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참여연대 공식일정+ 더보기

공익제보지원센터    불의에 저항하는 공익제보자를 지원합니다

  • 역대 제보자
  • 2018.12.31
  • 874

김종백 씨는 1997년 3월 24일 다스에 입사해 2015년 1월 31일까지 18년간 감사실 직원, 이상은 회장의 운전기사 등으로 근무했다. 김 씨는 감사실 직원, 회장의 운전기사 등으로 근무하면서 이 전 대통령과 그의 일가가 다스를 중심으로 벌인 불법행위들을 깊숙이 알 수밖에 없는 내부자였다. 

 

김 씨는 2017년 중순, 다스의 상속세 문제를 이 전 대통령에 유리하게 만들기 위해 청와대가 작성한 '고 김재정 회장 상속세 관련 문건' 등을 시사인에 제보했다. 이 자료는 다스의 실소유주인 이 전 대통령을 위해 청와대까지 개입한 사실을 보여주는 결정적 증거로서, 이 제보가 바탕이 되어 2017년 8월부터 언론에서 '다스 실소유주는 이명박' 이라는 보도가 다시 쏟아지기 시작했다. 2007년 대선 당시 논란이 됐던 '다스는 누구 것인가' 라는 국민적 의혹이 다시 불거진 것이다. 

 

김 씨는 2017년 8월, 다스가 2003년부터 김경준 씨로부터 BBK 투자금 140억 원을 돌려받는 재판 과정에 이명박 전 대통령과 청와대가 깊숙이 개입한 증거로 당시 청와대가 작성한 문건들을 언론을 통해 추가 공개했다. 또한 2017년 12월부터는 다스 이시형 전무, 이동형 부사장 등 주요 인물과 통화ㆍ대화한 녹음파일 800여개 등 다스의 실소유주가 이 전 대통령이고, 아들 이시형 씨가 다스를 장악해 가는 과정이 담긴 결정적 녹취자료들을 공개하며 자신이 겪어 온 생생한 경험을 증언했다. 또한 참여연대와 민주사회를 위한 변호사모임의 이 전 대통령 고발 등을 비롯해 시민사회의 대응에도 협력했다. 

 

2017년 10월 13일,  BBK 주가조작 사건 피해자들이 이명박 전 대통령 등을 직권남용 등의 혐의로 검찰에 고발하면서 서울중앙지검이 수사를 시작했다. 2017년 12월 26일에 서울동부지검에 다스 비자금 수사팀이 꾸려졌고, 이듬해 1월 11일, 수사팀이 다스 본사, 영포빌딩, 이상은 회장 자택 등에 대한 압수수색을 벌이면서 이 전 대통령과 다스 수사가 본격화됐다. 이 과정에서 김 씨는 이 전 대통령과 다스 관련자들의 불법행위를 입증할 증거자료들을 서울중앙지검과 서울동부지검의 수사팀에 자진해 제출하는 등 검찰 수사는 물론, 법원 재판 과정에도 적극 협조했다. 

 

검찰은 2018년 4월 다스의 불법 비자금 조성, 횡령ㆍ배임 등 16개 혐의를 적용해 이 전 대통령을 기소했다. 여섯 달의 재판 끝에 2018년 10월 5일 1심 재판부는 다스의 실소유주가 이명박임을 인정하고, 이 전 대통령에게 징역 15년에 벌금 130억 원ㆍ추징금 82억 원을 선고했다.

 

* 김종백 씨는 2018년 한국인터넷기자협회가 수여한 '2018 한국인터넷기자상 사회공헌상'과 참여연대가 수여한 ‘2018 의인상’ 수상자로도 선정됐다.

지금 내가 할 수 있는 참여와 행동에 동참해주세요
참여연대 회원가입·후원하기
목록
닫기
닫기
제목 날짜
[알림] 2020 올해의 공익제보자상 후보를 추천해 주세요 (~11/6) 2020.10.07
참여연대 공익제보지원센터를 소개합니다 2020.03.05
[자료집] 2019 양심의 호루라기를 부는 사람들 - 인물로 본 우리 사회 공익제보의 역사 2019.12.31
참여연대 공익제보지원센터를 소개합니다 (과거)   2019.02.23
[2018 의인상 수상자 카드뉴스] ⑤ 강원랜드 채용비리 부실수사와 외압 폭로한 안미현 검사   2019.02.18
[2018 의인상 수상자 카드뉴스] ④ 이명박 - 다스 - 삼성의 연결고리를 제보한 채동영 씨   2019.02.08
[2018 의인상 수상자 카드뉴스] ③ 한흥학원ㆍ서울미술고 회계 비리 신고한 정미현 선생님   2019.02.01
[2018 의인상 수상자 카드뉴스] ② '사법부 블랙리스트' 업무 거부하고 사직서 낸 이탄...   2019.01.30
[2018 의인상 수상자 카드뉴스] ① '다스 주인은 이명박' 결정적 증거들을 제보한 김종...   2019.01.16
[논평] 경기도 공익제보 보상금 지급액 상한 폐지 조례 시행 환영   2019.01.15
[보도자료] (주)팜한농 공익신고자보호법 위반으로 고발해   2019.01.09
[논평] 신재민 전 사무관에 대한 기재부의 고발은 지나치다 (36)   2019.01.04
[보도자료] 대한적십자사 부패행위 신고자 강신천 씨 '해고 부당' 대법원 확정으로 원...   2019.01.03
2018년 안미현 검사의 강원랜드 채용비리 부실 수사와 수사외압 폭로   2018.12.31
2017년 채동영 씨의 BBK 투자금 회수과정에 이명박 전 대통령과 삼성 개입 사실 제보   2018.12.31
2017년 김종백 씨의 '다스 주인은 이명박 전 대통령' 입증하는 증언과 증거자료 제보   2018.12.31
2017년 정미현 교사의 한흥학원과 서울미술고 회계 비리 제보   2018.12.31
2017년 이탄희 판사의 '사법부 블랙리스트' 업무 거부와 사직서 제출   2018.12.31
© k2s0o1d4e0s2i1g5n. Some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