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참여연대 공식일정+ 더보기

민생희망본부    서민이 행복한 사회를 위해 민생대안을 제시합니다

  • 통신
  • 2004.02.24
  • 924

인터넷 여론 '불복종·반대' 천하통일



오마이뉴스·프레시안 등 순수 인터넷 언론사가 소속된 한국인터넷신문협회의 인터넷 실명인증제 거부 선언 이후 디지틀조선일보, 동아닷컴, 한겨레플러스 등이 소속된 한국온라인신문협회도 이 법률안에 반대하는 성명을 발표했다. 또한 포털사로는 처음으로 다음미디어본부도 불복종운동 동참을 밝혔다.

100여개 시민단체, 한국인터넷언론협회, 한국인터넷기자협회 등이 이미 인터넷 실명제가 통과될 경우 불복종하겠다고 선언했고, 한국인터넷기업협회의 반대 의견에 이어 한국온라인신문협회도 반대 의사를 분명히 함으로써, 인터넷은 명실공히 인터넷 실명제 불복종 및 반대 여론이 '천하통일'을 이뤘다는 평이다. 또한 인터넷 실명제를 주도한 한나라당에 정치적으로 우호적이었던 조선일보, 동아일보 등의 인터넷 사이트도 반대 성명에 동참으로써 이 법안을 다룰 국회 법제사법위원회는 국가인권위가 지적한 위헌 부담과 함께, 정치적 부담도 한층 커졌다는 지적이다.

"범위 모호하고, 실효성 없다"

24일 반대 성명을 발표한 한국온라인신문협회 소속 언론사는 동아닷컴, 디지틀조선일보, 문화일보, 미디어 칸, 세계닷컴, 조인스닷컴, 한겨레플러스, 한경닷컴, 한국아이닷컴 등 9개 언론사다.

온라인신문협회는 성명에서 "이 법안이 규제 대상으로 삼은 '인터넷 언론사'의 정의가 모호할 뿐 아니라 선거법에서 규제하는 허위정보나 근거 없는 비방글의 게시 등은 인터넷 언론사 사이트뿐만 아니라 커뮤니티, 검색 사이트 등 어느 곳에서도 나타날 수 있어 규제의 현실성이 부족하다"고 지적했다. 온라인신문협회는 또 "우리 협회 소속 회원사들은 이미 실명제를 실시하고 있고, 인터넷 실명제 같은 규제 위주의 법안은 올바른 인터넷 문화를 만들기 위한 자생적인 노력에 부정적인 영향을 끼칠 우려가 있다"며 반대 목소리를 분명히 했다.

한편 이 법안에 반대 의사를 밝히고 불복종운동 여부를 내부적으로 검토했던 다음미디어본부도 불복종운동을 선언한 시민단체들에게 참여 의사를 알려왔다. 포털사로는 처음 불복종 입장을 밝힌 다음에 이어 다른 대형 포털사이트의 움직임도 주목되는 부분이다.

원희룡 의원 "입장 번복할 이유가 없다"

시민단체와 인터넷 여론의 이런 동향에도 불구하고 한나라당은 여전히 실명인증제 실시를 당론으로 고수한다는 입장이다. 김경환 <민중의소리> 기자는 "인터넷언론협회 사무처장이 국회 정개특위 선거법 소위 간사인 원희룡 의원을 20일경 방문해 인터넷 실명인증제 반대 의견을 전달하는 자리에서 원 의원은 '한나라당이 입장을 바꿀 이유가 없다'는 의사를 전달했다"고 밝혔다. 민주당 역시 전자정당추진본부 차원에서는 반대 의견이 있지만 정개특위에서의 찬성 당론을 거둘 의사는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에 따라 인터넷 실명제에 반대하는 시민단체와 인터넷 언론사들은 국회 법사위를 겨냥한 대응 전략을 짜고 있다. 불복종 운동을 주도하고 있는 '인터넷 국가검열을 반대하는 공동대책위원회'는 법사위 소속 의원들을 상대로 이 법안의 위헌성을 적극 제기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한편 23일에는 제주참여환경연대·제주여성민우회·제주환경운동연합 등 제주지역 3개 시민단체가 인터넷 실명제 불복종운동에 동참한다고 밝혔다.

장흥배 기자
지금 내가 할 수 있는 참여와 행동에 동참해주세요
참여연대 회원가입·후원하기
목록
제목 날짜
민생희망본부를 소개합니다. 2020.09.11
[세입자필수정보] 바뀐 주택임대차보호법 22문22답 2020.08.13
19전 20기 노력 끝에 주택임대차보호법 개정을 이뤄냈습니다! 2020.08.11
[보도자료] 참여연대, 우상호 의원 ‘기본료 폐지 및 통신비인하법' 전기통신사업법 개...   2016.10.24
[보도자료] "가계통신비 부담 완화 위한 8가지 과제를 제안합니다!" 노웅래 ...   2018.10.31
[보도자료] "진짜 민생법안!" 보편요금제 법안 처리를 촉구하는 통신소비자...   2018.08.14
[보도자료] 1.25 인터넷대란 손해배상소장 접수   2003.04.30
[보도자료] 5G 문제로 보상 받은 11개 사례 공개   2020.10.19
[보도자료] KT 부당 요금 감면 과징금 처분에 대한 입장   2016.02.04
[보도자료] KT 이석채 회장 체제하 또 하나의 비리 혐의 드러나   2013.04.29
[보도자료] KT아현국사 화재피해 철저한 보상 및 통신공공성 확보 위한 경영구조 개선 ...   2018.12.12
[보도자료] KT와 LGu+의 데이터 요금제 출시, 긍정적인 부분 있어   2015.05.14
[보도자료] KT의 공익제보자 보복 조치에 대해 대법원이 불법·부당하다 확정 판결   2015.04.27
[보도자료] KT의 집요한 공익제보자 보복을 중단해야   2016.02.28
[보도자료] LTE 통신비원가가 36,085원? 5G 주파수 비용 빼면 30,465원에 불과   2020.10.08
[보도자료] mVoIP 차별 차단 금지 환영. 트래픽 차별 요금제 허용 반대   2013.12.12
[보도자료] SKT 불통 사태 관련 재판 항소 제기   2015.07.20
[보도자료] SKT·CJ헬로비전 인수합병 지자체 의견청취 결과   2016.03.18
[보도자료] SKT불통사태 관련 패소, 곧 상고할 것   2016.02.21
[보도자료] SKT불통사태 대법원 기각 판결, 납득할 수 없어   2016.07.15
[보도자료] SKT불통사태 대법원에 상고장 제출   2016.03.03
[보도자료] SKT통신장애 피해자들과 소비자집단분쟁조정 신청   2014.03.24
[보도자료] ‘5G 요금 내려갈 때까지’ SKT본사 앞 릴레이 1인 시위(3/25~)   2019.03.25
© k2s0o1d4e0s2i1g5n. Some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