참여연대이야기 참여행사 2021-04-10   1072

[추모] 故 허세욱 명예회원 14주기 참배 안내(4/10)

허세욱 선생님 14주기 추모 참배 안내

 

벚꽃이 피면, 당신이 보고 싶습니다

고된 노동의 일상이 실천의 장이었던 민주택시 노동자 

봉천 6동 철거민으로 늘 이웃과 함께했던 관악주민연대 회원

진보정당의 밀알이 되고자 헌신했던 당원

항상 참여하는 시민이고자 했던 참여연대 열성 회원

효순·미선의 한을 풀고자 미군기지에 자신의 유골을 뿌려달라고 했던 사람

그렇게 박봉을 쪼개 여러 단체를 후원하고 참여하면서도 

본인 내세우지않고 제 자리 지키며 미소짓던 사람

 

2007년 4월 한미FTA 반대를 외치며 자신의 생을 던져

벚꽃이 지던 날, 하늘의 별이 된 택시 운전사 허세욱

오늘 당신이 보고 싶습니다

 

올해는 코로나19로 인해 별도의 추모행사 대신 약식참배만 진행됩니다

故 허세욱 명예회원 14주기 참배 안내

  • 일시 : 2021년 4월 10일(토) 11:00
  • 장소 : 경기도 마석 모란공원(남양주시 화도읍 창현리)

  • 주최 : 민족민주노동열사허세욱정신계승사업회

  • 문의 : 참여연대 시민참여팀 02-723-4251

 

허세욱 참여연대 명예회원 기념패 이미지

 

참여연대 명예회원 허세욱(1953~2007) 선생님은 ‘민주택시기사’로 불리는 것을 좋아하셨습니다. 한독운수 노동조합이 민주노총에 가입하던 날 선생님은 “10년 소원을 풀었다”고 하셨습니다. 선생님은 행동하는 노동자였고 가슴 따뜻한 시민이었습니다. 박봉을 쪼개 여러 사회단체를 후원하셨고 실천의 현장 어디든 가장 먼저 달려와 대열의 맨 뒷자리를 지키셨습니다. 2007년 4월 1일 한미FTA 고위급 협상이 진행 중인 하얏트 호텔 앞에서 “망국적 한미FTA를 폐기하라”고 외치며 분신하여 우리 곁을 떠나셨습니다.

 

허세욱 선생님을 기리는 추모의 글을 남겨주세요.

아래 추모글 작성란이 보이지 않는 경우 클릭해 주세요. 

 

 

남겨주신 추모의 글들을 아래에서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정부지원금 0%, 회원의 회비로 운영됩니다

참여연대 후원/회원가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