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참여연대 공식일정+ 더보기

민생희망본부    서민이 행복한 사회를 위해 민생대안을 제시합니다

- 분양원가 공개에 있어 서울시처럼 60개 세부항목까지 공개해야
- 건설원가와 이윤을 누구나 알 수 있도록 공개할 필요 있어

0312주공분양원가공개논평.hwp

 

  오늘(3/12)일 언론 보도에 따르면, 대한주택공사는 분양원가 공개소송에서 패소가 확정된 이후에도 공개를 미루어 오다 주민들이 간접강제신청을 한 2개 아파트단지에 대하여는 분양원가 공개를 하기로 방침을 세운 것으로 알려졌다. 대한주택공사가 분양원가 공개소소에서 패소한 아파트단지가 2개뿐이 아닌데, 주민들이 확정된 판결에 따른 최후의 강제집행절차까지 들어가지 않은 단지는 공개하지 않고 여전히 미루는 것은 법원의 판결을 경시하는 태도이다.

주공은 이미 작년 8월 분양원가에 대한 공개를 천명한 바 있으나, 여태까지 공개를 미루어왔는데, 이제라도 예정된 88개 단지 전부에 대하여 분양원가 공개를 해야 할 것이다. 그리고 분양원가를 공개한다하더라도 건설비용과 이윤을 알 수 없는 7개 항목만공개한다면 분양원가 공개는 빛좋은 개살구일 뿐이다.

주공은 분양원가를 투명하고 명확하게 세부항목까지 공개해야 할 것이며, 건설원가와 이윤을 명확히 알 수 있도록 공개하여 적정 분양가 산정 및 집값 안정을 도모해야 할 것이다.

   작년 4월 서울시 도시개발공사에서는 장지․발산지구 분양원가 내역을 공개하면서, 주택법에서 정한 7가지 공개항목(△택지비 △직접공사비 △간접공사비 △설계비 △감리비 △부대비용 △가산비)외에 60가지의 세부항목별로 원가 내역을 함께 공개한바 있다.

서울시의 이 같은 선례는 건설원가를 투명하게 밝히기 위해서였다. 따라서 주공도 분양원가 공개에 있어 각 공정별로 세부항목을 두어 낱낱이 공개해야 할 것이며, 이윤을 총괄하여 별도의 항목으로 구성해 누구나 쉽게 건설원가와 이윤을 파악할 수 있도록 공개해야 할 것이다. 또한 외부 전문가들로 구성된 심의위원회를 구성하여 분양원가에 대한 검증과 심의를 하도록 하여 건설원가에 적정한 이윤을 더한 분양가를 책정할 수 있도록 해야 할 것이다.

  주공의 분양원가 공개가 전면적을 이루어져 공공분양 뿐 아니라 민간분양시장에서도 건설원가에 적정이윤을 책정하는 방식으로 분양가 산정이 이루어져야 할 것이다. 더불어 국회에서는 서민들의 주거안정을 향한 첫단추인 분양가 안정과 집값 안정을 위해 주택법의 분양가 공개항목도 보다 구체적이고 세부적으로 규정할 필요가 있으며, 건설원가와 이윤도 명확히 공개하는 방향으로 개정되어야 할 것이다. 

지금 내가 할 수 있는 참여와 행동에 동참해주세요
참여연대 회원가입·후원하기
목록
제목 날짜
민생희망본부를 소개합니다. 2020.09.11
[세입자필수정보] 바뀐 주택임대차보호법 22문22답 2020.08.13
19전 20기 노력 끝에 주택임대차보호법 개정을 이뤄냈습니다! 2020.08.11
[보도자료] 고시원 화재 참사에도 거꾸로가는 서울시 매입임대주택 공급 정책, 전면 재...   2018.11.21
[의견서] 주택임대차보호법 개정안 의견서   2004.10.08
[기자회견] LH, 공공택지 매각해 대형 건설사에 1조 원 특혜   2015.09.15
[기자회견] 서민대책 세우지 않고, 건설부문 특혜 지원만?   2008.10.22
[논평] 고위공직자 부동산 이해충돌 더 이상 방치해서는 안 돼   2019.03.29
[논평] 분양차익 41.7%, 분양가 원가공개 더 이상 미룰 수 없다. (6)   2003.12.16
[논평] 다시 솜방망이로 전락한 정부의 부동산 대책 (1)   2006.11.15
[카드뉴스] 2017 대선 예비후보 주거정책 살펴보기 1편_임대주택 정책   2017.03.28
[논평] 최우선변제권 일회적 조정이 아닌, 주기적인 조정체계 필요해   2008.06.15
[논평] 원가공개 안된다면, 주택가격안정 위한 대안 제시해야 (23)   2004.06.10
[기자회견] 정부의 실질적인 부동산대책 촉구   2007.01.10
[논평] 주공은 투명한 분양원가 공개로 서민주거안정에 나서야   2008.03.12
[기고] 계약갱신청구권과 임대료인상률상한제 도입 후 무엇을 보완해야 하나   2020.08.03
[자료] 8.31 부동산대책 후속입법 지연에 대한 질의   2005.12.01
[성명] 반민생 한나라당, 국민이 두렵지 않은가? (3)   2007.02.23
[21대 국회 입법⋅정책과제] 주거세입자 권리 보호와 임대차 행정 강화 위한 「주택임대...   2020.05.25
[보도자료] 400만 생존권 걸린 민생법안에 여야지도부 "침묵"   2001.04.12
[후기] 영세상인들에게도 보호받을 권리가 있다.   2000.10.31
[토론회] 임대차3법 개정의 의의와 과제 '임대차3법 개정, 세입자 보호의 시작이다'   2020.08.11
[일정] 용산참사 7주기 추모대회   2016.01.07
© k2s0o1d4e0s2i1g5n. Some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