리와 선거운동의 자유는 정치적 유불리로 접근할 일이 아니다. 국회 정개특위는 내년 지방선거시기가 오기 전에 유권자들의 입막는 선거법 독소조항부터 우선 개정할 것을 촉구한다. 

 

 

지금 내가 할 수 있는 참여와 행동에 동참해주세요
참여연대 회원가입·후원하기
목록
제목 날짜
[종합] 선거잘알 투표잘알 유권자 2020.01.20
[의감록] 연재 종합 2020.01.20
[연대활동] 선거제도 개혁! 2019 정치개혁공동행동 활동 종합 2019.01.22
참여연대 의정감시센터를 소개합니다 2019.02.23
[보도자료] 공천 부적격자 반대한 1인 피켓시위 항소심 진행   2017.07.07
[토론회] 7/5(수), 선거운동 규제와 표현의 자유 : 공직선거법 쟁점과 개정 방향 토론회   2017.07.05
[기자회견] 19대 대선에서도 표현의 자유 제한한 선거법 이제는 바꾸자!   2017.05.24
[보도자료] 선관위, 참여연대 등 게시한 ‘촛불 대선’ 투표독려 현수막 철거 요구해    2017.05.08
[스토리펀딩] 그들은 왜 범법자가 되었나 ⑥ 정권교체 희망 광고에 벌금 100만원   2017.05.05
[보도자료] 개표 과정 투명성·정확성 제고를 위한 제안서 선관위에 발송   2017.05.02
[논평] ‘촛불대선’ 투표독려 현수막까지 단속하는 선관위   2017.05.01
[논평] 촛불집회 경고하는 선관위, 과잉 단속 우려한다   2017.04.28
[캠페인] “유권자를 지켜줘! 선거법 피해 감시단이 간다”, 29일(토) 선관위 등 과잉단...   2017.04.28
[스토리펀딩] 그들은 왜 범법자가 되었나 ⑤ 미국인은 OK 한국인은 금지   2017.04.27
[칼럼] 몰랐어? 문제는 선거제도야! ⑩ '선거제도 개혁 원한다' 연세대에 붙은 대자보   2017.04.27
[논평] 대선 후보들의 성소수자 차별과 혐오 발언 유감   2017.04.27
[참여연대_한국일보 공동기획] 대선후보에게 묻는다   2017.04.25
[논평] 대선후보들, 연동형 비례대표제, ‘특권폐지-비례의석 확대’에 대한 분명한 입...   2017.04.24
[기자회견] 정책선거 위축시키는 선관위, 경찰 단속 중단하라! 항의 기자회견   2017.04.20
[참여연대-한국일보 공동기획-2] “개헌, 국민 참여로” 후보들 의견 일치   2017.04.19
[참여연대-한국일보 공동기획-1] 문재인 “권역별 비례대표제를” 안철수 “정당명부제 도...   2017.04.19
[보도자료] 개표 관련 선관위에 공개질의서 발송   2017.04.18
[성명] 선관위는 위헌적인 선거법 단속을 중단하라   2017.04.17
[캠페인] 4/15(토) 몰랐어? 문제는 선거제도야 캠페인   2017.04.15
© k2s0o1d4e0s2i1g5n. Some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