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참여연대 공식일정+ 더보기

공익제보지원센터    불의에 저항하는 공익제보자를 지원합니다

  • 제보자지원
  • 2013.04.23
  • 4380
  • 첨부 1

 

 

이해관 KT새노조위원장 권익위 원상회복요구 결정 환영  

KT는 권익위 원상회복 요구 즉각 수용해야

 

 

어제(4/22) 국민권익위원회(이하 권익위)전원위원회에서 중요한 결정이 나왔다. 이해관 KT새노조위원장의 해임에 대한 원상회복을 KT에 요구하기로 한 것이다. 이는 작년 12월 28일 해임 처분된 이 위원장과 참여연대가 올해 1월 10일 제기한 보호조치 신청을 받아들인 것이다. 참여연대는 권익위의 이번 보호조치결정을 환영하며, 공익제보자 보호의 좋은 선례로 남기를 바란다.

 

권익위는 보호조치결정 외에도, 직접적 불이익조치를 행한 자라 할 수 있는 KT수도권강북고객본부장 형사고발도 결정했다. 2차례에 걸친 원상회복 조치도 그렇거니와, 공익신고자보호법 상 규정된 벌칙에 입각한 권익위의 고발도 처음 있는 일이다. 공익신고자보호법 30조(벌칙)는 공익신고자에 대하여 신분상실에 해당하는 불이익조치를 행한 자에 대해 2년 이하의 징역 또는 2천만원 이하의 벌금에 처하도록 규정되어 있다. 

 

이 위원장은 권익위에 <세계 7대 자연경관 선정 전화투표 부정 의혹>을 공익신고한 공익신고자(2012/4/30)다. 이후 KT는 원거리 전보발령이라는 보복조치(5/7)를 했고, 이 위원장과 참여연대는 권익위에 보호조치를 신청(5/22), KT의 부당 인사발령은 불이익조치이므로 원상회복하라는 결정(8/28)을 이끌어낸 바 있다. 

그러나 KT는 행정소송을 제기하여 원상회복을 이행하지 않았을 뿐 아니라, 무단결근과 무단조퇴를 이유로 2차 불이익조치라 할 수 있는 해임을 강행했다(12/28). 참여연대는 이러한 KT의 해임 결정은 세계 7대 경관 전화투표 관련 의혹을 제기한 것에 대한 보복의도가 명확하다고 보고, 이 위원장을 도와 다시금 보호조치신청을 한 바 있다(1/10).

 

이번 보호조치로 이해관 위원장은 참여연대를 비롯한 시민사회단체는 물론 국가기관에서도 우리 사회의 주요한 공익제보자로 인정하고 있음이 다시 한 번 확인되었다. 

KT는 또 다시 결정에 불복해서는 안 될 것이다. 참여연대는 KT가 조속히 공익제보자에 대한 사과와 함께 원상회복 조치를 이행하길 촉구한다.

 


[관련 기사] 
지금 내가 할 수 있는 참여와 행동에 동참해주세요
참여연대 회원가입·후원하기
목록
  • profile
    [공익제보 작은승리에 대한 논평] 국민권익위, 이해관 KT새노조위원장 해임은 불이익조치이므로 원상회복하라 결정, 또 인사권자인 수도권강북고객본부장 형사고발키로!
닫기
닫기
제목 날짜
[자료집] 2019 양심의 호루라기를 부는 사람들 - 인물로 본 우리 사회 공익제보의 역사 2019.12.31
참여연대 공익제보지원센터를 소개합니다 2019.02.23
[항고] 검찰의 고현철 변호사 무혐의 처분에 따른 항고 제기   2013.11.27
[공지] 2013 참여연대 의인상 후보를 추천해 주세요   2013.11.01
[보도자료] 참여연대, 포스코 정준양 회장에게 공익신고자 복직 요구   2013.10.16
[보도자료] 평창 어린이집 비리고발 보육교사, 공익신고자 인정   2013.10.11
[기자회견] 포스코그룹 공정거래협약 허위자료 제출 및 공익제보자 탄압 전모 폭로 기...   2013.10.07
[토론회 개최] 『공익제보자 보호의 사각지대, 이제는 없애자』   2013.10.04
[논평] 권은희 과장 경고는 공익제보자의 입을 막겠다는 것   2013.09.27
[의견] 서울시의회에 김형태 교육의원 겸직위반 여부에 대한 의견제출   2013.09.06
[연대서한 번역본] 오바마 미 대통령에게 보내는 스노든 보호요구서한 연명   2013.08.16
[편지] 공익제보지원조례 본회의 통과를 바라며   2013.07.11
[기자회견] 대구 및 평창 어린이집 제보 교사 보호조치 신청   2013.06.24
[기자회견] 내부고발 국정원 직원 공소취소 요구서 제출   2013.06.21
[논평] 서울시 교육청의 조연희 교사 임용유지 결정을 환영한다   2013.06.10
[기고] '공익제보자' 브래들리 일병 구하기 : 양심은 국익에 우선한다   2013.06.07
[논평] 세계 7대경관 의혹 공익신고자 보호조치 무효판결 유감   2013.05.20
© k2s0o1d4e0s2i1g5n. Some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