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참여연대 공식일정+ 더보기

공익제보지원센터    불의에 저항하는 공익제보자를 지원합니다

  • 역대 제보자
  • 2017.12.31
  • 457

광주시립제1요양병원에서 근무하며 CCTV를 관리하던 이명윤 씨는, 병원측이 2017년 7월 발생한 요양원 노인 폭행 사건을 은폐하기 위해 CCTV를 폐기하고 조작한 사실을 2017년 8월 10일 피해자측 변호인에게 알리고 언론을 통해 폭로했다. 

 

이명윤 씨의 제보가 있기 전까지, 병원측은 노인을 폭행한 적이 없고 당시 사건발생 장소의 CCTV는 녹화되지 않았다고 주장해 왔지만, 이명윤 씨의 제보로 병원측의 진술은 거짓으로 드러났다. 이명윤 씨는 폭행이 발생한 장소에도 CCTV가 녹화되고 있었다는 사실과, 병원측이 폭행장소 CCTV를 다른 곳의 CCTV와 교체하고 해당 CCTV의 하드디스크는 제거하라고 지시한 사실을 피해자 변호인측에 알리고 이러한 지시가 담긴 녹취록 등을 전달했다. 피해자 가족은 이러한 사실을 언론 기자회견을 통해 폭로했다.

 

이명윤 씨의 제보를 계기로, 광주지검이 병원 및 병원 이사장 집 등을 압수수색하여 CCTV폐기 사실을 확인하고, 요양병원내 환자들에 대한 폭행 여부를 전수조사 하는 등 수사가 진행됐다. 이후 증거인멸을 지시한 요양병원 직원은 구속되고, 폭행 혐의로 고소 당한 병원 이사장은 기소됐다. 광주시는 폭행사건 발생 직후인 7월 자체조사를 거쳐 요양병원의 운영을 맡아 온 법인과의 위탁계약을 해지했다. 

 

제보 후 이명윤 씨는 업무 배제, 왕따 등 불이익을 받았다. 다른 동료들과 식사도 못하게 하는 등 불이익이 계속되자 이명윤 씨는 광주지검에 병원측의 공익신고자 보호법 위반 여부를 조사해 달라고 진정서를 제출했다. 시민단체 등은 광주시에 제보자 보호 대책 마련을 요구해 현재 담당 공무원이 병원에 파견되어 제보자 불이익 등 상황을 점검하고 있다.

 

* 이명윤 씨는 2017년에 참여연대가 수여한 ‘2017 의인상’ 수상자로 선정됐다.

지금 내가 할 수 있는 참여와 행동에 동참해주세요
참여연대 회원가입·후원하기
목록
닫기
닫기
제목 날짜
[자료집] 2019 양심의 호루라기를 부는 사람들 - 인물로 본 우리 사회 공익제보의 역사 2019.12.31
참여연대 공익제보지원센터를 소개합니다 2019.02.23
2016년 사회복지사 H씨의 지역아동센터 아동학대행위 제보   2016.12.31
2016년 김광호 씨의 현대자동차 엔진 결함 및 리콜 미실시 등 신고   2016.12.31
2016년 김진환 씨의 영산대학교의 교권침해행위 등에 대한 문제 제기   2016.12.31
2016년 조한준 씨의 신송산업의 썩은 밀가루 실태 제보   2016.12.31
2015년 전경원 교사의 하나고등학교의 입시부정 제보   2015.12.18
2015년 장성현 씨의 재향군인회 조남풍 회장의 금품선거 및 인사·채용비리 제보   2015.12.18
2015년 다시함께 상담센터 직원의 센터장 보조금 유용 등 회계비리 제보   2015.12.18
2015년 충암고 교사의 급식비리 제보   2015.12.18
2015년 한국남동발전 직원의 직장 상사와 동료직원의 임의설계변경, 예산전용 문제 제보   2015.12.18
2014년 계약직 연구원의 H대학 OOOO연구소장의 연구비 횡령 제보   2015.12.18
2014년 소방감리원의 홈플러스 세종점 내부구조 변경으로 인한 소방시설 미작동 문제 제보   2015.12.18
2012년 심평강 씨의 이기환 소방방재청장의 부당한 인사개입 문제 신고   2015.12.18
2015년 간호조무사들의 다나의원 C형간염 집단감염 사실 신고   2015.12.18
2015년 신인술 씨의 해상벙커C유 불법 유통 사실 제보   2015.12.18
2014년 사회복무요원 K씨의 외교부 업무추진비 횡령사건 제보   2015.01.02
2014년 김재량 상병의 28사단 윤 일병 폭행사망 사건 제보   2015.01.02
2013년 김웅배 씨의 대리점에 대한 남양유업 본사의 횡포 제보   2015.01.02
2013년 권은희 수사과장의 경찰지휘부 국정원 대선개입사건 수사방해 폭로   2015.01.02
2013년 홍진희 씨의 영훈국제중 금품제공 입학비리 제보   2015.01.02
2013년 김담이 등 보육교사들의 어린이집 보조금 부당청구 비리 제보   2015.01.02
© k2s0o1d4e0s2i1g5n. Some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