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참여연대 공식일정+ 더보기

민생희망본부    서민이 행복한 사회를 위해 민생대안을 제시합니다

  • 소비자권리
  • 2015.06.01
  • 20572

떼인 소비자권리 찾으러 갑시다!

 

 

2015 참여연대 민생희망본부의 3가지 캠페인 

떼인 '소비자 권리' 찾으러 갑시다!


1. 관객 모독 '영화관 3총사' 탈바꿈 캠페인

 

참여연대,민변,청년유니온은 <관객 모독 '영화관 3총사' 탈바꿈> 캠페인을 진행하고 있습니다. 꼴보기 싫은 광고하느라! 시작 시간 안지키는 건 기본! 뻥튀기 팝콘 값에! 볼 영화도 없는 영화관! 이제 그만!!!

 

참여연대,민변,청년유니온 vs. 영화관 3총사

 

2. 더이상 '호갱'으로 남을 수 없다!

 

최근 홈플러스의 개인정보 불법 판매 사건에 굉장히 놀라셨죠! 사기 사은품 행사를 벌인 혐의로 조사를 받던중, 고객들의 소중한 신상정보를 보험회사에 팔아넘긴 것까지 들통났답니다. 삽시간에 '호갱'으로 전락한 우리 소비자들, 하루에도 몇 번씩이나 스팸 전화/문자 받느라 정말 열 뻗치죠?! 그래서 참여연대는 시민 62명과 함께 홈플러스에 고객정보 불법판매 손해배상청구 소송을 진행 중입니다.

 

주요활동 일지

'소비자집단소송법'이란?

소비자가 기업의 불법행위로 인해 손해를 입은 경우에, 그 중 일부만 소송에서 승소해도 관련된 모든 소비자가 손해배상청구권을 인정받을 수 있게 만드는 취지의 법입니다. 현재 국회에는 참여연대의 소비자집단소송법 입법 청원안, 서영교 의원(새정치민주연합, 법사위)의 소비자집단소송법 발의안 등이 계류 중입니다. 아직 우리나라에는 집단소송법이 없어서, 시민 개개인이 소송에 참여해야만 하는 고충이 있습니다. 정부와 기업 등의 불법행위를 사전에 예방하고 사후에 효과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꼭 소비자집단소송법이 꼭 제정되어야 합니다!


 3. 통신비·단말기 요금 거품 빼기 캠페인

 

OECD 통신비 가계 지출 1위에 빛나는 대한민국! 미래부가 단통법으로 통신비를 낮췄다고 자화자찬 하는 동안, SKT·KT·LGU+ 통신3사 및 제조사들의 담합으로 핸드폰 요금과 단말기 값에 잔뜩 낀 거품은 전혀 꺼질 기미조차 안보이죠! 아무런 명목도 없이 요금제에 붙어 나오는 1만원 상당의 기본료부터 폐지되어야 합니다! 동일한 단말기 제품의 국내 판매가는 해외 판매가보다 왜 이렇게 비싼거죠??  참여연대는 시민들과 함께 힘을 모아 통신 요금을 낮추기 위해 적극적으로 싸우고 있습니다.

 

주요활동 일지


*소비자권리를 찾는 참여연대의 활동은 계속 업데이트 됩니다.

지금 내가 할 수 있는 참여와 행동에 동참해주세요
참여연대 회원가입·후원하기
목록
제목 날짜
민생희망본부를 소개합니다. 2020.09.11
[세입자필수정보] 바뀐 주택임대차보호법 22문22답 2020.08.13
19전 20기 노력 끝에 주택임대차보호법 개정을 이뤄냈습니다! 2020.08.11
[칼럼] 주택임대차보호법 개정 논의에 부쳐   2011.02.24
[기고] 대부업체가 독점력 가진 현실서 규제 없다면 서민들 高利 부담 고통   2010.12.06
[칼럼]‘전세난민’ 신음소리가 커지기 전에   2011.01.27
[기고] 이명박 정부가 '반서민' '불공정' 정부라는 두 가지 근거 (1)  2010.09.26
[토론회 후기] 용산참사 1년 지났습니다   2010.01.20
누가 ‘잡상인’과 ‘구걸자’에게 돌을 던지는가   2012.04.06
[기고] 잘 보십시오, 국민들이 폭도로 돌변하는지 (11)   2010.07.02
<두건족의 프라이버시이야기> 아.... 주민등록증. 그리고 지독한 응징   2003.11.07
[칼럼] 이석채 회장님, 사상 최악 CEO로 남으실 겁니까? (1)   2013.03.15
[칼럼] 이 영상 보면, 정말 열 받습니다   2012.04.05
[인터뷰] "민주당은 헤매고, 진보정당˙시민단체는 부진하다"   2013.02.15
[인터뷰] 한 공대생이 '민생희망운동'에 앞장서게 된 이유는?   2012.07.24
조선일보, 대통령께 칭찬 받으니 행복하십니까 (1) (1)  2010.05.14
서울시의 '마을 만들기'가 성공하려면   2012.08.08
<안국동窓> 아파트값 폭등과 '기형국가' 한국   2006.11.20
[기고] 에이미트 회장님, 소송 상대를 잘못 고르셨어요. (2)   2009.08.18
[기고] 야간집회땐 ‘난리가 날 것’이라던 그들에게   2010.08.06
<두건족의 프라이버시이야기> 감시카메라 너머에 '설경구'가 있는게 아니다   2003.10.24
[기획] 부모 소득수준 맞춰 '보육비 상한제' 도입해야   2009.01.14
[기고] 서민일상 애환 덜어줄 좋은 공약 찾아 한표를   2010.06.01
© k2s0o1d4e0s2i1g5n. Some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