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참여연대 공식일정+ 더보기

민생희망본부    서민이 행복한 사회를 위해 민생대안을 제시합니다

  • 소비자권리
  • 2017.04.07
  • 101371
  • 첨부 1

대법원의 홈플러스 개인정보 매매 유죄판결 환영한다

홈플러스 소비자 개인정보 불법매매 사건, 형사재판 1심과 2심 전원 무죄, 대법원 유죄취지로 원심 파기환송 
경품행사를 가장한 개인정보취득은 부정한 수단, 방법에 의한 취득
텔레마케팅을 위한 보험사의 사전필터링은 보험사의 이익을 위한, 보험사의 업무이므로 역시 소비자의 개인정보처리에 관한 동의를 받아야

 

2017년 4월 7일 대법원(대법원 3부, 주심 권순일 대법관, 2016도13263)은 홈플러스가 보험사에 소비자의 개인정보를 판매한 사건에 대해 종전 1심과 2심의 무죄를 선고한 원심을 파기하고, 최종 유죄를 판결했다. 

 

원심법원은 경품행사를 가장해 소비자의 개인정보를 취득한 행위에 대해 무죄를 판결했다. 원심법원은 비록 1밀리미터(약 4포인트)의 매우 작은 글씨 크기로 작성되었으나 사람이 못 읽을 수준이 아니어서, 개인정보보호법에서 정한 고지의무를 지켰다고 판단하였다. 그러나 대법원은 소비자가 경품행사에 응모할 때, 아무런 대가 없이 이뤄지는 행사인지 아니면 개인정보를 보험사 등 제3자에게 제공하는 행사인지가 중요한 요소라고 지적하였다.

 

경품응모권에 1밀리미터 크기의 글씨로 기재된 것을 읽기가 쉽지 않고, 짧은 시간 동안 응모권을 작성하면서 그 내용을 정확히 파악하여 잘못된 인식을 바로잡기가 어렵다는 것이다. 결국 홈플러스의 행위는 개인정보보호법 제72조 제2호에서 규정한 ‘거짓이나 그 밖의 부정한 수단이나 방법으로 개인정보를 취득하거나 개인정보 처리에 관한 동의를 받는 행위에 해당된다고 판단했다. 
  
또한 원심법원은 홈플러스가 보험사의 사전필터링을 위하여 개인정보를 제공한 행위에 대하여 홈플러스의 개인정보를 판매하는 과정의 일환으로 제공한 것이므로 이는 위탁에 불과하여 소비자의 동의를 별도로 받지 않더라도 문제되지 않는다고 하였다. 그러나 대법원은 이에 대해 보험회사는 단순한 수탁자가 아니라 자신들의 독자적 이익과 업무처리를 위하여 홈플러스로부터 개인정보를 제공받은 제3자에 해당되므로 소비자로부터 개인정보처리에 관한 동의를 받지 아니한 이상 개인정보보호법 위반에 해당된다고 하였다. 

 

대법원은 이번 판결을 통하여 개인정보 매매의 심각성을 알리고, 기업의 개인정보처리의 윤리를 바로 세웠다. 현행 개인정보보호법이 정한 바에 따라 지극히 상식적이고 합리적인 판단한 결과이다. 이번 대법원 판결로 기존 기업의 개인정보매매의 관행을 뿌리 뽑고, 대한민국의 개인정보 처리에 관한 기준을 세우는 계기가 되길 희망한다. 

 

이러한 형사재판과 더불어 참여연대, 경실련 소비자정의센터, 진보네트워크, 안산 소비자단체협의회 등 소비자단체, 시민단체는 홈플러스가 소비자 개인정보를 불법으로 매매한 사건에 대하여 홈플러스와 보험사를 상대로 개인정보보호법 위반을 이유로 손해배상청구소송을 제기하여 민사소송을 함께 하고 있다.

