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참여연대 공식일정+ 더보기

국내연대    행복한 참여 따뜻한 연대

  • 시민사회일반
  • 2019.04.11
  • 4679

66년만의 낙태죄 폐지, 여성의 자기결정권을 위한 중대한 진전

66년만의 낙태죄 폐지, 여성의 자기결정권을 위한 중대한 진전

헌법재판소, 낙태 전면금지 위헌·동의낙태죄도 위헌 결정

 

오늘(4/11) 헌법재판소는 임신한 여성이 낙태한 경우 처벌하는 자기낙태죄(형법 269조 1항)와 의사가 임신한 여성의 동의를 받아 낙태 시술한 경우 처벌하는 동의낙태죄(형법 270조 1항)에 대해 헌법불합치 결정을 내렸다. 낙태죄는 여성의 생명권과 건강권을 심각하게 위협하고, 여성의 임신, 출산에 대한 자기 결정권을 침해한다는 이유로 폐지해야 한다는 주장이 오랫동안 제기되어 왔다. 참여연대는 헌법재판소가  지난 결정을 바꿔 낙태죄에 대해 헌법불합치 결정을 내린 것은 한국사회의 성평등과 여성의 자기결정권을 강화하는 중대한 진전이라고 본다.  

 

사실 낙태죄는 그동안 사문화된 법으로 치부되어왔고, 한때 국가가 산아 제한의 방편으로 활용할 만큼 우리 사회에서 암묵적으로 허용되어 왔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이 법의 존치로 임신 중절 수술이 음지에서 이뤄지면서 여성의 생명과 안전은 위협당했고, 여성에게만 임신의 부담을 지우는 불합리한 처벌, 부당한 낙인 등의 문제가 반복되어 왔다. 현행 낙태죄는 여성의 몸을 규제하는 법이자, 임신의 부담을 여성에게만 지워 여성만을 처벌하는 성차별이 내재되어 있는 법이라고도 할 수 있다. 임신으로 인한 신체적 변화나 고통은 물론이거니와 그에 수반되는 경제적 어려움, 학업포기나 경력단절 등 수많은 불이익을 사실상 임부에게만 온전히 전가하는 불합리한 이 조항을 66년만에 헌법적 가치에 부합하지 않는다고 판단한 것은 늦었지만 당연한 결정이다.

 

이제 이 법 개정의 책임이 있는 정부와 국회는 헌법재판소의 이번 결정에 따라 태아의 생명권, 그리고 태아의 생명권과 여성의 건강권, 여성의 생명권, 자기운명결정권이 조화를 이룰 수 있도록 임신과 출산의 사회 경제적 사유로 인한 영향을 고려하여 임신기간의 구분 등에 따른 임신중절 허용 등을 내용으로 하는 대체입법과 임신중절과 관련한 여성의 건강권을 보장할 수 있는 건강보험의 급여화 등 관련 법령 정비에 노력하여야 할 것이다. 

 

▣ 논평 [원문보기/다운로드]

지금 내가 할 수 있는 참여와 행동에 동참해주세요
참여연대 회원가입·후원하기
목록
제목 날짜
[참여] 세월호 진상규명을 위한 국민청원에 함께해요 2020.10.06
참여연대 연대활동을 소개합니다 2015.03.07
[여성환경연대] [성명] “내 몸이 증거다, 나를 조사하라”   2017.09.05
[대선캠프초청토론회및후보자약속식] 위험사회에서 생명안전이 존중되는 일터와 사회로   2017.04.12
[보도자료] 제주4·3 70주년 범국민위원회 출범식   2017.04.10
[차별금지법제정연대] 포괄적 차별금지법 제정 운동 선포를 위한 각계각층 기자회견   2017.02.23
[논평] 청와대 인간띠잇기 행진 6시간 앞두고 금지통보, 경찰의 불법적 공권력 행사 규...   2016.11.30
[간담회] 박근혜 이후, 새로운 정치체제를 위한 열린 간담회   2016.11.30
[행사안내] 5·18민주화운동 제36주년기념 서울행사 및 오월광주 치유사진전 ‘기억의 회복’   2016.05.17
[기자회견] 보수 기독교계의 소수자 혐오와 차별에 동조하는 김무성/박영선 의원 규탄   2016.03.03
[대회] 12/5 백남기농민 쾌유 기원과 민주회복 민생살리기 범국민대회   2015.12.04
[성명] 시민의 목을 조른 여야 합의 철회하라   2015.12.02
[성명] 김영삼 전 대통령의 서거에 깊은 애도를 표합니다   2015.11.23
[기자간담회] 민중총궐기 인권침해감시단 긴급 기자간담회   2015.11.19
[연대회의 기자회견] “우리가 직접 읽어보겠습니다” 한국사교과서 알기 시민캠페인   2015.11.17
[성명] 사람 목숨 위협하는 경찰 폭력, 이제는 끝내야 한다   2015.11.16
[안내] 역사교과서 국정화 강행 규탄 4차 범국민대회(11.7 토/오후 5시)   2015.11.06
[논평] 군의 역사교과서 집필 참여, 점입가경 따로 없다   2015.11.06
[참여연대 성명] '민주주의에 대한 폭거' 국정화 확정고시 : 위헌적인 역사쿠데타 강력...   2015.11.03
[연대회의 성명] 박근혜 정부의 역사교과서 국정화 고시 강행 강력히 규탄한다   2015.11.03
[보도자료] 참여연대, 국정화 행정예고에 반대의견서 제출   2015.10.28
[연대회의] 국정교과서 사태에 즈음한 시민사회 시국선언   2015.10.19
© k2s0o1d4e0s2i1g5n. Some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