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참여연대 공식일정+ 더보기

민생희망본부    서민이 행복한 사회를 위해 민생대안을 제시합니다

  • 시민권리
  • 2015.01.01
  • 3722
  • 첨부 1

<참여연대 - 경향신문 공동기획> [소소권, 작지만 소중한 권리] (18)

사랑니 발치 전 에이즈 검사

ㆍ“의료진 위험 예방 목적”이라며 비용은 환자에 전가

 

대학생 김모씨(27)는 지난달 29일 서울의 한 대학병원에 사랑니 발치 상담을 받으러 갔다. 

 

전문의 상담을 앞두고 레지던트가 김씨에게 다가와 “에이즈(HIV·인체면역결핍 바이러스) 검사를 하겠다”고 했다. 김씨는 영문도 모른 채 승낙했다. 레지던트는 김씨의 입안 점막을 긁어갔고 20분 후 음성 반응이 나왔다. 김씨는 상담비에 채혈 검사비, 파노라마 X선 촬영비에다 에이즈 검사료로 따로 4만4550원을 더 지불했다. 이 검사는 의료보험도 적용되지 않았다.

 

지난달 6일 또 다른 대학병원에서 사랑니를 뽑은 직장인 장모씨(33)도 비슷한 일을 겪었다. 장씨는 통보도 듣지 못한 채 나중에야 에이즈 검사를 했다는 사실을 알게 됐다. 장씨는 동의 없는 검사에 대해 항의했지만 병원 측은 “법적으로 아무 문제될 게 없다”고 답했다.

 

 20140101.jpg 

 

대학병원 등 일부 대형병원이 주로 사랑니 발치 전 에이즈 검사를 실시한다. 환자 상태 점검 이유도 있지만 수술 중 발생할 수 있는 안전사고로부터 의료진을 보호하기 위한 목적이 더 크다. 수도권의 한 대학병원에서 근무하는 의사 강모씨(56)는 “환자 상태를 파악하지 않고 시술하다 혈액 등 HIV 감염원에 의료진이 노출될 위험이 있다. 검사는 이를 사전에 방지하기 위한 절차”라고 했다. 비용을 지불하는 환자들은 억울하다고 했다. 장씨는 “의사의 안전을 위해 실시하는 검사에 왜 환자가 비용을 내야 하느냐”며 “검사를 안 하는 곳도 있고 하는 곳도 있어 손해본 느낌이 든다”고 말했다. 

 

올해부터 서울시내 모든 보건소에서 무료로 에이즈 검사를 받을 수 있다. 서울 시민은 물론 다른 지역 주민이나 외국인 모두 이용할 수 있다. 보건소 검사 때 감염 여부 결과는 20분 만에 나온다. 

 

조형국 기자 situation@kyunghyang.com  >> 기사 원문

경향신문 참여연대 공동기획 - 소소권

경향신문과 참여연대는 함께 잃어버리거나 빼앗긴 ‘생활 속의 작은 권리 찾기’ 기획을 공동연재합니다.
시민 여러분의 경험담과 제보를 받습니다.
* 제보처 : 참여연대 min@pspd.org / 경향신문 soc@kyunghyang.com
 

지금 내가 할 수 있는 참여와 행동에 동참해주세요
참여연대 회원가입·후원하기
목록
제목 날짜
[서명] 전국의 세입자 여러분, 주택임대차보호법 개정해요 1 2019.10.01
[종합] 떼인 '소비자 권리' 찾으러 갑시다! 2015.06.01
[참여연대 경향신문 공동기획] 소소권, 작지만 소중한 권리 2014.02.28
[종합] 갑의 횡포에 맞서는 을과 함께합니다 2 2013.08.05
참여연대 민생희망본부를 소개합니다 2015.03.07
[논평] 대법원의 홈플러스 개인정보 매매 유죄판결 환영한다   2017.04.07
[참여연대 경향신문 공동기획] 소소권, 작지만 소중한 권리   2014.02.28
[종합] 떼인 '소비자 권리' 찾으러 갑시다!   2015.06.01
[1인시위] CGV·롯데시네마·메가박스 불공정 행위 금지 촉구 (1)   2016.09.08
부당하게 징수한 도시가스 계량기교체비용 반환하라 (1)   2001.02.16
[소소권11] 어린이집 특별활동비 정보 공개 부실... 무상보육’에 숨은 특활비 왜 제대...   2014.05.30
청년인턴 실업급여 지급해야 합니다   2010.01.26
심각한 물가문제, 교육비·주거비·통신비 감경 대책에 주력해야 (1)   2011.03.01
[기고] 깜놀에서 멘붕까지, 지하철 9호선 사태   2012.04.21
이마트 탄현점 노동자 사망에 대한 원인 규명과 재발 방지 대책 촉구 기자회견   2011.07.06
[소소권18] 사랑니 발치 전 에이즈 검사, "의료진 위험 예방 목적"이라며 비용은 환자...   2015.01.01
청년들이 말하는 청년실업의 심각성과 해결방안 (1)  2009.11.19
대교 눈높이 학습지 교사들의 작은권리찾기   1999.01.26
[기자회견] 9호선 요금폭등 진상규명, 국회 청문회 열고 행정사무조사권 발동하라   2012.04.22
[보도자료] 관람료 인상 꼼수, 롯데시네마 가격 차등화 정책 철회하라   2016.04.22
'사상건전성' 이유로 학사장교 불합격   2002.04.16
[소소권 14회] 약품 겉포장에만 적혀 있는 유통기한… 약병에도 ‘언제까지 복용’ 표기해...   2014.06.24
[기자회견] 제주7대경관 투표 국제전화 사기범을 고발합니다 (2)   2012.04.24
[보도자료] 명백한 요금인상 꼼수, CGV 가격차등화 정책 철회하라   2016.03.24
참여연대·원혜영 의원실, 민생경제 9대현안 여론조사 실시   2012.01.18
© k2s0o1d4e0s2i1g5n. Some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