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참여연대 공식일정+ 더보기

공익제보지원센터    불의에 저항하는 공익제보자를 지원합니다

  • 역대 제보자
  • 2000.01.07
  • 877

옹진축협 상무대리로 근무하던 김필우 씨는 백령도에 상주하는 해병 6여단에 부식을 납품하던 옹진축협이 군부대 보급참모, 선임하사 등과 짜고 물품을 납품하지도 않고도 납품한 것처럼 각종 장부를 허위로 조작하여 9천5백만원을 횡령한 사실을 1994년 10월에 참여연대에 제보하였다.


김 씨는 참여연대에 제보하기에 앞서 상급자에게 전말을 보고하였으나 묵인하도록 압력을 받았다. 1993년 11월 대통령에게 탄원서를 보내기도 하였으나, 오히려 축협으로부터 갖은 불이익을 받았다.


제보를 받은 참여연대는 국회 국방위원회와 농림수산위원회에 옹진축협과 군부대간의 군납비리 국정감사촉구 서한을 보내고, 축협 중앙회 회장에게도 군납비리 시정촉구 및 내부고발자 보호에 관한 의견서를 보냈다. 그러나 군 관련자 일부만 징계받는데 그쳤다. 한편 축협은 김 씨를 상무대리에서 일반창구직원으로 강등하는 등 보복성 인사조치를 내리고 1995년 10월에는 면직처분을 내렸다.


김 씨는 1996년 11월 ‘부당전적에 대한 무효확인소송’과 ‘근로자지위확인소송’에서 승소하였으나, 더 이상 이런 조직에서 일할 수 없다며 사표를 제출했다. 김 씨는 2002년 인천시의회 의원이 되어 서해 5도 주민의 배삯을 지원하는 조례를 제정하는 등 활동을 한 바 있다.

 

*참여연대는 국회 국정감사를 촉구하고, 1996년에는 옹진축협에 근무했던 축협 직원 3명을 ‘국고금 사기’ 혐의로 인천지방검찰청에 고발하는 등 김필우 씨를 지원하였다.

지금 내가 할 수 있는 참여와 행동에 동참해주세요
참여연대 회원가입·후원하기
목록
닫기
닫기
제목 날짜
'2021 올해의 공익제보자상' 후보를 추천해 주세요 (~ 10.31까지) new 2021.09.27
[캠페인] 2021 공익제보자를 응원해 2 2021.06.08
[매뉴얼] 공익제보 전에 알아야 할 11가지 행동수칙 2021.05.13
2020 양심의 호루라기를 부는 사람들 - 인물로 본 우리 사회 공익제보의 역사 2021.02.05
참여연대 공익제보지원센터를 소개합니다 2020.03.05
공익제보 보복에 대한 소중한 승리   2001.03.26
[2001] 차원양 소장의 육군 진급인사 실상 고발   2001.01.02
[2001] 진웅용 교사의 사립학교 비리 고발   2001.01.01
[2000] 정태원 감리원의 인천국제공항터미널 부실시공 고발   2000.02.01
[1999] 조성열 씨의 수서청소년수련관 위탁운영업체 비리 고발   2000.01.15
[1999] K씨의 고석 국방부 검찰부장 병역비리 수사방해 제보   2000.01.14
[1998] 황하일 등 철도청 검수원들의 열차 탈선사고 위험 제보     2000.01.13
[1998] 김용익 교수의 의약품 구매 관련 비리 고발     2000.01.12
[1998] 정경범 교육공무원의 교육계 부정부패 양심선언     2000.01.11
[1998] 박대기 국방부 구매담당관의 외국 무기부품구매 예산낭비 제보     2000.01.10
[1996] 현준희 감사원 주사의 효산그룹 비리 감사 중단사건 제보     2000.01.09
[1996] 정국정 엘지전자 직원의 회사물품 구매비리 제보     2000.01.08
[1994] 김필우 축협 지소장의 군납비리 제보     2000.01.07
[1994] 김석원 경장의 파출소 비리 고발     2000.01.06
[1994] 정광용 보육사의 장애인복지시설 비리 제보     2000.01.05
© k2s0o1d4e0s2i1g5n. Some Rights Reserved