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참여연대 공식일정+ 더보기

의정감시센터    국민이 뽑은 국회의원 국민이 감시합니다

  • 정당(법)
  • 2011.12.07
  • 3415
  • 첨부 1
 
한나라당 정풍운동 이전에 진상규명이 먼저다


  

한나라당에 이른바 ‘정풍운동’ 바람이 몰아치고 있다. ‘쇄신’을 넘어 ‘재창당’과 탈당까지 거론되는 것은, 한나라당에 대해 국민들이 얼마나 분노하고 있는지를 조금이나마 깨달았기 때문일 것이다. 그러나 정작 이러한 상황을 촉발한, 한나라당의 선거 승리를 위해 헌정질서를 유린한 초유의 선관위 사이버 테러에 대해 누구도 책임있게 나서는 사람은 없다.

당 소속 비서가 연루된 것이 확인된 만큼 자체 진상조사위원회를 꾸려 진상조사에 나서야 마땅함에도 “경찰수사를 지켜보자”며 사건축소에 급급하고, 최구식 의원에 대한 당 차원의 징계조차 논의되지 않고 있다. 이러면서 쇄신과 재창당을 이야기하는 것은 ‘눈가리고 아옹’일 뿐이다. 한나라당 의원 한 명 한 명은 정풍운동 이전에 선관위 사이버 테러의 진상 규명과 책임자 처벌이 우선이라는 점을 명심해야 한다.

 

진상규명과 책임자 처벌 빠진 정풍운동은 국면전환용 꼼수에 불과


한나라당의 수도권 의원 10명은 지도부에 재창당 계획을 요구하는 성명을 발표하고, 또 다른 비공개 의원 모임에서는 탈당 얘기도 나왔다고 한다. 원희룡 의원 등 3명의 최고위원이 동반사퇴하겠다고 나서고, 김무성 전 원내대표는 공개석상에서 한나라당을 망친 다섯 명을 거론하는 등 곳곳에서 파열음이 지속되고 있다. 재보궐 선거 후 반복되어온 ‘쇄신’ 논란이 극에 달한 모양새다. 하지만 한나라당이 껍질을 바꾼다고 국민적 의혹이 해소되고 위기의 근본 요인이 사라질 수 있는가? 박근혜 전 대표가 전면에 나선다고 달라지는 것이 무엇인가?

선거 당일 일개 비서가 ‘단독’으로 중앙선관위 사이트 공격을 기획할 수는 없다는 것이 상식이다. 그러나 당사자인 공 씨는 범행을 부인하고 있고 수사는 답보상태다. 이대로라면 몸통은 커녕 꼬리자르기로 사건이 유야무야되고 한나라당은 쇄신논란만 거듭하다 선거체제로 전환하게 될 가능성이 높다. ‘현대판 3·15부정선거’라고까지 일컬어지는 초유의 사태를 일으키고도 책임지는 사람 하나 없이 의원들은 제 살길만 모색하고 있는 작금의 현실  자체가 한나라당이 재창당을 하건 무엇을 하건 근본적으로 달라질 것을 기대할 수 없는 이유이다. 진상규명과 책임자 처벌이 빠진 정풍운동은 결국 선관위 사이버 테러로 촉발된 비판여론을 무마하려는 국면전환용 ‘꼼수’에 불과한 것이다.


최구식 의원부터 의원직 사퇴하고 선대위 참여 의원들 전체 수사해야

선관위 해킹이 조직적으로 치밀하게 준비한 것이 드러난 상황으로 ‘몸통’이 없을 수 없다.  10·26 재보궐 선거 당시 나경원 선거대책위원회에 몸담은 현역 의원들을 비롯해 선거에 관계한 인사들부터 당 지도부까지 대대적인 수사가 이루어져야 한다. 한나라당이 아무리 여론 무마를 시도한다해도, 국민들은 무엇보다 경찰과 검찰의 수사 과정을 주목할 것이다.

한나라당이 진정으로 쇄신하고자 한다면 당내 진상조사위원회부터 구성하고, 여론 무마용 대책 마련에 골몰할 것이 아니라 썩은 살을 도려내는 심정으로 사건의 진상을 낱낱이 밝혀 국민들의 심판을 구할 일이다. 또, 이미 소속 비서가 구속되었음에도 ‘젊은 해커들의 치기어린 장난’ 운운하며 국민들을 우롱하는 최구식 의원부터 의원직을 사퇴하라. 오늘 한나라당 의원총회가 있다. 한나라당이 존립 가치가 있는 정당인지 국민들과 함께 지켜볼 것이다.


AWe2011120700_한나라당정풍운동에대한논평.hwp


지금 내가 할 수 있는 참여와 행동에 동참해주세요
참여연대 회원가입·후원하기
목록
  • profile
    한나라당 재창당? 국면전환용 꼼수 쓰지 말고 선관위 디도스 공격 진상규명하고 책임자 처벌하라! 최구식 의원부터 의원직 사퇴하고 선대위 참여 의원들 모두 수사해야 한다.
제목 날짜
[종합] 선거잘알 투표잘알 유권자 2020.01.20
[의감록] 연재 종합 2020.01.20
[연대활동] 선거제도 개혁! 2019 정치개혁공동행동 활동 종합 2019.01.22
참여연대 의정감시센터를 소개합니다 2019.02.23
검찰은 통합진보당 압수수색 시도 중단해야 (2)   2012.05.21
통합진보당은 총체적 부정·부실 선거에 책임 있는 조치 취해야 (3)   2012.05.02
[시민사회단체연대회의 논평] 통합진보당의 철저한 반성과 책임 있는 후속 조치 필요   2012.05.03
[성명] 한국 민주주의 발전에 치명상 입힌 헌법재판소 (3)   2014.12.19
[토크콘서트] 교사공무원 정치기본권찾기 "이제는좀바꾸자는거다"   2011.12.06
교사·공무원의 정치적 기본권을 보장하라 (1)   2011.07.20
[토론회] 정당정치개혁과 시민참여   2012.01.30
[토론회] 19대 국회의원 선거 공천개혁 토론회 '공천혁명으로 선거혁명을'   2012.01.25
[시민사회단체연대회의] 좌담회-지방선거 정당공천제를 논하다   2013.04.22
[논평] 한나라당 정풍운동 이전에 진실규명이 먼저다 (1)   2011.12.07
교원,공무원의 정치기본권 보장 어떻게 볼 것인가?   2011.08.11
[논평] 통합진보당의 성찰과 근본적 쇄신을 촉구한다 (4)   2012.05.14
[논평] 새누리당 당원 명부 유출, 책임 있는 조치 취해야 (1)   2012.06.22
[시민사회단체연대회의] 통합진보당, 전면 쇄신 통해 국민의 정당으로 거듭나야 (1)   2012.05.16
[좌담회] 3/20(목), 왜 전국 규모의 정당만 허용해야 하나   2014.03.20
[공개 좌담회] 공무원, 교원과 정치적 기본권 (2)  2010.02.25
[논평] 득표율 2% 미만 정당등록 취소 조항 위헌결정 환영   2014.01.28
[긴급토론회] 통합진보당 강제해산 결정 비판 토론회   2014.12.22
[보도자료] 기초선거 정당공천 의견서 정치권에 전달해   2013.10.17
[논평] 교사․공무원의 정당 가입 금지 합헌 결정 유감이다   2014.03.28
© k2s0o1d4e0s2i1g5n. Some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