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참여연대 공식일정+ 더보기

의정감시센터    국민이 뽑은 국회의원 국민이 감시합니다

  • 공직선거(법)
  • 2013.04.25
  • 5412

 

4.24 재보궐 평균 투표율 33.5%, 여기서 만족할 것인가

사전투표제 도입으로 투표율 소폭 상승 환영

투표시간 연장 등 투표권 보장 위한 제도 개선 필요하다

 

참여연대 의정감시센터 이선미 간사


4.24 재보궐 선거의 국회의원 선거구 평균 투표율이 41.3%로, 역대 재보궐 선거 투표율보다 6% 가량 상승했다. 이번 재보궐 선거에서 처음 도입된 사전투표제(선거일 5일 전 2일간 오전 6시~오후 4시 실시)가 투표율 제고에 기여한 것으로 보인다. 환영할 일이다. 하지만 중앙선관위 발표 자료를 보면, 사전투표 첫째 날 금요일 투표율과 둘째 날 토요일 투표율이 두 배 가량 차이를 보인다. 많은 유권자가 평일 오후 4시 전에 투표하는 것이 쉽지 않다는 것이 확인된 셈이다. 

 

국회는 사전투표를 포함한 부재자투표의 경우 선거 당일에 투표용지를 우체국에 인계해 관할 선관위에 전달해야 한다는 이유로, 임기만료 선거의 경우 개표가 늦어진다, 인건비가 더 든다는 이유로 투표마감시간 연장 논의를 진척시키지 못하고 있다. 일부 국회의원과 선관위가 고집하는 이 논리는 참정권보다 행정 편의를 우선에 둔 편협한 논리다. 국회는 모든 선거의 투표마감시간을 연장하고 노동자가 일터에서 투표시간을 보장받을 수 있도록 사용자의 투표권 보장 의무를 강화하는 등 입법 논의를 재개해야 한다. 

 

사전투표제를 도입했으니 투표시간 연장은 필요 없다고 주장하는 이들이 있다. 이는 잘못된 주장이다. 후보 결정이 선거에 임박해서 이루어지고, 선거운동기간이 길지 않은 상황에서 선거 직전까지 지지후보를 결정하지 못하는 유권자도 많다. 사전투표제가 투표 편의성을 높이고, 투표율도 제고할 수 있는 제도이긴 하지만, 부재자투표를 보완하는 보조적 수단일 뿐이지 심각하게 낮은 투표율을 제고할 수 있는 근본적 대안이 아니다. 사전투표제로 선거일 정상근무로 투표하기 어려웠던 유권자의 참정권을 모두 보장할 수 없다. 

 

4.24 재보선 평균 투표율 33.5%, 국회의원 선거구 평균 투표율 41.3%가 만족할 수준은 아니다. 더 많은 유권자의 투표할 권리 보장을 위해 국회는 하루 빨리 논의를 재개하고 관련법을 개정해야 한다.  



신고센터사례_20130419.jpg

지금 내가 할 수 있는 참여와 행동에 동참해주세요
참여연대 회원가입·후원하기
목록
  • profile
    사전투표제로 재보궐 투표율이 소폭 상승했지만 이것이 투표권에서 배제된 유권자의 상황을 모두 해결해주지는 않습니다. 시간 연장, 사용자 의무강화 제도화되어야 합니다.
제목 날짜
[종합] 선거잘알 투표잘알 유권자 2020.01.20
[의감록] 연재 종합 2020.01.20
[연대활동] 선거제도 개혁! 2019 정치개혁공동행동 활동 종합 2019.01.22
참여연대 의정감시센터를 소개합니다 2019.02.23
[2015정치개혁시민연대] ‘선거제도 확 바꿔야 정치가 바뀝니다’ 서울․인천 거리캠페인   2015.09.01
[시민행사] 8/25(화), 충남 <와글와글 부글부글, 정치를 바꾸자!> 시민원탁토론   2015.08.25
[보도자료] 국회의원 수와 비례대표 확대 등을 위한 2015정치개혁시민연대 발족 (1)   2015.08.25
[논평] 헌법재판소 선거기간 인터넷실명제 합헌 결정 유감   2015.07.31
[시민행사] 7/23(목), 충남 당진 <와글와글 부글부글, 정치를 바꾸자!> 시민원탁토론   2015.07.23
[이슈리포트] 선거/정당 전공 정치학자 71.2% “비례대표제 확대해야"   2015.07.13
[행사] 5/17(일), 5월 민주주의 축제 - 국회의원을 뽑는 더 나은 방법   2015.05.12
[지역토론회] 정치개혁, 더 미룰 수 없다!   2015.04.29
[토론회] 4/2(목) 오전10시, 국회의원 선거제도 어떻게 바꿔야 하나?   2015.04.02
[보도자료] 정몽준 후보 비판 트윗, 항소심에서도 무죄 판결   2015.03.26
[논평] 정몽준후보 비판 트윗, 후보자비방죄 무죄 판결 환영한다   2014.12.24
[보도자료] 참여연대, ‘후보자비방죄’로 기소된 대학생 공익변론 맡아   2014.11.03
[논평] 선관위는 선거 의제 선정 활동 중단하고, 투표권 보장 힘써야   2014.10.21
[토론회] 이상한 나라의 선거관계법 이제는 고쳐야 한다   2014.07.15
[보도자료] 선거 의제 선정이 자기역할이라고 고집하는 선관위   2014.04.30
[보도자료] 선거의 주요 의제 선정하는 행위는 선관위 역할 아니다   2014.04.09
[좌담회] 3/25(화), 유권자의 참여 배제하고 선거 치를 것인가?   2014.03.25
[기자회견] 지방선거 전에 해결해야 하는 정치개혁과제 발표   2014.01.16
[토론회] 7/25 선거법 개정 방향 토론회   2013.07.25
[토론회] 선거권․피선거권 연령 인하 국회토론회   2013.05.23
© k2s0o1d4e0s2i1g5n. Some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