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참여연대 공식일정+ 더보기

국내연대    행복한 참여 따뜻한 연대

  • 가습기살균제참사
  • 2020.02.25
  • 570

가습기살균제피해구제법 개정 촉구 1인 시위 시작

27일 열리는 법사위 전체회의 앞서 피해구제법 환노위 대안 처리 촉구 
임시국회 회기 안에 피해구제법 반드시 개정해 달라는 피해자들의 호소

일정 :  02.26(수)부터 평일 11:40 ~ 12:40, 국회 정문 앞

2020. 2. 21. 기준  접수 피해자 6,737명ㆍ이 중 사망자 1,528명
(환경부 산하 한국환경산업기술원 신청ㆍ접수 현황, 가습기살균제 피해지원 종합포털 기준)


가습기살균제 피해자들과 가습기살균제참사전국네트워크(가습기넷)는 26일(수)부터 평일 점심 시간대인 11시 40분부터 12시 40분까지 국회 정문 앞에서 가습기살균제 피해구제를 위한 특별법(피해구제법) 개정안이 이번 임시국회에서 처리될 때까지 1인 시위를 진행합니다. 

국회 환경노동위원회(환노위)는 지난해 12월 16일 피해구제법 개정안을 여야 합의를 거쳐 대안으로 만들어 법제사법위원회(법사위)로 넘겼습니다. 물론 환노위 대안에도 한계가 많지만 피해자들과 그 가족들은 그만큼 절실하기에 지지를 보내며, 무릎까지 꿇고 법 개정을 호소했습니다. 그러나 법사위는 기획재정부와 법무부가 '가해기업 입증 책임 전환'에 반대하고 있음을 핑계삼아 지금까지도 법안 처리를 미루고 있습니다.  

피해자들과 가습기넷 소속 단체들은 27일(목)에 열릴 법사위 전체회의에서 피해구제법 개정안을 반드시 처리해야 하며, 이번 임시국회 회기 안에 개정해 줄 것을 촉구합니다.
 

가습기살균제피해구제법 개정 촉구 1인 시위 개요

  • 1인 시위 일정 :  2020. 2. 26. (수)부터 평일 11:40 ~ 12:40  /  국회 정문 앞 
    - 2. 26. (수) :  조수자 환경보건시민센터 피해자지원위원장, 장동엽 참여연대 선임간사
    - 2. 27. (목) :  정미란 환경운동연합 생활환경 국장, 강홍구 환경운동연합 생활환경 간사 
    - 2. 28. (금) :  장동엽 참여연대 선임간사, 정미란 환경운동연합 생활환경 국장
  • 추후 참여자는 페이스북 페이지 가습기 살균제 OUT ( www.facebook.com/OxyOut ) 등으로 공지합니다.
     

가습기넷 보도자료 원문

지금 내가 할 수 있는 참여와 행동에 동참해주세요
참여연대 회원가입·후원하기
목록
제목 날짜
[종합] 세월호 참사 관련 참여연대 활동 2014.05.29
참여연대 연대활동을 소개합니다 2015.03.07
[보도자료] 세월호참사 진실은폐, 낙선 후보자 17인 선정   2020.04.02
[가습기넷 성명] 코로나19 틈타 '가습기살균제 참사 재발 방지법' 흔드는 경제단체 규...   2020.04.02
[재난ㆍ산재 피해가족 및 시민사회] '생명안전 과제' 발표 및 해결 촉구 공동기자회견   2020.04.01
[보도자료] 코로나19 경제사회 위기 대응 관련 종교 시민사회단체 기자회견   2020.03.31
[성명] 2020 세계인종차별철폐의 날 공동성명서   2020.03.19
[국민발안개헌연대기자회견] 국민발안제 도입 헌법개정안 발의보고   2020.03.08
[가습기넷 논평] 가습기살균제피해구제법 환노위안 후퇴 아쉽다   2020.03.07
[가습기넷 성명] 가습기살균제피해구제법 환노위안 그대로 처리하라   2020.03.03
[가습기넷 보도자료] 26일부터 가습기살균제피해구제법 개정 촉구 1인 시위 시작   2020.02.25
[가습기넷 논평] 가습기살균제 피해구제법안 반드시 처리해야   2020.02.24
[국민발안개헌연대기자회견] 20대 국회의원의 '국민발안 원포인트 개헌' 동참 촉구 기...   2020.02.24
[공동성명] 해경 지휘부에게 ‘업무상 과실치사죄’가 아니라 ‘살인죄’를 적용하라   2020.02.19
[가습기넷 성명] 가습기살균제피해구제법 2월 국회에서 꼭 개정하라   2020.02.19
[기자회견] 국민발안 원포인트개헌안 국회발의를 제창합니다   2020.02.12
[공동논평] 검찰 특별수사단은 세월호 특조위 강제해산과 조사방해 혐의 적극 수사하고...   2020.02.10
© k2s0o1d4e0s2i1g5n. Some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