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정감시센터 소개(ts) 2019-02-23   48900

참여연대 행정감시센터를 소개합니다

부패와 권력남용 감시 등 투명하고 책임 있는 공직사회를 만들기 위해 활동합니다

1995년 삼풍백화점이 무너지고, 전두환·노태우 전 대통령들의 4천억 원 비자금이 폭로되는 등 부패공화국의 실상이 드러났습니다. 이에 참여연대는 부패방지 관련 입법과 ‘투명한 사회를 위한 시민 캠페인’을 결합해 종합적인 반부패운동을 전개하기로 하고, 1995년 1월 9일 ‘맑은사회만들기본부’를 출범시켰습니다.

이후 참여연대는 관료감시 운동을 본격적으로 추진하기 위해 맑은사회만들기본부를 2007년 ‘행정감시센터’로 개편하고 반부패운동과 공직윤리 개선 활동을 계승하고 행정부에 대한 감시활동으로 영역을 확장했습니다.

참여연대 행정감시센터가 벌여 온 주요 활동은 다음과 같습니다.

  • 부패방지법 등 반부패정책 제안 및 제도개혁
  • 공직윤리 모니터링 및 공직자윤리법 개정
  • 이해충돌방지법 제정
  • 고위공직자 인사 모니터링
  • 관료 부패 및 정책 감시
  • 정보공개와 국가기록 개혁
  • 국가정보원 및 감사원 개혁
  • 경찰 개혁 등

2016년과 2017년에는 박근혜-최순실 게이트에 대응하여 박근혜 대통령 탄핵과 처벌을 촉구하는 활동을 진행했습니다.

참여연대는 2000년 초반부터 이해충돌방지법의 제정을 요구해 왔습니다. 2020년에도 이해충돌방지법안을 청원했고, 사례별 이해충돌의 구체적인 사례에 대한 문제제기를 이어갔습니다. 2020년, 2021년 법 제정을 위한 다양한 활동을 통해 2021년 5월 이해충돌방지법의 제정에 기여했습니다.

부패방지법 등 반부패정책 제안 및 제도 개혁

  1. 부패방지법 제 · 개정 운동 
  1. 반부패 정책 모니터링
  1. 청렴계약제(Integrity Pact)운동

공직윤리 모니터링 및 공직자윤리법 개정 운동

  1. 공직윤리 모니터링
  1. 공직자윤리법 개정

고위공직자 인사 모니터링

관료감시운동

 정보공개와 기록개혁운동

 권력기관 개혁 운동

  1. 국정원 개혁 운동
  1. 경찰 개혁 운동
  1. 감사원 개혁 운동

박근혜-최순실 게이트 대응 활동

  • 박근혜 퇴진 및 탄핵 촉구 활동
  • 박근혜-최순실 게이트 모니터 및 처벌 촉구, 재판 모니터링

소   장   최용문 (변호사)
간   사   이은미, 장동엽, 조아라
연락처   02-723-5302
e-mail   tsc@pspd.org

정부지원금 0%, 회원의 회비로 운영됩니다

참여연대 후원/회원가입


참여연대 NOW

실시간 활동 SNS

텔레그램 채널에 가장 빠르게 게시되고,

더 많은 채널로 소통합니다. 지금 팔로우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