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참여연대 공식일정+ 더보기

참여사회연구소    시민사회 현장이 우리의 연구소입니다

  • 학술행사
  • 2020.01.10
  • 1461

신년 연속 토론회 웹자보

[신년 연속 토론회]

2020시민운동의 길: 직면한 도전과 곤란

2010년대의 시간대에서 2016-17년의 촛불항쟁은 다수 학자들의 주장처럼 어떤 단절적인 지점으로 형상화됩니다.  촛불을 계승했다고 자임하는 현정부의 미비한 개혁성과를 두고, 촛불시민의 열망을 손쉽게 꺼내들곤 합니다. "촛불시민이 원했던 건 이런게 아니다". 하지만 잘 알려져있다시피 '촛불시민'은 간단히 하나의 균일한 주체로 호명하기 어렵습니다. '촛불시민'이라고 찬탄했던, 그리하여 '민중'에서, '깨어있는 시민'으로, 이제는 '촛불시민'으로 호명하는 '민주주의의 계승자'라고 상상되는 이들의 산발적 떨림에 당혹을 느끼기도 합니다.

 

그 많은 이들이 광장에 나와 민주주의를 연호했지만, 이후 무엇이 달라졌을까요? 비단 대표의 위기로 상징되는 의회정치의 무능력 탓만 할 수 있을까요? 어쩌면 현정부의 집권 4년차 그리고 소위 '조국 사태'를 경유하면서 시민사회가 던져야할 질문은 '촛불시민' 또는 민주주의와 등치되었던 '촛불' 그 자체일지도 모르겠습니다. 우리 사회의 진보운동은 누구를 호명하며, 어디로 가고 있는 것일까요? 곧 다가올 4월의 총선은 현재의 답보를 역전시킬 계기가 될까요? 불평등이 심화되고 '공정'이 화두가 되는 시점에, 우리 모두는 이 사회의 차별과 격차, 불평등이 사람들을 죽음으로까지 내몰고 있는 현실을 잘 '알고 있지만', 이를 역전시켜낼 키는 잘 보이지 않는 것 같습니다. 천천히 곡선을 그리듯 변화할 수도 있고, 계단처럼 단절적으로 변할 수도 있겠지요. 시민사회운동이 이 변동의 시대에 무엇을 어떻게 바라보고, 어떤 역할을 해야할지 고민을 나눠보고자 합니다. 

 

[1회] 진보정치라는 질문, 무엇을 해야하는가?

01/17(금), 오후1시, 참여연대 지하

김만권(참여사회연구소), 이관후(경남연구원), 김윤철(경희대), 박정은(참여연대)

[2회] 불평등이라는 곤경, 무엇을 해야하는가?

01/20(월), 오후1시, 참여연대 2층

김만권(참여사회연구소), 김진석(서울여대), 김공회(경상대), 박권일(사회비평가)

문의: 참여연대 부설 참여사회연구소(김건우, 02-6712-5248)

 

지금 내가 할 수 있는 참여와 행동에 동참해주세요
참여연대 회원가입·후원하기
목록
제목 날짜
[공고] 2020 논문공모전 수상자 2020.11.24
[시민과세계 36호] 포퓰리즘이 시민운동에 던지는 시사점을 살펴보다(2020년 상반기호) 2020.07.09
[원고모집] 《시민과 세계》37호(2020년 하반기호)(~12/01, 상시) 2019.03.21
[알림] <시민과 세계> 등재후보지 선정 2018.10.16
《시민과 세계》 소개 및 보기 2013.04.01
[소개] 참여사회연구소를 소개합니다 2019.02.23
[참여] 2020 논문공모전 수상자 발표회(12/22)   2020.12.03
[시평 557] 밀의 '자유론'이 지금 우리에게 의미하는 것   2020.12.03
[시평 556] 기본자산제, 그게 최선입니까?   2020.11.25
[시평 555] 진짜 미국 대선은 12월 14일에 시작된다   2020.11.16
[시평 554] 바이든의 2021년이 위험하다   2020.11.11
[좌담] 변동하는 사회가 시민운동에 던지는 질문들(11/04)   2020.10.29
[좌담] 포퓰리즘 시대의 사회운동(후기)   2020.10.13
[시평 553] 2차 지원금은 '긴급재난지원금'이 아니다   2020.09.15
[논문공모전] 세상을 빛내줄 보물을 찾습니다(마감연장 ~11/15)   2020.09.01
[시평 552] 그린뉴딜에 '민주주의'가 있었나?   2020.08.26
[시평 551] 코로나19 '백신 민족주의'를 극복하기 위해선   2020.08.13
[좌담] 포퓰리즘 시대의 도래?: 불평등과 한국적 조건들(후기+영상)   2020.08.10
[시평 550] 절체절명의 시기 발표된 '헌딜'   2020.07.27
[시평 549] 홍콩의 자유에는 유효기한이 있나   2020.07.20
[시평 548] 한국판 뉴딜에서 '한국판'을 빼자   2020.07.09
[시평 547] 공공재 데이터 함부로 팔지 말라...데이터 배당 논의를 시작하자   2020.06.25
[시평 546] 조지 플로이드의 죽음을 넘어서   2020.06.15
[연속좌담] 위기에서 이후를 보다: 한국판 뉴딜과 그린뉴딜   2020.06.09
[시평 545] 위험은 외주화, 지원 대책은 원청만?   2020.06.08
[시평 544] 코로나19가 불러낸 新 '참여' 정부   2020.06.01
[좌담회] 21대 총선, 평가와 전망   2020.04.29
[시평 543] '전국-권역 병행 비례대표제도'로의 개혁을 상상한다   2020.04.28
[시평 542] 지역구 선거, 이대로 유지해야 할까?   2020.04.27
© k2s0o1d4e0s2i1g5n. Some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