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참여연대 공식일정+ 더보기

공익제보지원센터    불의에 저항하는 공익제보자를 지원합니다

  • 제보자지원
  • 2002.10.08
  • 2829
  • 첨부 2

업무상 횡령, 직권남용 혐의



참여연대는 8일 김창해 국방부 법무관리관(이하 법무관리관)을 형법상 업무상횡령, 직권남용 등의 혐의로 국방부 검찰단에 고발했다.

참여연대는 지난 9월 24일 군사법원에 대한 국정감사를 모니터 하는 과정에서 조순형 의원과 함승희 의원이 제기한 김창해 법무관리관의 검찰수사비 횡령, 직권남용혐의와 관련 제보를 토대로 국방부 장관에게 김창해 법무관리관의 혐의를 철저히 수사할 것을 촉구해 왔다.

참여연대는 김창해 법무관리관의 범죄혐의내용이 매우 구체적이며 무엇보다 김창해 법무관리관이 군사법부의 수장이라는 점에서 엄정한 수사와 사법처리가 이루어져야 한다고 주장해왔다. 하지만 국방부장관은 "관련사실을 확인한 뒤에 조치하겠다"고만 밝히고 아직까지 구체적인 조치를 취하지 않았다. 이에 참여연대는 국방부의 수사의지가 없는 것으로 보고 직접 고발한다고 밝혔다.

참여연대가 국정감사에서 제기된 사실과 제보자의 진술에 근거하여 고발장에서 밝힌 김창해 법무관리관의 혐의 내용은 다음과 같다.

업무상 횡령 혐의=2000년 4월에서 2002년 1월까지 육군법무감으로 근무하는 22개월 동안 45명분의 검찰수사비 총 1억6천여만 원 횡령

직권남용=①허모 준위 군용물 절도 사건 개입 : 2000년 2월 경 군용물 절도 사건으로 기소된 허모 준위는 변호사 등을 통해 김창해 (당시 육군법무감) 준장에게 청탁, 김창해 준장은 수사검찰관에게 압력을 행사하여 벌금형으로 처리 ②서모 중령 군용물 횡령 사건 개입 : 서모 중령은 군용물 횡령 사건으로 기소되어 항소심과정에서 김창해 준장에게 청탁, 김창해 준장은 군검찰관에게 공소장을 변경할것을 요구함. 끝내 군검찰관이 이를 거부하자 군판사에 압력을 행사하여 군용물횡령 부분을 공소기각 함 ③이모 준장 뇌물 수수 사건 개입 : 김창해 준장은 사건 담당 검찰관에게 수사축소 지시, 후에 기소유예 처분으로 처리

이와 관련하여 참여연대는 군검찰관 수사비 횡령 관련 △검찰관통장사본, 군검찰관 확인서, 이준 국방부장관 답변서, 허모준위 관련 △판결문, 공소장, 공소장변경허가신청서, 서모 중령 관련△공소장, 2심판결문, 이모준장 관련△공소장, 민간검찰공소장 등을 증거자료로 제출하였다.

한편, 참여연대는 국방부 법무관리관은 국방부내 법무병과의 인사권을 실질적으로 행사하고 있을 뿐만 아니라 주요사건의 수사의 경우 직접 보고를 받고 관여하고 있다며 김창해 법무관리관에 대해 독립적이고 공정한 수사를 위해서는 김창해 법무관리관을 보직해임 해야한다고 주장했다.

전진한



2379_f0.hwp2379_f1.hwp

지금 내가 할 수 있는 참여와 행동에 동참해주세요
참여연대 회원가입·후원하기
목록
닫기
닫기
제목 날짜
참여연대 공익제보지원센터를 소개합니다 2020.03.05
[자료집] 2019 양심의 호루라기를 부는 사람들 - 인물로 본 우리 사회 공익제보의 역사 2019.12.31
[2010년 의인상] 공직윤리지원관실의 민간인 불법사찰 고발한 전 NS한마음 대표 김종익   2010.12.14
[2010년 의인상] 이명박 정부의 ‘한반도 대운하’ 사업 추진을 폭로한 김이태 연구원   2010.12.14
[2010년 의인상] 해군의 군납품 비리를 고발한 해군 소령 김영수   2010.12.14
[2010년 의인상] 국세청장의 태광실업 표적 세무사찰을 비판한 나주세무서 계장 김동일   2010.12.14
[행사] 2010 공익제보자 밤 / 의인상 시상식 (3)   2010.12.14
참여연대 15일 “제1회 공익제보자의 밤” 행사 개최   2010.12.13
우리사회의 ‘의인’ 공익제보자를 추천해주세요! (1)   2010.12.01
대운하 폭로한 김이태 연구원에 대한 보복행위 중단하라   2010.10.15
참여연대 '우정사업본부 기반망' SK텔레콤 불법로비 고발   2010.08.25
'우정사업본부 기반망' 우선협상자 SK텔레콤 불법로비 (1)   2010.08.19
김동일 전 계장 무죄판결 당연하다   2010.08.10
公과 私를 구분 못하는 국세청 - 김동일 계장의 편지   2010.05.13
참으로 모진 세상입니다- 김동일 계장의 편지 (2)  2010.02.03
김영수 소령에 대한 어떠한 불이익도 없어야 한다 (2)   2009.10.14
파면도 모자라 고소라니, 보복행위 중단하라 (1) (1)  2009.06.18
© k2s0o1d4e0s2i1g5n. Some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