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참여연대 공식일정+ 더보기

민생희망본부    서민이 행복한 사회를 위해 민생대안을 제시합니다

  • 칼럼
  • 2015.10.26
  • 899

집 사도, 세입자로 남아도 '진퇴양난'

 

[박동수의 주거칼럼⑥] 주택 정책 전환만이 답

 

<박동수 참여연대 민생희망본부 실행위원>

 

부동산 관련 뉴스를 보면, 오직 오르는 내용밖에 없다. 전세 가격이 만 7년째 계속 오르고, 전세가 '준 전세', '준 월세'로 바뀌면서 월세가 추가된다는 뉴스. 아파트 분양가는 계속 오르면서, 서초구 잠원동 신규아파트분양가가 평당 4천만 원 선을 넘었고, 해운대의 한 주상복합은 평당 7천만 원을 넘어 전국 최고가 기록을 세웠다는 뉴스. 서울지역과 수도권 지역 나아가 지방 대도시의 아파트 분양가와 기존 아파트 거래 가격도 계속 오르고 있다는 뉴스 등.

그런데 이렇게 부동산 주택 가격과 전월세 가격이 오르면, 세입자의 주거 질과 삶의 질은 반대로 떨어진다. 세입자들은 주택가격과 전월세 가격이 모두 안정되길 바란다. 그러나 집을 지어 파는 건설회사와 주택구입자금과 전세자금을 대출하는 은행은 집값과 전세 가격이 계속 오르길 바란다. 집값이 오르지 않으면 집을 사려고 하지 않기 때문이다. 임대업자들은 전월세 가격과 집값이 오르면 일거양득이다. 월세를 많이 받아 좋고, 주택가격이 올라 매각할 때 양도 차익이 많이 남기 때문이다.

현재 주택시장과 주택정책은 철저히 건설회사와 은행 그리고 임대업자에게 이익을 주고 있다. 세입자들은 전월세 가격 인상과 집값 인상으로 인해 이중의 손실을 입고 있다. 당장에 주거비 부담 증가와 함께 미래에 주택 구입 기회가 더 멀어지기 때문이다.

그래서 세입자들은 고민이다. 이렇게 주택가격과 전월세가격이 계속 오르는데, 대출을 해서라도 무리하게 구입해야 하는 것 아닌가? 계약 기간이 끝나는 2년마다 오르는 전월세 가격 마련과 이사를 생각하면 심란하다. 내 집을 마련해서 한곳에 정착하고 싶은 마음, 주거안정에 대한 마음이 굴뚝같다. 

 

>>> 원문 보기 (오마이뉴스)

지금 내가 할 수 있는 참여와 행동에 동참해주세요
참여연대 회원가입·후원하기
목록
제목 날짜
[토론회] 코로나19 손실보상 및 금융지원 방안 제안 2022.04.12
[★종합★] LH직원 등 공직자 부동산 투기 대응 활동 2021.07.11
[총정리] 코로나19 민생 위기극복, 참여연대가 함께 합니다 2021.02.08
[유튜브] 알고내자 통신비! 시리즈 2021.01.11
[세입자필수정보] 주택임대차분쟁조정위원회 활용하기 2020.12.18
#5G불통피해 공식 인정! 아직 해결할 문제 많아요 2020.10.28
민생희망본부를 소개합니다. 2020.09.11
[세입자필수정보] 바뀐 주택임대차보호법 22문22답 2020.08.13
[보도자료] 또 한명의 안타까운 죽음, GS25 편의점주를 추모하며   2015.11.02
[감사청구] '도박기업' 마사회의 총체적 불법 행위 감사원 공익감사청구   2015.11.02
[논평] 통신당국은 SKT와 CJ헬로비전 인수에 인가 말아야   2015.11.02
[기자회견] 학자금 대출 이자율 인하 및 대상확대 촉구 기자회견   2015.10.29
[논평] 서민주거안정 정책 내팽개친 국회 서민주거복지특위   2015.10.28
[논평] 공정위, CU·세븐일레븐 가맹본부 불공정행위, 3년 끌다 ‘무혐의’ 처리   2015.10.28
[보도자료] 무단 광고 공익소송 제기 후, CGV의 해명에 대한 반박   2015.10.27
[소소권28] 사서 보는 IPTV 영화에 무단 광고   2015.10.26
[박동수의 주거칼럼6] 집 사도, 세입자로 남아도 '진퇴양난'   2015.10.26
[기자회견] 도박의 사회적 비용과 폐해에 대한 연구보고서 발표   2015.10.26
[기자회견] CGV 무단광고에 대한 부당이득반환・위자료청구 공익소송   2015.10.22
[논평] 공정위 사건처리절차 3.0 _ 공정위는 재벌이 아닌 국민 목소리에 귀 기울여야   2015.10.22
[기자회견] 기본요금제 폐지·통신비 대폭 인하 촉구 SK 본사 앞 기자회견 및 퍼포먼스   2015.10.22
[기자회견] 수원대 이상훈·배재흠교수 파면 처분 무효 확인 소송 승소   2015.10.22
[고발] 가맹점 상표권 부당이득 챙긴 가맹본부 일가의 배임혐의 검찰 고발   2015.10.20
© k2s0o1d4e0s2i1g5n. Some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