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참여연대 회원 15066

정부지원금 0%, 회원의 회비로 운영됩니다

참여연대 공식일정+ 더보기

공익법센터  l  공익소송으로 인권과 민주주의를 지킵니다

  • 표현의자유
  • 2015.03.25
  • 792
  • 첨부 1

선관위의 지역감정조장발언 처벌 선거법 개정 우려스러워

처벌대상 기준 정하기 어렵고 정치적 의사표현 위축 

특정지역 출신 비하, 혐오 발언 등은 차별금지법 제정으로 풀어야

 

 

언론보도에 따르면 중앙선거관리위원회(이하 선관위)가 이른바 ‘지역감정’을 조장하는 댓글이나 발언 등에 대해 최대 200만원의 과태료를 부과할 수 있도록 공직선거법 개정을 검토 중이라고 한다. 그런데 지역감정을 조장하고 부추긴다는 이유만으로 제재하려는 것은 과잉입법일 수 있다. 후보자에 대한 평가와 검증의 토론과정에서 자칫 지역적 맥락의 표현마저도 모두 규제의 대상이 될 수 있는 등 유권자의 정치적 의사표현의 자유를 위축시킬 수 있어 우려스럽다.

 

특정 지역출신의 개인이나 집단의 인격을 비하하고 부정적인 낙인을 찍는 등의 혐오 발언은 당연히 문제가 있다. 이는 인간의 존엄에 반하고 사회 통합을 해쳐 비난 받아 마땅하다. 특히 우리 정치사에서 정치인들이 선거에 이기기 위해 특정지역 유권자의 지역감정을 부추겨 온 것은 어제 오늘의 일이 아니었다. 이는 유권자의 후보자에 대한 올바른 평가와 검증을 방해하여 선거의 공정성을 해치는 행위였다. 선관위가 착안한 것은 바로 이 지점일 것이다. 후보자에 대한 유권자의 선택이 비합리적인 지역감정에 의해 왜곡되지 않도록 하는 것은 선거의 공정성을 회복하기 위해 중요한 일이다. 

 


하지만, 무엇을 지역감정 조장으로 볼 것이냐 아니냐의 경계를 정하는 일은 쉽지 않다. 예컨대 특정 지역쏠림 현상을 비판하여 ‘영남당’이니 ‘호남당’으로 표현하는 것도 지역감정조장 발언이니 제재할 것인가? 즉, 후보자 검증과정에서 이루어질 유권자의 다양한 비판적 표현조차 지역을 언급하거나 지역감정을 부추겼다는 이유로 단속될 가능성이 있다. 

 

정책이 아닌 지역감정을 이용하여 당선되고자 하는 후보자에 대한 심판은 유권자의 몫이다. 또 상호존중과 관용의 사회라면 일탈적인 지역 비하 및 혐오발언은 법에 의한 처벌보다는 도덕적 비난 등을 통해 퇴출시킬 수 있는 자정능력을 갖추고 있을 것이다.


그것이 어려운 경우, 특정지역 출신인에 대한 혐오발언은 현재 국회에 계류 중인 ‘차별금지법’을 통과시켜 규율하는 것이 바람직할 것이다. 성별, 인종, 종교, 사상 및 정치적 의견, 출신 지역 등등을 이유로 개인이나 특정 집단을 합리적 이유없이 배제, 분리 등 차별하는 것을 금지하는 ‘차별금지법’이 통과된다면 선관위가 우려하는 특정 지역출신인에 대한 비하나 혐오 발언은 충분히 규율할 수 있을 것이다. 

국회특수활동비 공개,이동통신요금 원가공개, 다스비자금 검찰고발.
참여연대의 많은 활동은 시민들의 든든한 재정지원 덕분입니다.
월 1만원, 여러분의 후원이 세상을 바꿉니다!

세상을 바꾸는 사람은 바로 나
목록
제목 날짜
참여연대 공익법센터를 소개합니다 2015.03.07
[보도자료] 참여연대, 박창신신부 인터뷰 CBS에 대한 제재취소 항소심에서도 이겨   2015.08.20
[논평] 방심위 명예훼손 심의규정 개정, 공인에 대한 비판 차단 위해 남용될 위험만 있어   2015.08.19
[릴레이1인시위] 방심위의 사이버명예훼손심의규정 개정안 철회요구 시민사회단체 릴레...   2015.08.17
[네티즌선언 함께해요] 사이버 명예훼손 심의규정 개정, 네티즌은 반대합니다   2015.08.17
[보도자료] 방심위의 사이버명예훼손심의규정 개정안 철회 촉구 1인 시위 시작   2015.08.10
[보도자료] 시민사회단체, 박효종 방심위 위원장에 명예훼손 심의규정 개정 관련 면담 ...   2015.08.03
[보도자료] 방송통신심의위원회 명예훼손 제3자 요청 삭제, 누구를 위해서인가? 토론회...   2015.07.17
[카드뉴스] 밤말은 국정원이, 낮말은 방심위가?   2015.07.17
[논평] 대통령 등 공인에 대한 명예훼손글 ‘선제적 대응’하겠다는 방심위   2015.07.09
[카드뉴스] 사이버사찰 방지법이란?   2015.07.08
[보도자료] 항고심 재판부, 경찰에 세월호집회 감시 CCTV영상자료 제출 결정   2015.07.01
[이슈리포트] 국회 통과를 기다리는 수사기관의 사이버사찰 방지법안 17개   2015.06.25
[보도자료] 참여연대, 광화문광장 차벽통제 경찰에 손배소 제기   2015.06.02
[공동논평] 강제적 지문날인 제도 합헌결정 유감   2015.05.28
[보도자료] 기자회견 주최자 집시법위반으로 체포한 경찰에 손배소 제기 (1)   2015.05.27
© k2s0o1d4e0s2i1g5n. Some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