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참여연대 회원 14105

정부지원금 0%, 회원의 회비로 운영됩니다

참여연대 공식일정+ 더보기

민생희망본부  l  서민이 행복한 사회를 위해 민생대안을 제시합니다

  • 시민권리
  • 2016.09.23
  • 192
  • 첨부 2

문화예술계 불공정관행 개선 촉구 기자회견

 

예술인단체, 대표적인 방송음악 불공정 기업 ‘로이엔터테인먼트’ 불공정거래행위 재신고

 

일시장소 :  9월 23일(금) 오전 9시 50분 국회본청 정론관

 

9월 23일(금) 오전 9시 50분 국회본청 정론관에서 오영훈 의원실, 유은혜 의원실, 조승래 의원실과 함께 문화예술계 불공정관행 개선에 관한 기자회견이 열립니다.

 

예술인소셜유니온, 민주사회를 위한 변호사 모임, 참여연대 민생운동본부 등 문화예술단체와 법률단체, 시민단체들은 지난 3월 16일 광화문에서 성명서를 발표해 방송음악계의 대표적인 불공정 기업인 로이엔터테인먼트에 대한 고소고발을 시작으로 문화예술계 불공정관행을 개선하기 위한 공동행동을 선포하였습니다.

 

로이엔터테인먼트는 우리에게 잘 알려진 ‘응답하라 1994, 1997’, ‘삼시세끼’, ‘프로듀사’ 등의 예능, 드라마 방송음악을 제작한 대표적인 방송음악 제작사입니다. 하지만 로이엔터테인먼트의 진짜 얼굴은 불공정한 계약서 체결을 강요하고, 작곡가들의 저작권리를 빼앗고, 엔지니어의 임금을 상습 체불하는 등 문화예술계에서 벌어지고 있는 불공정한 관행의 백화점이나 다름없습니다. 

 

이에 방송음악계의 대표적인 불공정 기업인 로이엔터테인먼트를 공정거래위원회에 신고하여 문화예술계에 만연한 불공정 행위에 대한 공정위의 적극적인 조사와 처벌을 촉구하는 바입니다.

 

우리는 2016년 주요 사업을 ①로이 사태 공동 대응 ②방송문화계 불공정관행 개선 ③<문화예술용역거래 공정화에 관한 법률> 입법 ④해외저작권 유통 체계 공정화로 선정하여 문화예술계 불공정관행 개선 운동을 지속해 나갈 예정입니다. 

 

별첨. 공정위신고서(공정위신고 내용 요약(사업요약 1) 및 문화예술계 불공정관행 개선 사업


 

국회특수활동비 공개,이동통신요금 원가공개, 다스비자금 검찰고발.
참여연대의 많은 활동은 시민들의 든든한 재정지원 덕분입니다.
월 1만원, 여러분의 후원이 세상을 바꿉니다!

세상을 바꾸는 사람은 바로 나
목록
제목 날짜
[보도자료] 상가임대차보호법 개정 국민운동본부 출범! 1 2018.07.05
[카드뉴스/서명] 전월세상한제 계약갱신제도 도입 위한 10만인 서명 함께 해요! 2017.10.30
[종합] 떼인 '소비자 권리' 찾으러 갑시다! 2015.06.01
[참여연대 경향신문 공동기획] 소소권, 작지만 소중한 권리 2014.02.28
[종합] 갑의 횡포에 맞서는 을과 함께합니다 2 2013.08.05
참여연대 민생희망본부를 소개합니다 2015.03.07
[기자회견] 멀티플렉스 3사의 영화 티켓·팝콘 가격 담합 혐의 공정위 신고   2016.08.25
[소소권34] 민자기숙사 ‘기숙사비+식비’ 한묶음 판매   2016.08.23
[기자간담회] 홈플러스 항소심 무죄 판결 문제제기와 롯데홈쇼핑 고발   2016.08.22
[공동성명] 홈플러스 형사 항소심 기각판결에 대한 시민사회 입장   2016.08.12
[보도자료] CGV 무단광고 공익소송 1심 원고 패소 판결 납득할 수 없어   2016.07.11
[성명] 빅데이터 시대 소비자 권리 침해를 우려한다   2016.06.30
[소소권33] 취준생 등골 빼먹는 토익 응시료 인상   2016.05.30
[보도자료] IPTV3사 광고시청 강제행위 눈감아준 공정위·통신당국   2016.05.25
[기자회견] 소비자집단소송법 제정안, 19대 국회 종료 전 처리 촉구   2016.05.08
[보도자료] 관람료 인상 꼼수, 롯데시네마 가격 차등화 정책 철회하라   2016.04.22
[보도자료] 명백한 요금인상 꼼수, CGV 가격차등화 정책 철회하라   2016.03.24
[입법청원] 영화관 스크린 독점 방지, 상영시간 내 광고 금지 영비법 개정안   2016.02.18
[보도자료] 설과 추석, 명절에는 거북이도로 되는 고속도로 통행료 전면 면제 호소!   2016.02.03
[논평] 영화관 무단광고 무혐의 공정위 판단 납득하기 어려워   2016.02.02
[소소권32] 고속도로 통행료, 명절 땐 ‘광복절’처럼 면제 안되나요   2016.02.02
[보도자료] 홈플러스 개인정보 매매 무죄 선고한 사법부에 1㎜ 크기 항의 서한 전달   2016.01.13
[성명] 홈플러스 개인정보 불법매매 면죄부 준 법원 판결 규탄   2016.01.08
[보도자료] IPTV3사의 광고 시청 강제 행위 공정위·통신당국에 신고   2016.01.05
[소소권30] 인터넷 쇼핑몰 휴대폰 표준요금제 숨기기   2015.12.22
[소소권] 연말결산 특집 "국민의 권리 영역 넓혔다는 데 큰 의미”   2015.12.21
© k2s0o1d4e0s2i1g5n. Some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