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참여연대 공식일정+ 더보기

민생희망본부    서민이 행복한 사회를 위해 민생대안을 제시합니다

  • 소비자권리
  • 2018.02.08
  • 682

토익 특별접수기간 단축 환영, 그러나
비용인하⋅성적재발급 수수료 인하 없어 아쉬워

많은 응시생이 보는 대표 영어 인증시험인 만큼 사회적 책무 가져야

 

오늘 YBM한국토익위원회(이하 YBM)은 토익 제도 개선 사항을 공지 했다. 성적처리 기간을 단축하여 차기 시험 접수 마감 전에 성적을 발표하고, 특별접수기간을 단축하고 정기접수기간을 연장하며, 기소 생활 수급자의 무료 응시 기회를 제공한다는 내용이다. 

참여연대 민생희망본부(본부장:조형수 변호사)는 토익 개선 사항을 환영하지만, 응시비용과 성적재발급 수수료 인하가 담기지 못한점은 추가 개선이 필요하다고 평가한다. 

 

토익은 정기접수 기간이 일찍 종료되어서 전월(前月)에 치른 시험 성적을 확인하고 이번 달 시험 접수를 하려면 특별접수 비용 4,400원을 더 지불해야 했으며, 미리 접수한 시험의 취소를 하려고 해도 100% 환불 받지 못하는 일정으로 편성되어 있어서 많은 응시생들의 불만이 많았다. 이를 개선하고자 참여연대 민생희망본부는 2013년부터 다양한 캠페인을 전개해왔으며 어제 발행한 보도자료에서도 한 취업준비생이 청와대에 올린 청원을 소개하며 다시한번 토익 문제 개선을 촉구했다.

 

참여연대 민생희망본부는 YBM의 토익 개선안에 환영하지만, 몇가지 아쉬움을 남긴다.

우선 특별접수기간을 기존 25일에서 10일~11일로 단축한다고 했지만, 시험접수는 응시일로부터 3일전까지 가능한 것을 보면, 특별접수 기간을 아예 폐지하거나 더 단축하지 못한 것이 아쉬움을 남긴다.

또 정기접수 비용 44,500원과 특별접수 비용 48,900원 그리고 성적확인서 재발급비용 2000원을 인하하지 못한 것도 추가 개선해야 할 사항이다.

 

토익은 많은 대학생들과 취업준비생들이 보는 대표적인 영어 능력평가 시험이기도 하고, 일부 공무원 임용과 자격증 시험에 제출해야 하는 영어 인증 서류이기도 하다. 그만큼 많은 사람들이 응시하는 시험으로서, 그에 따르는 사회적 책무를 지녀야 한다. 가까운 미래에 특별접수 기간 폐지와 비용 인하가 되기를 촉구한다.

 
지금 내가 할 수 있는 참여와 행동에 동참해주세요
참여연대 회원가입·후원하기
목록
제목 날짜
[서명] 전국의 세입자 여러분, 주택임대차보호법 개정해요 2019.10.01
[종합] 떼인 '소비자 권리' 찾으러 갑시다! 2015.06.01
[참여연대 경향신문 공동기획] 소소권, 작지만 소중한 권리 2014.02.28
[종합] 갑의 횡포에 맞서는 을과 함께합니다 2 2013.08.05
참여연대 민생희망본부를 소개합니다 2015.03.07
[보도자료] 토익 성적 확인하고 나면 특별접수 4,400원 더 내야   2018.02.07
[보도자료] 명절 고속도로 통행료 면제 법안 통과 환영 및 추가 조치 제안   2018.01.14
[논평] 2008년 촛불집회 주최자 대법원 유죄 선고에 대한 입장   2017.12.26
[기자회견] 홈플러스 소송 시민단체 공동보고대회   2017.12.16
[기자회견] 명절 고속도로 통행료 면제 환영 및 추가 조치 제안   2017.09.25
[논평] 공정위는 멀티플렉스3사 티켓가격 담합 철저히 조사해야   2017.06.01
[보도자료] 19대 대선 후보의 소비자정책 공약 평가 결과   2017.05.04
[토론회] 19대 대선 소비자 정책 토론회 "모든 유권자는 소비자다"   2017.04.14
[보도자료] 주요 대선후보 소비자정책 비교․분석결과 발표   2017.04.13
[논평] 대법원의 홈플러스 개인정보 매매 유죄판결 환영한다   2017.04.07
[기자회견] 제19대 대통령선거, 소비자권리 실현을 위한 개혁과제 발표 기자회견   2017.03.23
[기자회견] 「소비자의 권익 보호를 위한 집단소송법안」 공동발의   2017.02.02
[보도자료] 특검은 안종범 수첩의 대통령 지시사항 ‘CGV 광고’ 의혹 철저히 조사해야    2017.01.15
[보도자료] 공정위는 삼성 출신 인사 송무담당관에 임용해선 안 돼   2017.01.13
[논평] CGV·롯데시네마·메가박스 무혐의 처분한 공정위   2016.12.27
[보도자료] CGV 무단광고 옹호한 2심 재판부 판결 납득할 수 없어   2016.12.19
[성명] 인권위, 개인정보 비식별화를 골자로 한 정부의 부실한 빅데이터 정책 비판 환...   2016.11.08
[입법의견서] 개인정보 보호 완화한 정보통신망법 개정안 입법예고의견서 제출   2016.11.02
[성명] 청와대발 빅데이터 활성화 정책 중단하라!   2016.11.01
[보도자료] 참여연대와 도종환 의원, 영비법 개정안 공동발의   2016.10.31
© k2s0o1d4e0s2i1g5n. Some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