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참여연대 공식일정+ 더보기

행정감시센터    공직사회 부패와 권력남용을 감시합니다

  • 공직윤리
  • 2021.03.16
  • 1053

한국토지주택공사(LH) 직원들의 부동산투기에 대한 국민적인 분노가 점점 높아지고 있습니다.

 

이번 사태의 재발을 막기 위해서는 공직자가 업무 수행 과정에서 알게 된 ‘정보’를 이용해 재산을 증식하는 행태를 근절하고, 자신의 업무와 관련 있는 사적이해관계자를 신고⋅공개하도록 하는 이해충돌방지법의 제정을 서둘러야 합니다.

 

참여연대, 경제정의실천시민연합, (사)한국투명성기구 등 3개 단체는 3/16(화) 국회 정문 앞에서 기자회견을 개최하여 국회가 더 이상 미적거리지 말고 이해충돌방지법을 제정해야 한다고 주장했습니다. 

 

이들 단체는, 이번 사태가 공직자의 직무수행 중 발생할 수 있는 이해충돌 상황을 방지할 수 있는 통제장치가 부재한 상황에서 벌어진 예견된 참사라고 지적했다. 또한, 전체 공직자를 대상으로 하여, 이해충돌을 방지하여 부정부패를 사전적으로 차단하기 위한 기본적인 제도로서 이해충돌방지법이 3월 내에 제정되어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제2의 LH 사태를 막아라!

 

20210316 이해충돌방지법 재정촉구 기자회견

20210316 이해충돌방지법 재정촉구 기자회견

2021. 3. 16.(화) 10시 국회 앞,  제2의 LH 사태를 막아라!! 이해충돌방지법 제정 촉구 기자회견 <사진=참여연대>
 


▣ 기자회견문

국회는 이해충돌방지법을 당장 제정하라

 

참여연대와 민변의 폭로로 드러난 한국토지주택공사(LH) 직원들의 투기에 대한 시민의 분노가 하늘을 찌르고 있다. 공직사회와 정부에 대한 신뢰가 훼손되었기 때문이다. 정부와 여당은 성난 민심에, 연일 대책과 재발방지책을 내놓고 있다. 

 

더불어민주당은 뒤로 밀어놓았던 이해충돌방지법을 꺼내 들더니 3월 임시국회에서의 처리를 약속하고, 문재인 대통령까지 나서서 이해충돌방지법 제정을 국회에 주문했다. 일파만파가 아닐 수 없다. 그러나 당장의 상황을 모면하고 민심을 달래기 위한 공수표는 더 이상 필요치 않다. 공직자가 업무수행과정에서 알게 된 ‘정보’를 이용해 재산을 증식하는 행위를 차단하고 자신의 업무와 관련 있는 사적이해관계를 신고⋅공개하도록 해 외부의 감시가 가능하도록 했다면, LH는 이렇게까지 곪아터지지 않았을 것이다. 


국회는 입법기관으로 이번 사태에 대해 책임을 통감하고 조속히 이해충돌방지법을 제정해야 한다.  

 

LH 직원들의 부동산 투기수법은 조직적이고 전문적이었고 또한 과감했다. 서민의 주거안정을 위해 노력해야 하는 공공기관의 직원으로서 최소한의 공직윤리 그리고 경각심은 존재하지 않았다. 이것은 업무수행과정 등에서 알게 되었지만 일반에는 공개되지 않은 정보를 자신의 재산 증식에 이용한 명백한 부패행위이다. 그러나 이와 같은 ‘미공개정보’ 이용의 문제는 비단, ‘LH’에 한정되지는 않는다. 이미 국회와 여러 지방자치단체에서 유사한 투기 의혹이 제기되거나 수사가 시작되었다. 

 

공직자의 직무수행 중 발생할 수 있는 이해충돌 상황을 방지할 수 있는 통제장치가 부재한 상황에서 이번 사태는 예견된 참사가 아닐 수 없다. 이런 사태의 반복을 막으려면 전체 공직자를 대상으로 하여, 이해충돌을 방지하여 부정부패를 사전적으로 차단하기 위한 기본적인 제도가 필요하다. 바로 이해충돌방지법이다. 

 

우선 공직자의 사적 이해관계를 신고하고 공개하도록 해야 한다. 사적이해관계가 있는 업무를 회피하거나 직무배제하는 조치가 필요하다. 또한 직무상 비밀이 아니라 직무와 관련한 미공개정보의 사용을 막아야 한다. 업무 중 알게된 미공개정보를 사용하여 경제적인 이득을 얻은 공직자는 물론, 미공개정보를 이용한 제3자도 엄중하게 처벌해야 한다. 형사처벌과 함께 징벌적인 벌금과 불법이익의 몰수(또는 환수) 등의 조항도 포함되어야 한다. 이해충돌방지법의 대부분의 조항이 포함된 공무원행동강령이 시행 중이므로, 시행 준비한 시간 또한 최소화해야 한다. 

