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참여연대 공식일정+ 더보기

의정감시센터    국민이 뽑은 국회의원 국민이 감시합니다

피감기관 향응 받은 국회의원, 검찰이 직접 수사해야

임채정 의장은 국회차원의 진상조사와 재발방지대책 마련해야 할 것



지난 22일 대덕연구단지 한국생명공학연구원에서 열린 과기정위 국정감사에 참석한 국회의원 6∼7명이 국감 직후, 대전 유성의 한정식집과 단란주점 등에서 수 천 만원의 향응을 제공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대선 경쟁으로 하루가 멀다 하고 국감 파행을 한 것으로도 모자라 피감기관으로부터 향응에 성 접대까지 받았다니 기가 막힐 노릇이다. 국감 기간에 피감기관으로부터 향응을 제공받은 것은 명백한 실정법 위반이다. 검찰은 대전에서 벌어진 사건의 경위를 철저하게 조사해 진상을 국민에게 소상히 공개해야 할 것이며, 법에 따라 처리해야 할 것이다.

국감기간에 피감기관으로부터 고가의 식사를 대접받은 것도 부적절한데, ‘성 접대’를 받은 의원까지 있었다고 하니 충격을 금할 길이 없다. 불과 3년 전에 제 손으로 성매매방지법을 제정해놓고, 이 같은 추태를 벌인 의원을 어떻게 국민의 대표라 할 수 있겠는가? 언론보도 이후 과기정통위 소속 의원들이 앞 다투어 술자리를 가진 것은 맞지만 그 이상은 없었다고 해명하고 있다. 그러나 국민들은 그 같은 해명을 신뢰할 수 없으며, 철저한 조사를 통해 진상을 낱낱이 밝힐 것을 요구한다. 검찰은 검찰대로, 국회와 정당은 그 나름대로 진상 조사를 벌이고, 결과를 국민 앞에 공개해야 한다. 만약 성매매 등 향응을 받은 일이 사실로 밝혀진다면, 해당 국회의원의 의원직은 박탈되어야 마땅하며, 정치적으로 영구제명 되어야 할 것이다.

매년 이 같은 일이 반복되는 것은 재발방지 대책을 만들지 않고 이를 묵인, 방조해온 17대 국회 전체의 책임이다. 임채정 의장은 이 사건의 책임을 통감하고 국회차원에서 사건의 경위를 밝혀 엄단할 수 있도록 신속하게 조치하길 바란다. 아울러 과기정통위 뿐만 아니라 타 상임위의 피감기관 접대 여부에 대해서도 철저히 조사해야 할 것이다. 중요한 것은 이번 일마저 과거처럼 유야무야 넘어가서는 안 된다는 것이다. 각 정당은 대선과 총선을 앞두고 이미지 실추를 우려하여 소극적으로 대처해서는 안 되며, 정당의 윤리기구를 가동하여 당이 취할 수 있는 최고의 조치를 취해야 할 것이다.
의정감시센터


AWe2007102600.hwp

AWe2007102600.hwp
지금 내가 할 수 있는 참여와 행동에 동참해주세요
참여연대 회원가입·후원하기
목록
  • profile
    연구소기관장들도 처벌받아야 합니다
    왜 언론과 사람들의 비난이 의원들에게만 향해져 있고, 짝짝꿍이 된 연구소 기관장들은 마치 면죄부를 받은 듯 하나요 연구소 기관장들은 이번 국감기간뿐 아니라 평소에도 유력자에게 술자리 향응을 제공하고 있는데, 이런 부조리한 관행을 뿌리뽑기 위해서는 정치적인 기관장들에 대한 철저한 조사와 법적 처벌도 이루어져야 합니다
  • profile
    국회의원 술 좀 마시면 아니되나요
    술을 마시는 건 아무 상관없는데 대접 받고 싶은게 인지상정인지라 우민은 이해해야만 하느니라 아니면 어쩔텐데 꼭 기억 하면 될텐데 나도 술마시고 실수도 하거든 나는 나혼자 피해를 보고 감수하면 되지만 국회의원은 아니잦ㅎ아예전에도 계속,,,,술 많이 마시면 취하는건 당연지사니 욕하지 맙시다 아내가 술 취하네 실수하면
제목 날짜
[종합] 선거잘알 투표잘알 유권자 2020.01.20
[의감록] 연재 종합 2020.01.20
[연대활동] 선거제도 개혁! 2019 정치개혁공동행동 활동 종합 2019.01.22
[선거제도개혁②] 민의를 대표하는 국회, 국회의원 수는 어느 정도가 적정할까요? 2018.10.25
[선거제도개혁①] 연동형비례대표제 도입! 2018.10.26
참여연대 의정감시센터를 소개합니다 2019.02.23
© k2s0o1d4e0s2i1g5n. Some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