 

함께한 단체

경실련 소비자정의센터, 진보네트워크센터, 참여연대, 
소비자교육중앙회, 한국여성소비자연합, 한국YWCA연합회, 한국소비자연맹, 소비자시민모임, 한국소비자교육원, 
한국YMCA전국연맹, 녹색소비자연대, 소비자공익네트워크, 한국부인회총본부

 

참여연대, 홈플러스 개인정보 불법매매 무죄 선고한 사법부에 1㎜ 크기 글씨로 작성한 항의 서한 전달 홈플러스 개인정보 매매 무죄 선고한 사법부에 1㎜ 크기 항의 서한 전달

 

관련한 활동 경과

2015-03-12 [공익소송] 참여연대, 개인정보 불법판매 홈플러스 공익소송

2015-04-02 [수사의뢰] 홈플러스 고객 개인정보 제3자 제공현황 삭제 관련

2015-04-21 [소송] 시민62명, 홈플러스에 고객정보 불법판매 손해배상청구

2015-04-24 [성명] 개인정보분쟁조정위, 홈플러스 분쟁조정 즉각 개시해야

2015-04-27 [논평] 홈플러스는 표시광고법·개인정보보호법 위반 등 불법행위에 책임 있는 자세 보여야

2015-05-25 [의견서] 홈플러스 개인정보 유상판매 형사재판 관련 탄원

2016-01-08 [성명] 홈플러스 개인정보 불법매매 면죄부 준 법원 판결 규탄

2016-01-13 [항의] 홈플러스 개인정보 매매 무죄 선고한 사법부에 1㎜ 크기 항의 서한 전달

2016-08-12 [공동성명] 홈플러스 형사 항소심 기각판결에 대한 시민사회 입장

2016-08-22 [기자간담회] 홈플러스 항소심 무죄 판결 문제제기와 롯데홈쇼핑 고발

2016-11-02 [입법의견서] 개인정보 보호 완화한 정보통신망법 개정안 입법예고의견서 제출

지금 내가 할 수 있는 참여와 행동에 동참해주세요
참여연대 회원가입·후원하기
목록
제목 날짜
#5G불통피해 공식 인정! 아직 해결할 문제 많아요 2020.10.28
민생희망본부를 소개합니다. 2020.09.11
[세입자필수정보] 바뀐 주택임대차보호법 22문22답 2020.08.13
19전 20기 노력 끝에 주택임대차보호법 개정을 이뤄냈습니다! 2020.08.11
[논평] 대법원의 홈플러스 개인정보 매매 유죄판결 환영한다   2017.04.07
[기자회견] 시민 안전보다 재벌 이익 앞세운 제2롯데월드 프리오픈 규탄한다 (3)   2014.09.03
[종합] 갑의 횡포에 맞서는 을과 함께합니다 (2)   2013.08.05
[참여연대 경향신문 공동기획] 소소권, 작지만 소중한 권리   2014.02.28
[종합] 떼인 '소비자 권리' 찾으러 갑시다!   2015.06.01
참여연대 민생희망본부를 소개합니다   2015.03.07
[기자회견]토익 영어학원 허위·과장 광고 피해 극심... 2차 공정위 고발 (6)   2013.10.29
[논평] 9개월만의 당정협의가 분양가상한제 폐지란 말인가   2012.07.18
참여연대 수도권 50여개 대학 및 서울지역 일반대학원 학비현황 조사   2010.02.10
[기자회견] 용산 화상경마도박장 추방을 위한 성심여중고 학생들의 입법청원   2016.07.18
[기고-오세훈 투표반대②] 서울시, 어쩌다 이 지경...환멸스럽다   2011.08.09
[오마이뉴스 기고] '깡통전세' 불안하시죠? 네 가지만 기억하세요   2019.02.12
마사회가 기어코 용산화상경마장을 개장, 국민권익위 반대 표명 (5)   2014.06.28
[행정신고] 데이터중심요금제 및 기본료 문제 담합-폭리 의혹등 공정위 신고   2017.05.18
[보도자료] 수원대와 이인수 총장의 엽기적인 행각   2014.07.29
© k2s0o1d4e0s2i1g5n. Some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