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참여연대 공식일정+ 더보기

공익제보지원센터    불의에 저항하는 공익제보자를 지원합니다

  • 제보자지원
  • 2013.09.27
  • 1900
  • 첨부 2

 

권은희 과장 경고는 공익제보자의 입을 막겠다는 것

서울경찰청은 서면경고 조치를 철회해야

 

서울지방경찰청의 권은희 송파경찰서 수사과장에 대한 트집이 도를 넘고 있다. 9월 26일 서울경찰청이 권은희 과장이 한국일보와 인터뷰(25일 게재)하면서 언론 인터뷰를 사전 보고하도록 한 지시를 이행하지 않았고, 사건 관련 재판이 진행 중인데도 사견을 발표해 서면 경고조치했다고 밝힌 것이다. 그런데 경찰이 밝힌 경고이유에 대한 사실관계가 권은희 과장의 주장과는 전혀 다르다. 권 과장은 당시 한국일보가 인터뷰를 요청하자 서울경찰청의 확인을 받으라고 한 것은 물론, 인터뷰 이후 ‘보도예상 보고서’도 제출했다는 것이다. 서울경찰청은 보고서가 두 줄 뿐이어서 자세하지 않았다고 재반박했지만, 적어도 인터뷰를 사전에 알고 있었고, 권 과장이 절차를 지킨 것은 인정한 것이다.

 

서울경찰청은 절차위반 외에도 또 다른 징계이유로 재판중인 사건에 대해 사견을 발표했다고 밝히고 있다. 그런데 문제 발언으로 거론한 “국정원과 서울청이 하는 말이 똑같은 것을 보고 문제가 있다는 생각이 들었다.”, “경찰 내부에서는 공식적으로 말할 절차도 없고, 이야기하도록 놔두지도 않는다.” 등을 보면, 이는 언론 공개 당시 상황을 설명한 것에 불과하다. 언론 인터뷰를 하면서 사실관계를 왜곡하거나 자신의 생각을 경찰의 공식적인 입장인 것처럼 말한 것도 아닌데, 사전보고된 인터뷰에서 사견을 밝힌 것이 징계 대상이 된다는 것은 납득하기 어렵다. 이는 경찰 수뇌부가 언로를 장악하고 또 다른 의미로 재판에 영향을 끼치려고 하는 것으로도 볼 수 있다.

 

이번 경고의 본질은 공익제보자에게 유‧무형의 제재를 가함으로서 입을 막겠다는 ‘경찰청의 의도’로 밖에 볼 수 없다. 서울경찰청도 징계의 사유가 될 수 없으므로 상징적인 의미의 ‘경고’로 입막기를 시도한 것이다. 국정원 대선개입 사건에 대해 지금까지 경찰이 한 일이 무엇인가? 사건의 진실을 밝히는 제대로 된 수사결과를 내기는 고사하고, 김용판 전 서울경찰청장 이하 고위경찰의 범죄행위를 두둔하고 은폐 축소하는 데만 급급하고 있는 것이 현실이다. 그럼에도 반성하고 자기혁신을 추진하기는커녕, 용감하게 공익제보한 권은희 과장을 어떻게든 트집 잡는 데만 몰두하고 있는 것은 스스로에게 참으로 부끄러운 일이다. 서울경찰청은 즉시 서면경고 조치를 철회해야 한다. 

 

논평 원문 (hwp)

지금 내가 할 수 있는 참여와 행동에 동참해주세요
참여연대 회원가입·후원하기
목록
닫기
닫기
제목 날짜
[자료집] 2019 양심의 호루라기를 부는 사람들 - 인물로 본 우리 사회 공익제보의 역사 2019.12.31
참여연대 공익제보지원센터를 소개합니다 2019.02.23
[기자회견] 포스코그룹 공정거래협약 허위자료 제출 및 공익제보자 탄압 전모 폭로 기...   2013.10.07
[토론회 개최] 『공익제보자 보호의 사각지대, 이제는 없애자』   2013.10.04
[논평] 권은희 과장 경고는 공익제보자의 입을 막겠다는 것   2013.09.27
[의견] 서울시의회에 김형태 교육의원 겸직위반 여부에 대한 의견제출   2013.09.06
[연대서한 번역본] 오바마 미 대통령에게 보내는 스노든 보호요구서한 연명   2013.08.16
[편지] 공익제보지원조례 본회의 통과를 바라며   2013.07.11
[기자회견] 대구 및 평창 어린이집 제보 교사 보호조치 신청   2013.06.24
[기자회견] 내부고발 국정원 직원 공소취소 요구서 제출   2013.06.21
[논평] 서울시 교육청의 조연희 교사 임용유지 결정을 환영한다   2013.06.10
[기고] '공익제보자' 브래들리 일병 구하기 : 양심은 국익에 우선한다   2013.06.07
[논평] 세계 7대경관 의혹 공익신고자 보호조치 무효판결 유감   2013.05.20
[논평] 이해관 KT새노조위원장 권익위 원상회복요구 결정 환영 (1)   2013.04.23
[조례청원] 서울시 공익제보 지원조례 제정청원 (1)   2013.04.09
[행사] 서울시 공익제보자지원조례 제정을 위한 시민대토론회 개최 (2)   2013.04.02
[논평] 국가정보원은 공익제보자 탄압을 멈춰라 (3)   2013.03.26
© k2s0o1d4e0s2i1g5n. Some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