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참여연대 공식일정+ 더보기

의정감시센터    국민이 뽑은 국회의원 국민이 감시합니다

  • 공직선거(법)
  • 2015.10.01
  • 683
  • 첨부 2

꼬인 선거제도 논의, 의원정수 확대 외에 답이 없다

 

농어촌 의원들이 오늘(1일) 국회 농성에 돌입했다. 자신들이 뽑힌 선거구인 농어촌 선거구를 지키겠다는 취지다. 

 

헌재의 판결에 따라 인구수별로 선거구를 조정하게 되면, 인구가 적은 농어촌의 대표성은 낮아질 수밖에 없다. 따라서 농어촌에서 현재와 같은 의석수를 유지하려면, 지역구 의석을 늘려서 해결해야 한다.

 

농어촌 대표성의 중요성을 국회도 공감하는 분위기다. 문제는 의원정수를 고정한 데 있다. 여야는 일찌감치 의원정수를 300석으로 고정하겠다고 합의했다. 그 결과 선거제도 논의가 마치 농어촌 지역구와 비례대표 의석 간의 대결처럼 보이게 됐다. 

 

비례대표 의석을 줄일 수 없는 이유도 명확하다. 국회에서 비례대표 의석은 고작 18%에 불과하다. 비례대표제는 지역으로 대표되지 않는 다양한 갈등을 국회에 반영하는 통로다.

 

지금의 비례대표 의석은 이미 충분히 복잡해진 한국 사회를 반영하기에 태부족이다. 그 결과 정작 국회의원 중 농민과 어민의 대표자는 찾기 힘들다. 농어민 국회의원이 부재한 것은 농어촌 지역구 축소보다 더 심각한 문제가 아닐 수 없다.

 

병을 완전히 고치려면, 증상을 붙들고 있을 게 아니라 병인을 제거해야 한다. 300석으로 고정된 의원정수를 놔두고는 이 문제를 풀 방법이 없다. 의원정수를 획기적으로 늘리고, 농어촌 대표성과 비례대표를 모두 살리는 것이 유일한 답이다.

 

거대 양당의 대표들은 지금이라도 의원정수 확대를 테이블에 올리고, 매 선거 때마다 천만 표가 버려지는 지금의 불공정한 선거제도를 어떻게 바꿀지 부터 논의해야 마땅하다. 

지금 내가 할 수 있는 참여와 행동에 동참해주세요
참여연대 회원가입·후원하기
목록
제목 날짜
[종합] 선거잘알 투표잘알 유권자 2020.01.20
[의감록] 연재 종합 2020.01.20
[연대활동] 선거제도 개혁! 2019 정치개혁공동행동 활동 종합 2019.01.22
[선거제도개혁②] 민의를 대표하는 국회, 국회의원 수는 어느 정도가 적정할까요? 2018.10.25
[선거제도개혁①] 연동형비례대표제 도입! 2018.10.26
참여연대 의정감시센터를 소개합니다 2019.02.23
[2015정치개혁시민연대] ‘신속’하면서도 ‘올바른’ 선거구 획정을 촉구한다   2016.02.17
[2015정치개혁시민연대] 비례축소해 기어코 개악하겠다는 새누리당과 더민주   2016.01.27
[논평] 국회선진화법 단독처리는 의회민주주의 훼손하는 것   2016.01.19
[모금참여] 국회 감시 전문사이트 '열려라 국회' 새단장을 응원해주세요   2016.01.14
[2015정치개혁시민연대] 선거구획정위원장 사퇴는 무책임한 행동   2016.01.08
[논평] 후원내역 공개 강화와 정당보조금 제도 개선으로 이어져야   2015.12.24
[2015정치개혁시민연대] 12/22(화) 연동형 비례제 도입 촉구 시민사회․정당 기자회견   2015.12.22
[2015정치개혁시민연대] 여야는 마지막까지 비례성 확대 방안 마련하라   2015.12.16
[2015정치개혁시민연대] 연동형 비례대표 도입이 정치개혁이다   2015.12.11
[논평] 법사위는 월권 말고 인터넷 실명제 폐지 원안 통과시켜야   2015.12.10
[논평] 야합과 거래로 다시 한 번 민생 외면한 여야   2015.12.02
[2015정치개혁시민연대] 이병석 위원장의 중재 노력에도 대답 없는 새누리당   2015.12.01
[2015정치개혁시민연대] 새누리당 고집으로 또 미뤄진 선거구 획정   2015.11.24
[보도자료] 국회 특수활동비 지출내역 비공개 취소 행정심판 기각 결정 부당해   2015.11.23
[2015정치개혁시민연대] 정개특위, 최악의 특위 오명 벗어날 마지막 기회다   2015.11.19
© k2s0o1d4e0s2i1g5n. Some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