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참여연대 공식일정+ 더보기

공익제보지원센터    불의에 저항하는 공익제보자를 지원합니다

  • 역대 수상자
  • 2016.11.30
  • 853

 

◌ 수상자 선정사유

 

조성열 씨는 서울시의 예산을 지원받아 성매매 여성의 재활을 돕는 서울시립기술원에서 근무를 하는 동안 성매매 여성들의 어려움을 돕는 일에 성심을 다하였고, 직원 급여지급 과정에서 부정을 발견하고 문제를 제기하다 권고사직을 당했다. 또한 조 씨는 1999년 서울시의 위탁을 받아 수서청소년수련관을 운영하던 사회복지법인 상희원에 근무하던 중 재단 이사장의 공금횡령 등을 참여연대에 제보해, 서울시로 하여금 재단이 착복한 예산 2억 300만원을 환수하도록 했다. 이후 재단의 보복조치로 급여 미지급, 따돌림, 형사고발 등에 시달렸고, 결국 직장을 그만두었으나 끝내 재취업의 기회를 갖지 못했다. 

조성열 씨는 오랜 기간 고통을 겪다가 2016년 7월 5일 전립선암으로 별세했다. 조 씨는 사후 자신의 몸을 대학 해부학의 발전과 교육 및 연구용으로 기증함으로써 살아서는 스스로 무엇이 참된 용기인지를 보여주었고, 사후에도 남아있는 사람들에게 아낌없이 주고 가는 모습을 보여주었다.
고인은 한평생 사회적 약자의 보호와 깨끗한 사회를 만들기 위해 헌신했으며, 부끄럽지 않은 삶을 살았다.

 

 

○ 수상자 소개

 

수서청소년수련관을 서울시의 위탁을 받아 운영하는 사회복지법인 상희원의 직원이던 조성열씨는 위탁운영업체 이사장의 공금횡령 등의 비리를 1999년에 참여연대에 제보했다. 

조 씨의 제보 내용은 상희원의 이사장 유호준이 조성열 명의의 통장을 개설한 후 4년간 수련관의 체육관, 소극장, 식당 운영과 관련한 수익금 중 일부를 수시로 입·출금하여 1억 2천 여 만원을 조성한 뒤 이사장 판공비와 직원 경조사비 등으로 임의 사용했고, 수련관에서 운영하는 프로그램 일부 수익금을 공식 장부에서 누락해 약 6천여만원을 별도로 조성 관리하는 등의 부정행위를 저질렀다는 것이었다. 조 씨는 비리 과정에 협조하지 않았다는 이유로 해직된 상태였다. 조 씨의 제보를 접수한 참여연대는 1999년 11월에 서울시에 시민감사청구를 했다.

감사청구를 접수한 시민감사관은 유호준 이사장의 비리행위와 약 2억 원의 횡령사실을 밝혀냈고 적발된 불법 사용금액에 대한 변상과 수서청소년수련관의 효율적인 운영 방안 강구, 상희원에 대한 허가 취소, 증여받은 광업권의 권리보전 절차 이행 대책 마련 등을 서울시에 권고하였다. 서울시는 수서청소년수련관 위탁 운영법인을 변경하고 유호준 이사장 등을 검찰에 고발했다. 
하지만 서울중앙지검은 유 이사장을 기소하지 않았다. 결국 이사장의 지시로 통장을 만든 조 씨만 기소돼 2001년 11월 25일 서울형사지방법원에서 벌금형을 받았다. 

 

 

2016년 의인상 더 보기

[보도자료] 2016 참여연대 의인상 수상자 등 7명 발표

[행사] 2016 공익제보자의밤 & 의인상 시상식

 

 

 

지금 내가 할 수 있는 참여와 행동에 동참해주세요
참여연대 회원가입·후원하기
목록
닫기
닫기
제목 날짜
[자료집] 2019 양심의 호루라기를 부는 사람들 - 인물로 본 우리 사회 공익제보의 역사 2019.12.31
참여연대 공익제보지원센터를 소개합니다 2019.02.23
2016년 김진환 씨의 영산대학교의 교권침해행위 등에 대한 문제 제기   2016.12.31
2016년 조한준 씨의 신송산업의 썩은 밀가루 실태 제보   2016.12.31
[행사] 2016 공익제보자의밤 & 의인상 시상식   2016.12.05
[2016년 의인상 특별상] 수서청소년수련관 위탁운영업체 비리를 고발한 고(故) 조성열   2016.11.30
[2016년 의인상] 수원여자대학교 전 총장의 교비 횡령을 고발한 김철우   2016.11.30
[2016년 의인상] 한국유나이티드 제약회사의 약제비 허위 청구 의혹을 제보한 최성조   2016.11.30
[2016년 의인상] 전분제조업체 신송산업의 썩은 밀가루 실태를 제보한 조한준 (1)   2016.11.30
[2016년 의인상] 장애인거주시설 인강원의 보조금 횡령, 장애인 폭행 등을 제보한 김정미   2016.11.30
[2016년 의인상] 다나의원의 C형간염 집단감염 사실을 신고한 A, B 간호조무사   2016.11.30
[보도자료] 2016 참여연대 의인상 수상자 등 7명 발표   2016.11.30
[공지] 12.2. (금) 공익제보자의 밤 & 2016 의인상 시상식   2016.11.11
[논평] 현대차 엔진 결함 알린 공익제보자 해임은 부당해   2016.11.03
[논평] 공익제보 교사 끝내 해임한 하나고, 부당한 보복 멈춰야   2016.11.01
[토론회] 11.1.(화) 사학비리 공익제보자 사례 발표 & 보호제도 개선 모색   2016.11.01
[보도자료] 참여연대, “사립학교 공익제보자 보호대책 마련 시급”   2016.10.10
© k2s0o1d4e0s2i1g5n. Some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