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참여연대 공식일정+ 더보기

의정감시센터    국민이 뽑은 국회의원 국민이 감시합니다

  • 정치개혁 공동행동
  • 2019.12.12
  • 938

국민의 명령이다! 선거제 개혁안 즉각 처리하라!

선거제 개혁안 즉각 처리 / 연동형 비례제 도입 촉구 기자회견

일시 장소 : 2019. 12. 12(목) 오후 2시, 국회 본청 계단

 

20191212_정치개혁공동행동_국민의명령이다선거제개혁안즉각처리하자(1)

2019. 12. 12. 오후 2시 국회 본청 계단, 선거제 개혁안 즉각 처리 요구 기자회견 <사진=참여연대>

 

오늘(12/12), 전국 570여개 시민사회단체로 구성된 정치개혁공동행동과 선거제 개혁에 뜻을 함께해 온 바른미래당, 정의당, 민주평화당은 정기국회 회기 중에 공직선거법 개정안을 상정조차 하지 못한 현 상황을 비판하고 선거제 개혁안의 즉각 처리를 촉구하는 기자회견을 진행했습니다.

 

이날 기자회견에서 참석자들은 21대 총선 예비후보자 등록일을 불과 일주일 앞둔 상황인데도 선거구획정은 커녕 여야 4당이 합의한 선거법 개정안을 상정조차 하지 못한 것은 국회의 심각한 직무유기이자 참정권과 민주주의를 훼손하는 중대한 참사라고 비판했습니다. 이 참사의 가장 큰 책임은 선거제 개혁을 막아서고 있는 자유한국당에 있다고 비판하고, 자유한국당과의 원내 협상이 더 이상 의미없다는 것이 재차 삼차 확인된 만큼 더불어민주당은 선거제 개혁안 처리를 위한 임시국회에 즉각 임해야 한다고 주장했습니다. 

 

아울러 더불어민주당은 한국 정치를 바꾸기 위해 바른미래당, 정의당, 민주평화당과 함께 한 선거제 개혁의 결단과 합의를 훼손해서도 안되며 선거제 개혁의 최저선인 패스트트랙 지정 공직선거법 개정안이 더는 후퇴되지 않도록 결단할 것을 촉구했습니다. 

 

▣ 기자회견 개요

  • 제목 : <국민의 명령이다! 선거제도 개혁안 즉각 처리하자!> 선거제도 개혁안 즉각 처리 / 연동형 비례제 도입 촉구 기자회견 
  • 일시 / 장소 : 2019. 12. 12(목) 14:00 / 국회 본청 계단 
  • 공동주최 : 바른미래당·정의당·민주평화당·정치개혁공동행동
  • 문의 : 참여연대 오유진 간사(02-725-7104)
  • 참가자
  • 사회 : 김준우 민주사회를위한변호사모임 사무차장
  • 발언
  • 백미순 정치개혁공동행동 공동대표 (한국여성단체연합 상임대표)
  • 손학규 바른미래당 대표
  • 심상정 정의당 대표
  • 정동영 민주평화당 대표
  • 기자회견문 낭독
  • 박정은 참여연대 사무처장
  • 피아 촛불청소년인권법제정연대 활동가

 

 

<기자회견문>

 

선거제도 개혁안, 지금 당장 처리하라

 

이틀 전 끝난 정기국회에서 결국 선거제도 개혁법안은 상정조차 되지 못했다. 대단히 애석하고 유감스러운 일이다. 다음 주 12월 17일 총선 예비후보 등록이 다가온 상황에서, 이는 국민의 참정권과 민주주의를 훼손하는 중대한 참사다. 이미 국회는 선거제도 개혁 논의를 마무리 짓는 것은 물론 인구변동 등에 따른 선거구 획정까지 마쳤어야 한다. 

 

선거제도 개혁이 이뤄지지 못한 가장 큰 책임은 자유한국당에게 있다. 민의대로 국회를  구성하는 것이 국민적 요구임에도 비례대표 전면폐지라는 위헌적 주장이나 20%연동률이라는 기괴한 셈법을 내놓고 있는 자유한국당이 제1야당으로서의 자격이 있다고 할 수 있겠는가? 우리는 더 이상 무의미한 정치적 수사만 반복하고 있는 자유한국당과의 원내 협상이 무의미하다고 판단한다. 

