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참여연대 공식일정+ 더보기

의정감시센터    국민이 뽑은 국회의원 국민이 감시합니다

  • 정치개혁 공동행동
  • 2018.10.25
  • 10500

 

국회, 하는 일 없이 밥그릇 싸움만 한다?

 

국회의원에 대한 국민들의 일반적 평가입니다. 국회에 대한 부정적 인식과 불신, 무관심은 국회가 내 삶에 긍정적 변화를 가져왔다는 경험, 정치 참여로 인한 효능감이 없기 때문입니다. 하지만 국회가 밉다고 없앨 수도 없는 노릇이니 국회가 일을 잘하게 만드는 것은 유권자의 역할이기도 합니다.  

 

국회의 역할은 입법에 관한 것, 그리고 행정부와 사법부를 통제하는 방안으로 재정과 인사에 대한 통제권이 있습니다. 

 

입법부터 살펴보면 13대 국회(1988-1992년)에는 938건의 법률안이 접수되었는데 점차 늘어 19대 국회(2012-2016년)에는 17,822건이 접수되어 19배가 증가했습니다. 정부 예산도 급증했습니다. 13대 국회 임기가 시작된 1988년 우리나라 예산은 18조였는데요. 2016년에 이르러 정부 예산은 386조로 22배가 늘어났습니다. 그러나 크게 증가한 법률안과 정부 예산을 다뤄야 할 국회의원 숫자는 13대 국회 299명, 20대 국회 300명입니다. 

 

국회의원 수는 동일한데 예산은 22배, 법률안은 19배가 증가한 상황에서 부실심의, 졸속심의 가능성은 높아지고 그 피해는 고스란히 국민들에게 돌아갑니다. 현재 우리 국회는 하는 일이 없어서가 아니라 놀랍게도! 오히려 일이 너무 많습니다.

 

진짜 문제는 할 일이 너무 많지만 제대로 심사하거나 논의하기 어려워 졸속으로 처리한다는 것입니다. 

 

개별 국회의원들이 마음에 들지 않더라도 국회 전체에 맡겨진 소임을 다하려면 국회의 역할을 제대로 할 수 있는 구조를 만들어야 합니다. 

 

 

국회가 제대로 일하기 위해 국회의원 숫자는 어느 정도가 적당할까요? 

 

국회의원 숫자를 정하는 보편적인 규칙은 없지만, 한 나라의 국회의원 정수는 입법부의 규모와 힘을 나타내주는 지표로서 적정한 수를 보장해 대표성을 확보해야 합니다. 

 

국회의원 1명 당 대표하는 인구수를 기준으로 국회 의석수를 산정해볼 수 있습니다. 현재 20대는 국회의원 1명이 인구 17만 명을 대표하고 있는데, 이는 제헌국회 당시 의원 1명 당 10만 명, 13대 국회 당시 의원 1명 당 14만 5천여 명에 비하면 인구 대표성이 크게 낮아진 것입니다. OECD 국가들과 비교해보더라도 우리 국회의원 한 사람이 대표하는 인구수는 상당히 많습니다. 

 

우리 정치를, 우리 국회를 바꾸기 위해서는 진정한 국민의 민의가 온전히 반영되는 선거제도를 만들고 이 선거제도를 통해 국민을 위해 일하는 국회의원을 뽑고 국회의원들이 더 일을 잘하도록 구조를 만들어야 합니다.

유권자인 우리가 국회에 요구해야 하는 이유입니다.

 

이번에는 제대로, 국회를 바꿀 때입니다.

 

 

 

 

 

 

 

 

지금 내가 할 수 있는 참여와 행동에 동참해주세요
참여연대 회원가입·후원하기
목록
제목 날짜
[종합] 선거잘알 투표잘알 유권자 2020.01.20
[의감록] 연재 종합 2020.01.20
[연대활동] 선거제도 개혁! 2019 정치개혁공동행동 활동 종합 2019.01.22
[선거제도개혁②] 민의를 대표하는 국회, 국회의원 수는 어느 정도가 적정할까요? 2018.10.25
[선거제도개혁①] 연동형비례대표제 도입! 2018.10.26
참여연대 의정감시센터를 소개합니다 2019.02.23
[새 정부 출범 좌담회] 박근혜 정부, 어디로 갈까? (1)   2013.02.20
트위터 낙선운동 규제하는 구시대적 선거법 (1)   2011.08.26
[보도자료] 이인복 중앙선거관리위원 후보자에게 공개질의서 발송 (1)   2013.02.26
한미FTA 당론 결정에 비밀투표? 국민이 두려우면 사퇴하라 (2)   2011.11.16
[이벤트] 선거를 바꾸고 정치를 바꾸는 상식충전 낱말퀴즈   2018.12.19
교사·공무원의 정치적 기본권을 보장하라 (1)   2011.07.20
[기자회견] 재보궐 노동자 투표시간 보장 촉구   2011.10.20
[성명] 국회법에 따른 합법절차를 범죄행위로 막아선 자유한국당을 규탄한다 (1)   2019.04.26
유권자 자유 네트워크(준), 국회 정개특위에 ‘UN 인권이사회 보고서에 나타난 우리 선...   2011.06.08
[토론회] 정당정치개혁과 시민참여   2012.01.30
기업의 정치자금 규제 필요성 재확인한 전경련 문건   2011.08.08
[기자회견] 18대 대선, 투표권 보장 촉구 및 투표참여 호소 기자회견 개최 (1)   2012.12.17
[온라인투표결과] 1만 유권자가 선택하는 “Worst 10, Best10”   2016.04.06
[총선넷] 2012총선유권자네트워크 백서   2012.05.02
2011 정기국회에서 반드시 다뤄야 할 입법 국감과제 (2)   2011.09.05
© k2s0o1d4e0s2i1g5n. Some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