 

시민사회에서 2000년대 초부터 공직자윤리법을 개정해 종합적인 공직자의 이해충돌방지제도의 도입을 요구해왔지만 번번이 좌절되어 왔다. 이해충돌방지법이란 이름으로는 2013년 이래 발의와 폐기가 반복되고 있다. 손혜원 전 의원의 투기 의혹이 불거졌을 때, 박덕흠 의원의 피감기관 수주 의혹이 제기되었을 때, 시기, 시기마다 이해충돌을 규제하는 관련 법을 경쟁적으로 발의했지만 그뿐이었다. 국회는 정작 법 제정을 위한 심사와 논의를 회피했다. ‘고양이 목에 방울달기’처럼 누구도 이해충돌방지법 제정에 진심으로 앞장서지 않았다. 오늘의 LH 사태의 책임에서 절반은 국회의 몫이다. 

 

21대 국회에도 6개의 이해충돌방지법안이 제출되었지만 여론에 밀려 이제 겨우, 국회 정무위원회의 공청회와 법안심사 일정이 잡혔을 뿐이다. 더 이상 이해충돌방지법 제정을 미루지 말라. 

 

대통령과 원내대표가 공언한 만큼 더불어민주당과 정부는 말이 아니라 입법결과를 보여주어야 한다. 국민의힘도 이해충돌방지법 제정에 협조해야 한다. 어떠한 발목잡기도 용납되지 않는다. 우리의 요구는 분명하다. 국회는 3월 안에 이해충돌방지법을 반드시 제정하라. 이해충돌방지법의 신속한 제정을 강력히 촉구한다. 

 

  • 국회는 이해충돌방지법 즉각 제정하라

  • 공직 이용 배불리기 중단하고, 이해충돌 규제하라 

  • 공수표는 이제 그만, 이해충돌방지법 제정하라

  • LH투기 재발방지, 이해충돌방지법 제정하라

  • 고양이 목에 방울을 달자, 이해충돌방지법 제정하자

 

 

2021.03.16. 

참여연대 경제정의실천시민연합 (사)한국투명성기구

 


▣ 보도자료 [원문보기/다운로드]

 

 

지금 내가 할 수 있는 참여와 행동에 동참해주세요
참여연대 회원가입·후원하기
목록
제목 날짜
[종합] 이해충돌방지법 제정 촉구 참여연대 활동을 한 눈에~ 2021.03.15
[카드뉴스] 부패방지법에서 김영란법까지, 참여연대 반부패운동의 역사 2015.03.10
참여연대 행정감시센터를 소개합니다 2019.02.23
[논평] 「이해충돌방지법」 제정, 더 이상 미루지 말라   2021.04.01
[1인시위] 이해충돌방지법 제정하라!   2021.03.31
[전화로 촉구하기] 국회에 「이해충돌방지법」 제정을 촉구해주세요   2021.03.30
[기자회견] ‘이해충돌방지법’ 밤을 새워서라도 제정하라!   2021.03.30
[논평] 민주당 핑계댄 성일종 의원 어처구니 없어   2021.03.26
[성명] ‘이해충돌방지법 3월 통과’ 약속어긴 더불어민주당 규탄한다   2021.03.25
[논평] 부정축재 감시위해 공직자윤리법 추가 개정 필요   2021.03.25
[성명] 이해충돌방지법 제정, 누가 미루나 (2)   2021.03.24
[기자회견] 공직자 이해충돌과 투기방지를 위한 5대 입법 촉구   2021.03.22
[서명운동] 시민 1,700명, 국회의원 300명에게 이메일로 「이해충돌방지법」 제정 촉구   2021.03.18
[카드뉴스] 고양이 목에 방울을 달아보자! 이해충돌방지법   2021.03.18
[권력기관 개혁입법 평가 연속토론회②] 국정원 개혁 현황과 과제   2021.03.16
[기자회견] 제2의 LH 사태를 막아라!! 이해충돌방지법 제정 촉구   2021.03.16
참여연대, 국정원에 불법사찰 정보공개 청구   2021.03.15
[종합] 이해충돌방지법 제정 촉구 참여연대 활동을 한 눈에~   2021.03.15
© k2s0o1d4e0s2i1g5n. Some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