 

우리는 더불어민주당에게도 경고한다. 더불어민주당은 더 이상 자유한국당과의 무늬만 협상을 반복하고 지속할 이유가 없다. 오히려 파행적인 국회운영을 반복하지 않기 위해서, 그리고 새로운 한국사회를 만들기 위해서, 정치적 결단을 해야 할 때다. 이제는 각종 민생법안과 선거제도 개혁안, 공수처 설치 등 검찰개혁 법안을 개혁입법 연대를 통해서 통과시켜야 한다. 

 

아울러 우리는 더불어민주당과 자유한국당 간의 정치 협상과정에서 연동형 비례제 도입의  정신을 훼손하는 제안이 오가고 있는 것에 대해서도 강력히 경고한다. 연동형 비례대표제 도입은 패스트트랙 절차에서의 정치적 합의의 핵심 내용이었고, 50% 연동률이라는 합의는 우리 선거제도의 비례성을 증진시키고, 국민의 실질적인 참정권을 확대하기 위한 개혁의 최저선이었다. 50%연동률에서 더 후퇴된 선거제도 개정안이 마련된다면 이를 개혁안이라고 부르기는 어려울 것이다. 민주당은 더 이상 50%연동률 마저 보장하지 않는 수정안 제시를 철회해야 할 것이다. 

 

더 이상 선거제도 개혁이 지체되어서는 안 된다. 더 이상 기다릴 수 없다. 우리는 기득권에게만 유리하고 국민의 이해와는 동떨어진 현행 선거제도를 반드시 개혁할 것이다. 빠른 시간 안에 법안 상정과 의결 절차가 진행될 수 있도록, 그래서 2019년 12월이 한국사회의 민주주의를 혁신하고 발전시킨 시간으로 기록될 수 있도록, 우리가 가진 모든 힘을 다할 것이다.

 

2019년 12월 12일

바른미래당 정의당 민주평화당 정치개혁공동행동

 

 

 

 

보도자료 [원문보기/다운로드]

 

 

 

지금 내가 할 수 있는 참여와 행동에 동참해주세요
참여연대 회원가입·후원하기
목록
제목 날짜
[종합] 선거잘알 투표잘알 유권자 2020.01.20
[의감록] 연재 종합 2020.01.20
[연대활동] 선거제도 개혁! 2019 정치개혁공동행동 활동 종합 2019.01.22
[선거제도개혁②] 민의를 대표하는 국회, 국회의원 수는 어느 정도가 적정할까요? 2018.10.25
[선거제도개혁①] 연동형비례대표제 도입! 2018.10.26
참여연대 의정감시센터를 소개합니다 2019.02.23
[기자회견] 성희롱 국회의원, 강용석을 제명하라!   2011.05.30
[종합] 2018연내 선거제도개혁 촉구 집중행동   2018.10.29
[이슈리포트] 19대 후반기 국회, 디딤돌·걸림돌 법안 표결 보고서   2016.03.16
[종합] 국회를 시민 품으로! '열려라 국회, 통하라 정치!' 국회 개혁 프로젝트   2013.11.13
검찰은 통합진보당 압수수색 시도 중단해야 (2)   2012.05.21
[논평] 자유한국당은 국회법을 준수하라   2019.06.03
[총선넷] 총선D-1, 유권자 투표참여 호소 기자회견 (1)   2012.04.10
[선거잘알 유권자] 21대 총선 기본편 III - 21대 국회 의석수 계산기   2020.02.17
[박근혜정부 국정과제 평가] 괜찮은, 부족한, 나쁜 것 66가지 (1)   2013.03.07
[국회자료] 2011 국정감사 주요 일정   2011.09.16
통합진보당은 총체적 부정·부실 선거에 책임 있는 조치 취해야 (3)   2012.05.02
[보고서] '<투표권 보장> 의원 발의 법안 모니터' 보고서 (3)   2013.04.30
'시민에게 더 열린 국회'를 위한 2차 서명(마감)   2013.08.19
[이슈리포트] 한국사회 주요 이슈에 대한 19대 국회의원 발언과 태도   2016.03.22
투표시간 연장 반대한 이들을 기억합니다! (1)   2012.11.29
© k2s0o1d4e0s2i1g5n. Some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