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참여연대 공식일정+ 더보기

민생희망본부    서민이 행복한 사회를 위해 민생대안을 제시합니다

  • 시민권리
  • 2018.02.09
  • 291

철도 해고노동자 복직 합의 환영한다

노사는 철도 발전과 공공성 강화를 위한 동반자 역할 해야

KTX 승무원도 조속히 복직시켜야

 

 

어제(8일) 코레일과 철도노조는 노사 대표자 간담회에서 철도 민영화 투쟁에서 해고당한 노동자 복직에 합의와 더불어 철도발전위원회 구성, 안전대책 및 근무여건 개선 등을 합의했다.

 

<철도공공성시민모임>은 국가의 잘못된 철도정책을 막아내다 해고당한 노동자의 복직합의에 큰 환영의 뜻을 표한다. 해고자 복직은 2003년부터 이어진 노사 간 긴 갈등에 종지부를 찍고 화해의 길로 나선 것이므로 의미가 크다. 다만, 아직 복직되고 있지 않은 KTX 승무원도 하루빨리 직접 고용의 방식으로 복직시켜 남은 갈등도 해결하길 촉구한다.

 

<철도공공성시민모임>은 코레일과 철도노조가 화합의 길을 나선 만큼, 앞으로 철도발전을 위해서 노력하는 동반자의 역할을 기대하고 있다. 이제 코레일과 노조는 노사화합을 동력 삼아 철도산업의 발전을 위해서 산적한 과제를 해결해야 한다.

 

특히, 지속해서 제기되고 있는 철도의 안전과 국제경쟁력 강화를 위해 코레일-철도시설관리공단 통합 문제와 요금차별과 가짜 경쟁을 해소를 위한 코레일-SR 통합 문제를 노사가 머리를 맞대고 함께 해결해야 한다. 노사는 이제 세계 경쟁력을 갖춘 안전한 철도를 위해서 노력해주길 바란다. 끝.

 

2018년 2월 9일

철도공공성시민모임

(운영위단체 : 경제정의실천시민연합, 참여연대, 한국YMCA전국연맹, 시민사회단체연대회의, 녹색교통운동)

 

※ 철도공공성시민모임(철도공공성모임)은 2013년 9월 2일 철도공공성 확대, 사회적 합의 없는 민영화 추진 반대, 교통기본권 보장 확대 운동을 위해 전국 214개 시민사회단체들이 모여 활동하고 있으며, 2013년 정부의 철도민영화 정책 반대 운동을 전개하였습니다.

 

▣ 성명 [원문보기/다운로드]

지금 내가 할 수 있는 참여와 행동에 동참해주세요
참여연대 회원가입·후원하기
목록
제목 날짜
[서명] 전국의 세입자 여러분, 주택임대차보호법 개정해요 2019.10.01
[종합] 떼인 '소비자 권리' 찾으러 갑시다! 2015.06.01
[참여연대 경향신문 공동기획] 소소권, 작지만 소중한 권리 2014.02.28
[종합] 갑의 횡포에 맞서는 을과 함께합니다 2 2013.08.05
참여연대 민생희망본부를 소개합니다 2015.03.07
[보도자료] 토익 성적 확인하고 나면 특별접수 4,400원 더 내야   2018.02.07
[보도자료] 명절 고속도로 통행료 면제 법안 통과 환영 및 추가 조치 제안   2018.01.14
[논평] 2008년 촛불집회 주최자 대법원 유죄 선고에 대한 입장   2017.12.26
[기자회견] 홈플러스 소송 시민단체 공동보고대회   2017.12.16
[기자회견] 명절 고속도로 통행료 면제 환영 및 추가 조치 제안   2017.09.25
[논평] 공정위는 멀티플렉스3사 티켓가격 담합 철저히 조사해야   2017.06.01
[보도자료] 19대 대선 후보의 소비자정책 공약 평가 결과   2017.05.04
[토론회] 19대 대선 소비자 정책 토론회 "모든 유권자는 소비자다"   2017.04.14
[보도자료] 주요 대선후보 소비자정책 비교․분석결과 발표   2017.04.13
[논평] 대법원의 홈플러스 개인정보 매매 유죄판결 환영한다   2017.04.07
[기자회견] 제19대 대통령선거, 소비자권리 실현을 위한 개혁과제 발표 기자회견   2017.03.23
[기자회견] 「소비자의 권익 보호를 위한 집단소송법안」 공동발의   2017.02.02
[보도자료] 특검은 안종범 수첩의 대통령 지시사항 ‘CGV 광고’ 의혹 철저히 조사해야    2017.01.15
[보도자료] 공정위는 삼성 출신 인사 송무담당관에 임용해선 안 돼   2017.01.13
[논평] CGV·롯데시네마·메가박스 무혐의 처분한 공정위   2016.12.27
[보도자료] CGV 무단광고 옹호한 2심 재판부 판결 납득할 수 없어   2016.12.19
[성명] 인권위, 개인정보 비식별화를 골자로 한 정부의 부실한 빅데이터 정책 비판 환...   2016.11.08
[입법의견서] 개인정보 보호 완화한 정보통신망법 개정안 입법예고의견서 제출   2016.11.02
[성명] 청와대발 빅데이터 활성화 정책 중단하라!   2016.11.01
[보도자료] 참여연대와 도종환 의원, 영비법 개정안 공동발의   2016.10.31
© k2s0o1d4e0s2i1g5n. Some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