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참여연대 공식일정+ 더보기

민생희망본부    서민이 행복한 사회를 위해 민생대안을 제시합니다

  • 주거
  • 2020.05.22
  • 609

내국인 도시민박업 허용, 주거비 상승이 우려됩니다

정세균 국무총리는 어제(5/21) ‘공유경제를 활용한 영세·중소기업 부담 경감방안’을 발표했습니다. 이 방안에는 그동안 외국인 관광객을 대상으로 허용한 도시민박업을 오는 7월부터 내국인에게도 한시적으로 허용한다는 내용이 포함되어 있습니다.

 

참여연대 민생희망본부(본부장 : 조형수 변호사)는 도심 내 보증부 월세 임대주택들의 도시민박업 전환으로 저렴한 전월세 주택 감소, 임대료 상승, 뒤이은 주택 가격의 상승을 우려하지 않을 수 없습니다. 도시민박업의 규제완화 조치는 주거세입자들의 주거안정성, 중소숙박업이 입는 타격에 비하면 일부 온라인 숙박중개업체와 소수 국내 여행객만 한정적인 이익을 얻는 득보다는 실이 많은 정책입니다.

전월세 주택 감소, 임대료와 집값 상승, 주거환경 악영향,  

서민 주거 안정 고려하지 않은 정부 방침은 재고돼야 합니다

공유경제는 소유권 독점으로 충분히 활용하지 못하는 자산을 해당 자산을 소유하고 있지 않은 사람과 공유하면서 소득을 거둘 수 있는 장점을 갖지만, 최근에는 공유숙박업체들이 산업화하면서 하나의 투자상품으로 변모해 여러 문제를 야기하고 있습니다. 도심 내 보증부 월세 임대 주택들의 도시민박업 전환으로 저렴한 전월세 주택의 공급과 재고 감소로 인한 임대료 상승, 뒤이은 주택 가격 상승 우려로 주택의 부담가능성이 악화될 가능성이 높습니다. 또한 기존의 실속형 저가 호텔과의 경쟁 과열로 호텔 객실이 과잉 공급된 시장 상황과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호텔산업에 부정적인 영향을 미칠 수 있습니다. 정부 당국의 규제와 관리 감독의 사각지대로 세금 탈루, 위생 문제, 분쟁이 발생할 여지도 크며, 단기 방문자로 인한 장기 거주자의 주거환경을 해칠 가능성도 높습니다.

 

정부는 도시민박업의 내국인 허용이 세입자들의 주거 안정을 해치고 임대료 상승 등의 부담을 상승시킬 우려가 큰 만큼 이에 대한 경제사회적 영향에 대해 충분히 검토하고 관련된 다양한 이해관계자들의 의견을 수렴하여야 합니다. 정부는 연내 180일로 영업가능일수를 제한한다고 하지만 주거용 임대업보다 도시민박업으로 거둘 수 있는 이득이 더 큰 만큼 서민주거 안정에 중요한 소형주택들이 도시민박업으로 옮겨가 해당 주택은 물론 주변 임대료를 상승시킬 가능성이 높습니다. 참여연대는 서민 주거 안정에 반하고 호텔 숙박산업과 주거 환경에 좋지 않은 영향을 미치는 도시민박업 규제 완화 조치를 정부가 재고할 것을 촉구합니다.

 

논평[원문보기/다운로드]

지금 내가 할 수 있는 참여와 행동에 동참해주세요
참여연대 회원가입·후원하기
목록
제목 날짜
민생희망본부를 소개합니다. 2020.09.11
[세입자필수정보] 바뀐 주택임대차보호법 22문22답 2020.08.13
19전 20기 노력 끝에 주택임대차보호법 개정을 이뤄냈습니다! 2020.08.11
[보도자료] 고시원 화재 참사에도 거꾸로가는 서울시 매입임대주택 공급 정책, 전면 재...   2018.11.21
[의견서] 주택임대차보호법 개정안 의견서   2004.10.08
[기자회견] LH, 공공택지 매각해 대형 건설사에 1조 원 특혜   2015.09.15
[기자회견] 서민대책 세우지 않고, 건설부문 특혜 지원만?   2008.10.22
[논평] 고위공직자 부동산 이해충돌 더 이상 방치해서는 안 돼   2019.03.29
[논평] 분양차익 41.7%, 분양가 원가공개 더 이상 미룰 수 없다. (6)   2003.12.16
[논평] 다시 솜방망이로 전락한 정부의 부동산 대책 (1)   2006.11.15
[카드뉴스] 2017 대선 예비후보 주거정책 살펴보기 1편_임대주택 정책   2017.03.28
[논평] 최우선변제권 일회적 조정이 아닌, 주기적인 조정체계 필요해   2008.06.15
[논평] 원가공개 안된다면, 주택가격안정 위한 대안 제시해야 (23)   2004.06.10
[기자회견] 정부의 실질적인 부동산대책 촉구   2007.01.10
[논평] 주공은 투명한 분양원가 공개로 서민주거안정에 나서야   2008.03.12
[기고] 계약갱신청구권과 임대료인상률상한제 도입 후 무엇을 보완해야 하나   2020.08.03
[자료] 8.31 부동산대책 후속입법 지연에 대한 질의   2005.12.01
[성명] 반민생 한나라당, 국민이 두렵지 않은가? (3)   2007.02.23
[21대 국회 입법⋅정책과제] 주거세입자 권리 보호와 임대차 행정 강화 위한 「주택임대...   2020.05.25
[보도자료] 400만 생존권 걸린 민생법안에 여야지도부 "침묵"   2001.04.12
[후기] 영세상인들에게도 보호받을 권리가 있다.   2000.10.31
[토론회] 임대차3법 개정의 의의와 과제 '임대차3법 개정, 세입자 보호의 시작이다'   2020.08.11
[일정] 용산참사 7주기 추모대회   2016.01.07
© k2s0o1d4e0s2i1g5n. Some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